traders_free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 doc_Srl = 11195203

 

  https://www.coindeskkorea.com/fatfkyc/

 

  

* 요약

  • 국제 자금세탁방지기구(FATF, Financial Action Task Force)가 암호화폐 회사들을 대상으로 만든 새로운 국제 규제 표준의 최종안을 다음 달 발표할 예정이다.
  • 암호화폐 거래소와 암호화폐 지갑 서비스 업체를 비롯해 암호화폐 거래에 관여하는 모든 업체는 오가는 자금의 일거수일투족을 일일이 확인하는 이른바 “여행 규칙(travel rule)”을 지켜야 한다. 현재 은행들이 지키고 있는 규정과 같다.
  • 암호화폐 업계는 이러한 일괄적인 규정은 지키기 어려울 뿐 아니라 암호화폐 업계의 특징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구시대적 발상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특히 고객의 프라이버시가 크게 침해될 수도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 자금세탁방지기구의 규제는 직접적인 구속력은 없다. 그러나 권고안이라고 해도 이를 지키지 않았을 때 받을 불이익이 워낙 크므로 사실상 강제력이 있는 규정이라고 봐야 한다.

최근 암호화폐 거래소를 중심으로 업계의 관심은 새롭게 제정될 국제적인 규제 표준에 쏠려 있다. 새로운 규제안에 따르면 암호화폐 거래소는 거래소를 드나드는 자금의 경로와 거래 당사자의 신원을 정확히 파악해야 한다. 또한, 금융 당국이 해당 정보를 요구하면 이를 제출하는 것도 의무로 돼 있다.

현행 규제인 고객신원확인(KYC, know your customer)을 넘어서는 새로운 규제 표준은 암호화폐 이용자들과 거래소에 적잖은 부담이 될 것으로 보인다. 거래소와 암호화폐 기업들은 거래 고객의 신원을 파악하는 것 외에 거래 상대방에 대한 정보까지 알아야 한다. 서로 고객 정보를 주고받으며 검증해야 하는 셈이다. 지금 미국 은행들이 이런 규제를 따르고 있는데, 이를 돈이 도는 곳마다 제반 정보를 확인하고 검사한다는 뜻에서 여행 규칙(travel rule)이라고 부른다.

 

 

블록체인 업계는 강력히 반발하고 있다. 여행 규칙은 암호화폐 거래소에 적용하기에 현실성이 너무 떨어진다. 암호화폐 속성상 거래소들이 이를 제대로 지키는 것도 사실상 불가능하다. 최악의 경우 이용자들이 당국의 승인을 받은 플랫폼을 버리고 떠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블록체인 업계 대표들은 규정의 일부 내용을 재검토하거나 아니면 적어도 시행을 늦춰달라고 국제 자금세탁방지기구(FATF)를 설득하고 있다. 5월 6~7일 이틀간 오스트리아 빈에서는 FATF의 규제 표준 관련 회의가 열렸다. 주요 거래소의 규제 준수 부서 임직원부터 지역의 비트코인 브로커까지 200~300명의 암호화폐 업계 관계자들이 빈으로 몰려갔다. 이들은 자금세탁방지기구에 규제 표준을 섣불리 시행했을 때 나타날 문제들을 지적하며 업계의 우려를 전했다.

그러나 빈 회의에 참석했던 암호화폐 업계 관계자 4명의 말을 종합해보면 FATF는 요지부동이다. 특히 올해의 순번제 의장국인 미국의 태도가 확고하다. FATF는 초안을 거의 고치지 않고 그대로 최종 확정할 계획을 분명히 했다. 미국 재무부에서 테러리즘과 금융범죄 수사 부문을 총괄하는 시갈 만델커 차관도 이달 뉴욕에서 열린 컨센서스 2019 행사에서 규제 표준은 다음 달 예정대로 확정될 거라고 단호하게 말했다.

 

   

“의장국 임기 동안 미국은 디지털 화폐 분야의 경제 활동을 어떻게 규제하고 관련 행위를 어떻게 감독해야할지를 두고 회원국 규제 당국들과 긴밀히 협의해 왔다. FATF는 6월에 예정대로 배경 설명과 세칙을 포함한 규제 표준의 최종안을 발표할 것이다. 여기에는 각국 규제 당국이 지켜야 하는 사항과 이를 위해 FATF가 도울 수 있는 부분도 명시돼 있다.” – 시갈 만델커, 미국 재무부 차관

만델커 차관은 여행 규칙을 직접 언급하는 대신 지난 9일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단속국 핀센(FinCEN)이 펴낸 30쪽짜리 규정 안내서를 언급했다. 안내서에는 암호화폐 업계도 여행 규칙 혹은 여행 규칙에 준하는 규제를 따라야 한다고 써 있다.

“모두 이 안내서를 꼭 읽어보기 바란다.”

     

“이런 규제는 못 지킨다” 암호화폐 업계는 울상

FATF를 만든 건 선진 7개국 정상회의 G7이었다. 돈세탁을 막아 테러 단체의 자금줄을 끊자는 취지였다. 이번에 개정되는 규제 표준도 암호화폐를 돈세탁에 악용하는 것을 막으려는 것이 목적이다. 만델커 차관은 이렇게 설명했다.

“새로 부상하는 기술은 빠른 거래 속도, 실시간 결제, 전 세계 어디로든 송금할 수 있다는 점, 익명성이 더 확실하게 보장된다는 점 등 많은 이용자와 기업이 좋아할 만한 특징을 고루 갖췄다. 그러나 동시에 불량 국가나 테러리스트들에게도 새로운 기술은 기회라는 점을 잊지 말아야 한다.”

FATF가 곧 발표할 최종안에서 가장 문제가 되는 문구는 ‘가상자산 서비스제공자(VASPs, virtual asset service providers)’라는 표현이다. FATF는 지난 2월에 기구의 방침을 공개적으로 설명할 때도 암호화폐 거래소와 지갑 서비스 업체를 아우르는 개념으로 같은 표현을 썼다. VASPs가 등장하는 규제 표준의 7조 b항을 보면 다음과 같다.

“각국 정부는 자국이 관할하는 곳에서 영업하는 VASP가 거래 당사자의 정확한 신원 정보를 파악하고 있는지 감독해야 한다. VASP는 자산을 거래할 때 보내는 쪽은 물론 받는 쪽 거래 당사자의 신원 정보도 가지고 있어야 하며, 거래 상대방 측 VASP에 이를 공유해야 한다. 만약 양쪽 가운데 어느 쪽이든 사법 당국이 거래 당사자의 신원 정보를 요구하면 이를 제공해야 한다.”

거래소가 고객을 대신해 암호화폐를 받을 때도 마찬가지다. 거래소는 암호화폐를 누가 보냈는지 상대방의 신원 정보를 정확히 파악하고 있어야 한다.               

  

블록체인 스타트업 시프트 네트워크(Shyft Network)와 페이케이스 파이낸셜(Paycase Financial)을 창업한 조셉 와인버그는, FATF의 규제 표준이 디지털 화폐라는 새로운 기술을 구시대적인 아날로그식 규제에 억지로 구겨넣는 것이라며 강력히 비판했다.

“여행 규칙을 비롯해 현재 은행들이 따르는 규제들은 거의 예외 없이 자금을 거래하고 돈을 주고받을 때 중개인을 거쳐야만 했던 시절에 만들어졌다. 암호화폐 거래는 완전히 성격이 다르다. 중개인 없이 사람과 사람 사이에 직접 이뤄지기도 하고, 스마트계약을 이용해 기계끼리, 기계와 사람끼리 무수히 많이 거래하도록 고안된 체계다. 거래소나 기업의 사업 대금을 치르는 용도로 개발된 것이 아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블록체인 분야 자문위원이기도 한 와인버그는 규제가 현실성이 너무 떨어진다고 지적했다.

“이런 구닥다리 표준을 강행한다면 시스템을 제대로 관리하는 것이 사실상 불가능해질 것이고, 디지털 경제 생태계 전체에 암흑기가 도래할 수도 있다.”

미국 암호화폐 거래소의 규제 담당 부서에서 일하는 한 임원은 규제 표준이 효과적이지 않다는 점을 좀 더 현실적으로 설명했다.

“암호화폐 거래소와 기업들이 FATF 규제 표준 최종안을 준수하는 것도 못 할 일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다만 무수히 많은 거래와 결제의 당사자를 일일이 확인하고 감독하는 일은 사법 당국에도 비용이 어마어마하게 드는 일이다. 사법 당국의 궁극적 목표 실현에도 이런 일괄적인 규제는 도움이 되지 않는다.”

런던에 있는 글로벌디지털금융(GDF)이라는 단체는 지난 4월 FATF에 직접 서한을 보내 암호화폐 생태계에 기존의 은행을 규제하던 방식을 적용해선 안 된다며 그 이유를 조목조목 설명했다. (해당 서한에는 코인베이스와 서클의 임원, 은행들이 꾸린 블록체인 컨소시엄인 R3도 서명했다) 대표적으로 현재 은행들이 돈을 주고받을 때 사용하는 전신송금(wire transfer) 방식과 암호화폐 트랜잭션을 비교해보면 차이점이 명확히 보인다.

은행이 전신송금 방식으로 돈을 보내고 받을 때 사용하는 IBAN 숫자에는 돈을 주고받는 당사자의 모든 정보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아래 예로 든 코드를 보면 어느 나라의 어느 은행, 어느 지점에 있는 누구의 계좌로 돈을 보내는 건지 모든 정보를 알 수 있다. 하지만 비트코인 주소는 그 자체로 암호화를 거쳐 아무런 의미 없는 숫자와 문자의 나열일 뿐이다. 주소를 아무리 들여다보고 있어도 암호화폐를 보내는 사람과 받는 사람의 정보는 절대로 알아낼 수 없다.

 

    중략

 

    

FATF가 마련한 표준, 지켜야 하나?

FATF가 이렇게 논란이 되는 규제 표준을 그대로 강행해 지침으로 제정한다고 해도 바로 다음날부터 모두가 이를 따라야 하는 것은 아니다. 회원국들이 이를 토대로 법을 개정하거나 새로 만들어 통과시켜야 한다.

UC 산타바바라 정치학과의 줄리아 모즈 교수의 설명을 보면, 그렇다고 해서 지키면 좋고 안 지켜도 그만인 단순한 ‘권고’ 정도로 여겨서도 안 된다.

“FATF의 권고안이 법적 구속력이 있는 국제법은 아니다. 하지만 FATF 36개 회원국(유럽연합 집행위원회, 걸프 협력회의 포함)은 사실상 세계 경제와 금융을 주도한다. FATF 회원국이 뜻을 모으면 금융의 기준과 게임의 규칙을 새로 쓸 수 있다. 그러므로 권고안이라도 현실적으로 지키는 편이 여러모로 낫다. 미국이나 영국처럼 금융 산업의 표준이 되는 나라가 FATF의 규제 표준을 적용하면, 이는 자연히 세계 여러 은행과 금융 기관의 사업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친다. FATF 회원국이 아닌 나라에도 상당한 효과를 미친다.”

게다가 FATF에는 자체적으로 회원국들이 규제 표준을 잘 지키고 있는지 조사하고 감독할 권한이 있다. 조사 결과 규제를 무시했다는 사실이 밝혀지면 금융 시스템에서 배제될 수 있다.

“규제를 대놓고 따르지 않거나 심각하게 위반했을 경우 해당 국가나 금융 당국은 FATF의 요주의 대상에 오르고, 궁극적으로 블랙리스트에 등재된다. 블랙리스트에 오른다는 것은 FATF 회원국과 사실상 전 세계 모든 나라에 해당  나라, 정권, 은행, 기관이 정해진 규칙을 지키지 않고 있으니 이곳과 금융 거래를 하지 말라는 뜻이다.” – 마크 낸스, 노스캐롤라이나 주립대학 국제관계학부 교수

일단 암호화폐 업계는 규제 표준이 최종 확정될 때까지 기다리고 있다. 그러면서 자국 정부가 규제를 거스르지 않으면서도 효과적으로 암호화폐 사업을 계속할 수 있는 방안을 찾을 수 있도록 시간을 바라는 상황이다.

와인버그는 암호화폐 업계가 뜻을 모아 FATF의 규제 표준을 적용하는 데 유예 기간을 두는 방안을 적극 제안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유예 기간에 업체들이 규제를 효과적으로 지킬 수 있는 대책을 수립하자는 것이다.

유예 기간 인정은 전례가 있다. 미국의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단속국 핀센(FinCEN)은 지난 1995년 미국 은행들을 대상으로 여행 규칙에 부합하는 소프트웨어를 도입하도록 규정을 바꿨다. 하지만 소프트웨어를 검토하고 시험해 도입하는 데 시간이 필요하다는 점을 인정해 2004년까지 업계가 규정을 지킬 수 있도록 유예 기간을 줬다.

FATF의 새로운 규정이 암호화폐 거래소나 지갑 서비스 업체에 경영상 부담이 되는 것과는 별개로, 프라이버시를 가장 중요한 것으로 여기는 암호화폐 이용자들이 여행 규칙에 준하는 엄격한 규제를 과연 받아들일지도 미지수다.

정부를 비롯한 중앙의 감독과 통제에 특히 맹렬히 저항해 온 사이퍼펑크들은 지금의 암호화폐 거래소나 수탁 업체도 지나치게 중앙화됐다고 비판한다. 가장 소중한 개인의 신원 정보를 더 많은 중앙 기관, 금융 당국에 보고하고 공개해야만 하는 원칙은 이들에게 참을 수 없는 도발일 수도 있다. 와인버그도 이 점을 지적했다.

“(FATF의 규제 표준은) 사실상 암호화폐에서 익명성이라는 속성을 완전히 지워버렸다. 이제 규제 당국의 감독을 받는 기관이 거래 당사자의 신원 정보를 정확히 파악하고 있어야만 한다. 애초에 암호화폐가 약속했던 기본 중의 기본이 무너지는 셈이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적어주세요.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2,897
댓글 12
  • ?
    osgin 2019.05.29 11:51
    이제 좀 살만하니 또 목줄잡나...
  • profile
    neoneo 2019.05.29 12:00
    C8 장낞냐.
  • ?
    OldBoy 2019.05.29 12:19
    그렇게 중앙화해서 통제하고 싶냐...
  • ?
    땡글빠 2019.05.29 12:47

    탈중앙화라는 목표로부터 시작된 암호화폐 경제를 억지로라도 중앙화를 시키겠다는 얘기군요 ㅎㅎ
    과연 뜻대로 될까 모르겠네요, 이쪽 생태계를 전혀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이 초안을 잡은듯... ㅋ

  • ?
    로텔 2019.05.29 13:45
    어차피 다 밥그릇싸움이구만...
  • ?
    회원가입왜케안됨 2019.05.29 16:41
    그래야 세금을 걷어들이져..
  • profile
    소박하게캐자 2019.05.29 16:48
    흠 국내에선 저걸 어떻게 적용할지
  • profile
    rhdwjd 2019.05.29 22:19
    https://www.coindeskkorea.com/fatfandcryptodevs/
    FATF 새 규제를 기다리며 살펴본 당국과 개발자들의 암호화폐 술래잡기
  • ?
    NCR 2019.05.30 01:38
    마법의 단어 북한ㅋㅋ
  • profile
    꿀맨 2019.05.30 05:10
    어둠의 거래소들에게 대박 호재네요. ㅎ
  • ?
    라미 2019.05.30 08:23
    비트 10,000$넘으면 미,중,유럽쪽에서 가만안있을듯
    개폭락 조짐보이네요..ㅠ
  • ?
    오레오 2019.05.30 10:24
    규제 못지키겠다? 용감하네요. 미국한테 덤비다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땡글운영위] 이사진 구성원 변경 공지 8 file 13 800
땡글운영위
2019.09.03
공지 로그인이 안되시는 분은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 3 4 1681
땡글개발자
2019.08.21
공지 개인 정보 유출에 따른 사과문 54 file 8 3553
땡글개발자
2019.08.21
19654 비트 1000 언제 다시 회복될까요?   이번 주 조정 이후에 생각보다 지지도 잘해주지만, 1000만원 돌파가 다시 쉽지 않아 보이기도 하네요.   차트 분섣 하시는 분들은 언제쯤 다시 1000 가실 거라고 보시는 편인가요?                     -----------... 1 1 1546
메르시
2019.06.09
19653 7월 한국 오는 자금세탁 국제기구…실사 앞둔 금융권 ‘초긴장’   7월 한국 오는 자금세탁 국제기구…실사 앞둔 금융권 ‘초긴장’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이하 FATF)이 한국 실사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기구는 오는 7월 1일부터 3주간 국내 금융기관 등을 대상으로 자금세탁방지(AML) ... 1 1 1292
메르시
2019.06.09
19652 미•중 무역갈등 심해질 경우 비트코인 20000$ 돌파 가능   미국 외환 전문 플랫폼 데일리에프엑스(DailyFX)의 애널리스트인 크리스토퍼 베키오(Christopher Vecchio)가 "미중 무역전쟁이 악화되면 비트코인(BTC)이 2만 달러까지 상승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5일(현지... 1 1 1568
메르시
2019.06.09
19651 슬슬 일반인 비트코인 투자자들이 다시 몰려온다는 기사가 있네요.   https://m.sedaily.com/NewsView/1VKBRE8JB5   대학 졸업 이후 공부방을 차려 과외를 하던 A(42)씨는 최근 암호화폐 전업투자자로 변신했다. 수십년 동안 운영해오던 공부방을 접고 암호화폐 전문 투자자로 나선 것... 1 1 1715
메르시
2019.06.09
19650 비트지에서 전송할 때 수수료가 가장 작은 코인이 뭐가 있을까요?   비트지에서 쌓아 둔 esn은 종종 현금이나 코인이 필요할때 환전 해서 타 거래소(업빗, 코인원) 으로 이동을 하곤 합니다.   보통 제가 거치는 과정은 1. 비트지에서 ESN 매도해서 BTC로 전환. 2. 매도된 BTC로 QTUM... 1 656
메르시
2019.06.08
19649 비트인 거래소도 보안 인증은 전혀 받지 않았네요.. 어떤 웹사이트의 서버, 프론트엔드 등이 보안 체계가 구축되어 있음을 인증하는 ISMS 제도란게 있습니다. 큰 거래소인 업비트같은 경우에는 이 인증을 받았죠. 아래 스샷은 업비트 홈페이지에서 가져온 것입니다.    ... 9 file 3 1597
코린이는어쩔수없어
2019.06.08
19648 최근 EOS 하락 이유? 게이트허브, 117억대 리플 해킹…“피해 더 커질 수도” https://www.hankookblockchainnews.com/article/view/3339   게이트 허브 wallet을 해킹해서 117억원대의 EOS를 해커가 탈취했네요. 최근 고점을 찍은 후 25% 가... 8 2819
bestbester
2019.06.07
19647 ESN의 세력은 어디에? 보통 우리가 생각하는 스켐 급의 ㅋ인들도 세력에 의해 갑작스런 펌핑은 있었던 것으로 기억 합니다.대표적으로 엄청 많이 토막난 코인들이 Xp 코인 정도가 있죠.   그런데 ESN은 차트가 너무 정직한거 같은 느낌이 ... 9 2 1550
메르시
2019.06.07
19646 패닉셀에 800대까지 갈줄 알았는데..   그래도 안정적으로 900만원 ~960만원 정도 틀은안정적으로 유지 해주고 있네요.   확실히 요즘은 거래량과 함께 안정적으로 가는거 같아서 17년 11월말~12월초 이때 보다는 훨씬 나은거 같네요.                   ... 2 1 1756
메르시
2019.06.07
19645 세력의 의도적인 하락, 이번 달 2만달러까지 상승해줄까?           -엽기팬돌이 6월7일-       안녕하세요       여러분들에게 코인시장에 대한   정보와 소식을 알려드리는   팬돌이 입니다       오늘은 어떤 소식이 있었는지 같이 보실까요~?     꼬 꼬~~         먼저 ... 7 file 14 5429
한코
2019.06.07
19644 오늘 뉴스 좋죠. 6월 7일 불금을 맞이하는 우리들의 자세. 6월 7일 저녁 뉴스 브리핑 18:20 2019년 06월 07일 금요일   [CME BTC 선물, 5월 거래량·미결제약정 사상 최대치]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더블록 6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시카고상품거래소(CME) BTC 선물 5월 거... 858
GEEK
2019.06.07
19643 "가상화폐 탈세 잡아라" 자금세탁 대응 나선 각국 정부   거래기록 수집해 추적, 자금세탁 업체 철퇴 세계 각국 세무당국이 가상화폐로 벌어들인 수익에 대한 과세에 나섰다. 조세 회피를 위한 자금세탁에도 적극 대응하는 추세다.     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호주 세무당... 3 1 1944
메르시
2019.06.07
19642 비트코인 하드포크 'BTC2', 800% 폭등…CCN "고래 덤핑 가능성"         ▲ Bitcoin 2 © 코인리더스 ​ ​ 지난해 2월 비트코인(BTC)에서 하드포크된 비트코인2(BTC2)가 지난 24시간 동안 800% 넘는 폭등세를 보이며 시가총액 100위권에 단숨에 진입했다.   7일(한국시간) 오전 9시 35... 3 file 2321
와글이
2019.06.07
19641 [오공]레이븐 개발자 회의 분석 및 논평(May 31, 2019) v1.1 안녕하세요, 코인논객오공입니다. 레이븐 개발자 사정상 지난 5월 31일, 3주만에 회의가 있었고 조금 늦었지만 그 내용을 공유합니다. *편의상 '~이다/하다'체로 작성하였음을 미리 양해바랍니다(퍼가는 경우,  '필자... 3 file 8 1359
코인논객오공
2019.06.07
19640 6월 7일 글로벌 암호화폐 오전 뉴스 브리핑. 6월 7일 아침 뉴스 브리핑 08:14 2019년 06월 07일 금요일   [코인데스크 "BTC, 베어마켓 탈출할 펀더멘탈 갖췄다"]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가 "BTC가 대중의 예상보다 나은 펀더멘탈을 갖췄다"고 진단했다.... 906
GEEK
2019.06.07
19639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자금세탁방지 '사실상 방치'   가상화폐 이용한 자금세탁방지 대책 없어 금융위 등 FATF 대응 부서 감독도 전무 가상화폐 거래소들이 가상화폐를 이용한 자금세탁에 취약한 것으로 확인됐다. 사진=게티이미지 국내 가상화폐(암호화폐) 거래소들의... file 1252
메르시
2019.06.07
19638 저는 비캐 주워담았네요.     그래도 상승장에 갑자기 58만원까지 갔던거 믿고, 비캐 주워 담아 보았습니다.   현재시세가 대략 469000원 정도 하는것 같네요.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1 1 1633
메르시
2019.06.07
19637 떙끌 시세표가 모바일에서는 아직 깨져 보이네요.     우선 시세를 편리하게 열람할 수 있는 툴을 개발해주신 분께 감사의 인사 전합니다.   다만 모바일 웹에서 접속하는 경우, 글자가 다소 깨지고 겹쳐 보이는점이 있는 것 같네요. 참고부탁 드리겠습니다.        ... 1 file 768
메르시
2019.06.06
19636 여기 계신 분들은 다들 암호자산의 미래를 믿으시나요? 땡글분들은 다들 암호자산이 세계를 바꿀 것이라 믿고 계신가요? 퍼블릭 블록체인이 크게 실생활에서 사용처를 못 찾고 있는데 반해서 프라이빗체인들이 사기업들에서 물류 등의 영역에서 활용되는 걸 보면 퍼블릭 블... 17 2 2577
코린이는어쩔수없어
2019.06.06
19635 예상된 비트코인 조정, 상승 기대감은 여전   암호화폐(가상통화) 거래소 6월 5일 오전 7시 40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 대비 932,000원 (9.05%) 하락한 9,370,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간 해외 암호화폐 시황중계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글로... 1508
메르시
2019.06.0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 1023 Next
/ 1023

개인 정보 유출에 따른 안내

개인정보 유출에 따른 사과문

https://www.ddengle.com/board_free/11420106

8월20일 땡글 해킹사고 경과 보고

https://www.ddengle.com/board_free/11420345

로그인이 안되시는 분

https://www.ddengle.com/board_free/11420465
8월18일~20일 해커에 의해 땡글 사이트에서 땡글 회원님들의 아이디 및 비밀번호가 유출되고 있음을 발견하였습니다.
더이상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된 상태이나 일부 사용자의 개인정보가 유출되었으며, 해커는 추가적으로 사용자 정보를 불법적으로 공개하겠다고 합니다.
  • 최근에 접속한 사용자의 경우 ID와 비번이 유출되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최대 비번을 꼭 바꿔주시기 바랍니다. (특히 8월부터 8월21일까지)
  • 최근에 접속하지 않은 사용자의 경우에도 해커는 사용자 정보를 입수하여 그 일부 정보를 불법적으로 공개하였습니다.
  • 해커에 의한 사용자 도용을 방지하고자, 최근 수개월간 비번 변경을 하지 않은 약 1만8천명의 사용자를 이용정지시켰습니다.
이 글을 보시는 땡글 유저분은 자신이 계정이 정지된 상태라면 [email protected] 혹은 [email protected] 으로 메일주셔서 자신임을 간단히 인증하여 다시 계정을 활성화시키는 해킹 안내메일을 받으시기 바라며, 혹은 기존 계정 삭제 요청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