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ders_free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2 / type = READ / detected = READ

이미 아톰님을 비롯해 몇몇분들이 의견을 적어 주셨는데..

http://www.ddengle.com/index.php?mid=bitcoinshare&search_target=nick_name&search_keyword=atomrigs&document_srl=1213123

 => 아톰님이 일찍이 던져주셨던..


저도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투자가 되었으면 하는 아이템 몇가지 생각해봤습니다.


제 생각에 요건은 세가지 정도로 추려집니다.


첫째 얼마나 기발한가.

둘째 얼마나 돈이 되는가.

셋째 Ether!! Ether!!!! Ether!!!!!~~~


얼마나 기발한가 하는것은 DAO에 대한 화제성 홍보효과를 노린것이죠.

이더도 어렵고 다오도 어렵습니다.

투자에 참여한 저도 대략적 큰틀만 이해했지 기술적으로나 실제 어떤식으로 집행되는지 감이 잡히질 않습니다.

그러니 일반인들은 어련할까요.

돈이 좀 안되더라도 인공아가미나 아이스버킷챌린지 같은 화제성이 있으면..

기사 말미에 다오나 이더가 한줄이라도 더 나온다면..

그 가치는 왠만한 홍보팀 꾸리는것보다 나을것입니다.


얼마나 돈이 되는가..

이건 긴말 안하겠습니다.


Ether!! Ether!!!! Ether!!!!!

위에 아톰님이 글쓰셨을때가 140억 정도 예상 하셨는데..

지금 가격으로 치면 1500억이상이네요.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모르구요.

1500억... 

손정의나 워랜버핏 이런 사람들이 들으면 작다고 할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손정의 니도 알리바바에 200억 넣고 200조 된거잖니..

아직 미래가 창창한 암호화폐, 블럭체인 시장이기에 터지기만 해준다면 얼마가 될지는 가늠할수 없을지도..

그 얘기를 할려는게 아니라..

태생이 이더와 함께 했기 때문에 투자처가 꼭 이더와 관련이 있어야 한다는것입니다.

많은분들이.. 

보유한 이더를 다오로 몰빵 하셔서 다오와 이더를 분리해서 생각하는 경우가 생길수도 있을것 같습니다.

하지만 적은 금액으로 하드웨어적인 투자가 아닌 소프트웨어쪽 투자로서 유망한곳이 암호화폐나 이더만한곳이 있을까요?

더군다나 다오에 투자를 할정도의 진보성향이라면 이더와 관련한 뭔가 기막힌 아이디어 기술이라면 과감한 결정을 하지 않을까 싶고. 이게 바로 이더 & 다오 시너지 아닐까 싶네요.



그래서 제가 생각하는 투자처.. 아이템은요.


첫째.

이더 거래소입니다.


기발이니 혁신이니 진보 하더니 겨우 생각해낸게 흔하디 흔한 거래소냐 하실겁니다.

하지만.. 잘 생각해 보세요.

과거 우리의 자본을 훔쳐간 3요소

해커, 거래소, 매수 매도 잘못누른 내 손꾸락입니다.

그중에서도 거래소가 털려서.. 운영진의 모럴해저드로 수많은 돈들이 털렸습니다.

지금껏 유명세를 탔던 거래소중 살아남은 거래소가 얼마나 되던가요.

거래소가 유명해지면 그쪽에 넣어서 실컷 거래합니다.

돈좀 되면 해커들 잔업해가면서 연구해서 쏙 털어갑니다.

울면서 남은돈 개인 지갑에 넣어 둡니다.

그럼 또 개인 지갑에서 홀랑 빼가죠.

도대체 암호화폐 거래소는 최첨단에 있는 사업체라면서 그렇게 보안에 취약한것일까요?

암호화폐라면서 새마을 금고보다 더 잘털리는 이유가 멀까요.

애초에 해커들이 못뚫는 방어막은 없어서 일까요?

제 생각이지만.. 해킹이나 보안보다 개발에 뛰어난 능력자들이 만들다 보니 털리는게 아닐까 싶습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비탈릭이 누구던가요.

이더의 아버지요? 아니 그거 말구요..

해커출신 아닌가요? 그리고 이더의 코어에 있는 사람 아닌가요?

직접적인 도움이 될수도 있고 힌트를 줄수도 있고 많은 제안자들중에 본인이 생각해도 기발한방식이 있으면

간단한 코멘트로 큐레이터 역할을 할수도 있을겁니다.

어떤식으로든 도움을 통해 적어도 지금 시장에 나와있는 그 어떤 이더 거래소 보다 안전한 거래소를 만든다면.

누가 다른 거래소를 이용할까요.

그리고 여기서 발생하는 이익금은 다오토큰으로 꼬박꼬박 들어오구요.

토큰 보유자들이 두눈을 동그랗게 뜨고 있으니 운영자들의 모럴해저드도 막을수 있을겁니다.

다른 거래소들이 초기 자본금이 얼만지 모르겠지만..

다오에서 큰 자금으로 밀어준다면.. 이더의 성장과 함께 하는 훌룡한 투자처가 될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방금 검색해보니 코인원 대표도 해커 출신이네요.)

크지 않은 포션의 자금으로.. 가능하다면 투자금 회수가 안되더라도

가장 안전한 거래소를 보유한 코인으로 이더의 가치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둘째

이더페이입니다.

또또.. 구시대적 발상이라고 하실분들 많으실겁니다.

하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저는 예전 비트코인때도 그랬지만 오프라인에서 암호화폐가 쓰이는것은 코끼리손하고 이빨닦는것하고 비유를 합니다.

그냥 서서 이빨 닦으면 되지 뭐하러 코끼리손하고 이빨을 닦나요.

마찬가지입니다. 온라인에서 최적화된것을 굳이 오프라인으로 끄집어 와서 화폐로 쓰겠다는게 맞지 않는다는거죠.

더군다나 아직 온라인도 점령하지 못했습니다.

이건 사업이 성공을 하고 말고를 떠나서 기본중에 기본이라고 생각합니다.

일단 준비를 하고 비트코인 이상의 유명세를 타면 비트페이, 페이팔 차츰 차츰 먹어갈수 있다는 희망으로..


세번째

주소이름서비스입니다.

(이건 진짜 돈안되는거니까 스킵 하셔도 됩니다.)

항상 생각했던게.

왜 그 긴 지갑 주소를 우리는 날것으로 사용해야하나입니다.

IP 12개의 숫자 불편하다고 DNS도 만들면서

암호화폐 주소를 네이밍해주는 서비스는 왜 안나오는지..

물론 이유가 있을겁니다.

중간에 낚아채서 변형하는 해킹의 위험이 있을수도 있고

제가 모르는 이유가 있겠죠.

하지만.. 모르겠어요. 그딴 이유들..

불편하니까 만들어 주세요.

머리좋은 기술자들이 좀 싸메면 어떻게든 나오지 않을까요?

그동안에는 돈이 안되서 안만들었다면.

다오에서 모인돈 조금 떼어줄테니.. 좀 만들어봐요.

최소한 출금전 유효한 지갑주소확인 말고 자연어로 된 이름이 뜨면 얼마나 좋아요. "개똥이 지갑주소", "미영아 사랑해" 이렇게 말이죠.

우리는 안불편할지 모르지만..

아직 모르는 일반인들을 품어 안으려면 꼭 필요한 서비스 아닐까 생각됩니다.



유주얼서스펙트도 아니고 시작은


첫째 얼마나 기발한가.

둘째 얼마나 돈이 되는가.

셋째 Ether!! Ether!!!! Ether!!!!!~~~


이래놓구 기발하지도 않고 돈도 안된다구요?
직접적으로는 안될지 모르겠지만..
다 돌고 돌아서 내 이익이 되는겁니다.
모인돈의 몇%는 당장에 돈이 안되도 이더 생태계에 도움이 되는식으로 쓰였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신뢰라는거.. 그거 돈으로 메길수 없는 가치라는거 다들 잘 아시잖아요.


다음 글에서는 토큰에서 이더가 딸랑딸랑 떨어질만한 아이디어로...

1
댓글 6
  • ?
    금방 내가 아래 포스팅 댓글에 거래소 얘기했는데 ㅎㅎ. 근데 제가 생각하는 거래소는 다오가 댑 개발에 투자하고 해당 댑 토큰을 거래할수 있는 거래소를 얘기했어요 그럼 선순환이 될것 같아서요 페이는 흠 시간이 좀 더 걸리지 않을까 싶은데요
  • (1) 이더 거래소 : 찬성
    단 중앙집중형 + p2p 부가형 두가지 모드 서비스가 지원되면 어떨까 생각함.
    p2p 는 보안성 높지만 리얼타임 아님, 느림,
    중앙집중형은 보안취약점이 생길 수 있지만 빠름
    두가지 모드를 모두 지원하는 거래소.
    장기적으로 주거래내용은 eth <--> dao, dapp 토큰
    단기적으로는 eth - btc

    (2) 이더페이: 별도의 서비스 기업이 데빗카드 더해서 하면 될 것 같음.

    (3) 이름등록 서비스: 이미 있고,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음. 단 DAO 가 하면 훨씬 더 사용자가 많아서 돈벌기 좋을 것 같음.
    요거 당장 서비스하는 것 무조건 찬성. 원래는 이더리움 재단이 해먹으려고 하는 중...
  • 이더페이는 막대한 자본 투자해서 하면 아주 전망이 좋을 것 같습니다.
    어차피 가상화폐가 수면위로 나오려면 언젠가는 필요한 부분이기도 하고요.
  • ?
    저도 안전한 거래소.보관소 너무 간절하네요 저번에 보니.p2p거래소 준비중이던데. 찾아봐야겠네요.그런데 손정의가 200조? 50조 아닌가요?ㅎㅎ 태클은 아닙니다.^^
  • 어제 구글IO에서 알파고를 TensorFlow에 최적화된 하드웨어를 구글이 직접 설계해서 돌렸다고 하네요 (TPU라고.. tensor process unitㅎㅎ).
    ...
    로봇은 어떤가요(향후 10년을 보고서,..)
    인공지능 로봇을 만드는 것이죠.
    주인과 인공지능 로봇과의 블록체인화된 분권화된 계약관계를 적용한,.
    또한 로봇은 이더체인안에서 경제활동을 하고, 그에대한 10(?)%는 인간주인에게 돌아가는 시스템,
    ..
    머 이게 새로운 개념은 아니라고 보지만, 요즘 AI, Robot등이 대세여서,...관심끌기에는 괜찮은 아이템인듯합니다.
  • 이더페이 아이디어의 연장선이지만,

    POS는 어떤가요? Point Of Sales의 약자로 알고 있는데요.

    보통 소매점 금전출납기+신용카드리더기+영수증프린터로 구성되어 있고,
    현금/신용카드 거래의 주도구이지만,

    여러모로 보안에도 취약하고, 가상화폐를 실생활에 적용하려고,
    다양한 페이들이 출시되어 있지만, 아직 시장을 완전히 장악하지는
    못한듯하구요.

    이더페이가 꾸준히 사용될수 있는 사용처이라고 생각합니다만,...

    우선은 윈도우에서 기존 POS프로그램을 대체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이더POS는 스틱PC형태로 개발하여, 모니터에 연결및 스마트폰과 연동
    시켜주면 될듯합니다.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공동구매] 디센트 지문인증형 지갑 + OTG 케이블 (9/26~10/3 한정수량 100개) file 1023
공구관리자
2022.09.26
5034 이더리움 하드 포크 업데이트 2 업데이트    하드포크를 위한 geth 최종 버전이 출시되었습니다. (1.4.10) 그냥 다운로드 받아서 실행하면 됩니다. 디폴트가 포크 지지로 셋팅되어 있으니, 그냥 실행하면 포크된 체인을 자동으로 따라갑니다. 그냥 ... 13 6 6760
atomrigs
2016.07.16
5033 스팀잇 해킹 취약점 공개요구 스팀잇에 투자한 한국 사람들이 많이 있는 것으로 생각되어서 발표된 내용들을 쭉 훑어 보다가 몇가지 질문들을 정리해서 스팀잇에 포스팅했습니다.   https://steemit.com/steemit/@atomrigs/steemit-hacking-attack... 19 file 6 5983
atomrigs
2016.07.16
5032 Via 코인편 : 형님들의 똥꼬를 찌르다.             사는건 한편의 드라마.                         내 인생이 영화.       마누라랑 지지고 볶고                 아무리 이쁜 얘기도 기저귀에 똥지르고 새벽에 울땐... 하염없이 싱글이 그리워집니다.   ... 46 file 10 6389
양큰
2016.07.15
5031 스팀잇 해킹 steemit.com 이 해킹사건으로 오늘 쓰기 모드가 중단되고, 스팀과 스팀달러도 거래소에서 인출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다행히 피해금액이 상대적으로 작고(약 8만5천불 상당, 260개 어카운트 공격), 빠른 시간... 15 0 5356
atomrigs
2016.07.15
5030 초보. 용어자체를 몰라 여쭙니다. 해쉬 미스트 MH 풀 마이닝 풀 허브   이런 등등 기초적인 용어를 알려주셔요. 읽어도 당췌 용어를 모르니 이해가 안됩니다.ㅠㅠ 2 0 2623
hany1146
2016.07.15
5029 이더리움 하드포크 7월20일 (Block# 1920000) 다오 사태관련 이더리움 하드포크가 7월20일경 실행될 것 같습니다. 블럭넘버로는 1920000 입니다.   Geth 와 Parity Pull Request 상의 내용입니다.   Geth: https://github.com/ethereum/go-ethereum/pull/2814 Par... 13 3 6106
atomrigs
2016.07.15
5028 Piggy 코인편 : 삼겹살 코인 piggy 로 인생의 즐거움을 중앙집권적 화폐권력으로부터 화폐발행권을 개인들에게 돌려준(지금은 변색됐지만서도ㅠㅠ) 비트코인혁명에 경의를 표합니다.     이더리움으로 시작된 비트코인 2.0.. 탈중앙화된 분산화 플랫폼 그 위에 얹어지게 될... 10 file 12 2971
양큰
2016.07.14
5027 비트쉐어도 갑자기 급등했네요. 스팀빨로 오르는 건지..? 장난성 투기질로 한번 오르고 떨어지련지... 1 0 3578
Rakuten
2016.07.13
5026 최근 이더리움 추세흐름을 지켜보았습니다. 코인거래 게시판인데 트레이딩관련 게시물이 많이 없어서,  함께 재미있게 이야기 나눠보고자 글 한번 올려봅니다.    저는 매달 50만원정도만 적립식으로   가상화폐 트레이딩에 투자하고 있는데요..    수익률이 괜... 27 file 15 4386
양큰
2016.07.13
5025 스팀이 많이 올랐네요 최근 일주일 사이에 스팀이 갑자기 올라서 저도 어안이 벙벙합니다. 하지만 펌앤덤이야 종종 있고 언젠간 거품이 꺼질 수도 있으니... 그냥 덤덤히 받아들이고, 그렇지만 잠시나마 행복한 현실을 즐겨야죠 ^^   먼저 ... 16 6 4217
조제리
2016.07.13
5024 스팀이 폭발했네요 역시 블럭체인이 포럼이나 SNS 서비스에서 진가를 발휘할 모양이군요. 스팀(잇)의 선점효과가 좋은 성과를 맞고 있군요.   이 아가씨 여행기 몇개 올려서 벌써 2000불 이상을 벌었군요. https://steemit.com/@heiditr... 19 0 5441
atomrigs
2016.07.13
5023 이더리움 상하이 데브콘 이더리움이 다오사태 때문에 매우 어수선한 상태이지만, 올 9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릴 데브콘(Devcon) 준비에 바쁜 것 같습니다.   https://ethereumfoundation.org/devcon/     이더리움 파운데이션을 비롯한 전세계... 6 file 14 8437
atomrigs
2016.07.12
5022 망고(mango) - 탈중앙화된 git 오픈 소스를 개발하거나 이용할 때 매우 자주 쓰는 서비스가 Git 입니다. 이것을 이더리움 + IPFS 기술을 활용해서 탈중앙화시킨 서비스가 망고(mango) 입니다. 이더리움과 IPFS가 효과적으로 활용될 수 있는 좋은 사... 4 2 3518
atomrigs
2016.07.12
5021 [Coinone] 마침내 두 번째 보상 반감기: 10분당 25BTC → 12.5BTC로 감소   7월 2주차 마침내 두 번째 보상 반감기: 10분당 25BTC → 12.5BTC로 감소   지난 9일, 마침내 비트코인 역사상 두 번째 보상 반감기(halving)가 이뤄졌습니다. 한국 시각으로 일요일 새벽 2시 46분, 반감기 첫 블록... 1 file 5 3192
Coinone
2016.07.11
5020 이더 지갑 다시 깔면 초기화 되야되는거 아닌가요? 이더 지갑 압축 파일을 다운 받아서 깔아봤습니다 이동식 USB에 저장하여 사용하는 것이 보안상 좋을 것 같아서 컴퓨터 하드디스크에 설치한 이더 지갑을 삭제하고 USB 메모리에 다시 깔아 보았습니다 그런데 처음 컴... 3 0 2302
코람데오
2016.07.10
5019 비트코인 블록체인 개론     비트코인이 오늘 두번째 반감기를 맞았네요. 비트코인 블록체인의 이해에 도움이 될만한 내용을 써 보았습니다.   혹시 추가나 수정될 부분이 있으시면 제안부탁드립니다^^   ps: 아래의 링크에서 다운 https://d... 13 file 5 5079
어른아이
2016.07.10
5018 이더리움 거래소 문의드립니다. 이더리움 계좌 만들고 이제 테스트로 1이더리움을 넣어보려고 준비중입니다.   비트코인이 없는 상태에서 이더리움을 구매하려면 국내 거래소를 쓰는 방법밖에 없나요?   괜찮은 거래소 추천 부탁드립니다.   감사합... 3 0 2940
개척자
2016.07.10
5017 이더리움 미스트 지갑 0.8 출시 (dApp 브라우징 가능) 이더리움 지갑 0.8 이 출시되었습니다. 이번 버전에서 처음으로 dApp 브라우저를 바로 쓸 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이전 버전에서도 옵션을 바꾸어서 이 브라우저를 켤 수 있었지만 숨겨진 기능이었습니다.   https:/... 4 file 2 6377
atomrigs
2016.07.08
5016 이더리움 하드포크 옵션 다오사태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은 이제 하드포크외에는 없습니다. 이더리움을 지지하는 커뮤니티 전반적으로 하드포크를 찬성하는 의견이 많은 것은 분명해 보이지만, 구체적으로 어떤 내용이 하드포크에 포함되어야 ... 9 15 7493
atomrigs
2016.07.07
5015 이더가 0.0142 까지 하락 했었군요. 아깝네요. ,좀 담아둘껄..   하드포크 이슈 때문에 떨어진 걸까요?     지난번에 0.0155에 좀 담아서 0.023 부근에 팔아서 꽤 짭짤 했는데,     또 하락하니 지난번 생각이 나서 안타까운 마음이 드는군요.      최소... 5 0 2584
코인캐는코쟁이
2016.07.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55 856 857 858 859 860 861 862 863 864 ... 1111 Next
/ 1111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