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ard_free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댓글로 가기 위로 아래로

제 의견을 쓰기 앞서 당장의 생활여유가 없다거나 빚을 졋다든지 한다면 이 글은 도움이 되지 않으리라 보고 뒤로 가기를 눌러 주시길 바랍니다.

딱 이런 상황이 몇년전 있었습니다. 2013년부터 2015년 1월까지 장기적 하락을 겪고 막판에 170달러까지 떨어지자 망했다면서 채굴기 싼값에 팔고 나가며 비트도 손절하며 나가던 분들이 있었습니다.

그 당시 분위기는 지금은 사라진 몇몇 사이트에서는 '비트 끝낫다. 시x 다시는 이런 쓰레기 같은 거 안한다' 로 도배되었습니다.

당시의 가격은 190달러. 한화에 프리미엄 포함해서 23만원-25만원대를 유지했었습니다.

2013-2014년 500-1000달러쯔음에 물리신 분들은 거의 절망 수준으로 떨어진 셈이죠.

비트코인 채굴업자들 슬슬 채굴단가 못 맞춰서 채굴 그만둔다는 것들이 속속 올라오더군요.

그 이후로도 약간씩 상승했다가 떨어지고를 반복하다가 2015년 8월부터 폭등하기 시작해서 조정을 거친 뒤 2016년까지 1000달러를 달성했습니다. 그리고 보다시피 2017년 입문자 및 기존의 존버자들은 희대의 폭등장이 열리면서 큰 부를 가져다 줬죠.

 

그런데 2017년 연말, 2018년 초에 물리신 분들은 아주 크게 물리셨을 겁니다.

 

네 그렇습니다.

2013-2014년 그 때를 보는 것처럼 말이죠.

지금의 가격이 물론 비트 버블의 끝이고 점차 가격이 하락하면서 블록체인기술은 연구되겠지만 기존 암호화폐 가격들은 폭락하면서

극도의 가격 안정성으로 다시 고점을 보지 못하리라는 견해도 있더군요.

 

저는 다릅니다.

의견은 이렇습니다 - 이 하락장이 극도로 올라간 암호화폐의 일시적인 과열이 꺼지는 냉각기로 보고 있습니다.

지금 당장 사라는 의미는 아닙니다.

다만 언젠가 이 하락장이 끝나고 다시 전보다 더 격한 상승기가 오리라 보고 있습니다.

물론 상폐당하고 다시는 일어서지 못할 코인들은 있겠지만 말이죠.

 

저는 딱 하나 보는 게 있습니다. 월스트리트 저널이나 그쪽 계열 기업들이 뭐에 투자하고 관심을 가지는 지.

월스트리트가 틀릴 수도 있지만 대게 그쪽에서 투자를 시작한다는 소식을 1-2년전부터 듣고 소액씩 투자하면 적어도 속된 말로 평타 이상은 쳐 주더군요.

2009년 모기지 사태때도 월스트리트쪽의 기사를 보고 부동산을 미리 매입했던 스마트 머니들은 큰 돈을 벌었습니다.

물론 그 뒤에 삿던 사람들은 알거지가 되고 사회적 문제가 되었지만 지금 당장은 그거 논하는 글이 아니므로 이야기하지 않겠습니다.

2015년 월가의 암호화폐 투자 소식을 듣고 투자햇던 저는 적어도 금수저는 아니지만 제법 큰 돈을 만질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2018년에도 관련 뉴스가 나오더군요. 귀띰은 폴로닉스. 지금은 거래량 없는 거래소를 왜 인수 하려고 난리인지 알길은 없습니다만.

활황장에서 거래소가 돈이 된다는 걸 직감하고 있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이런 걸 보고 나서 아직 암호화폐 시장 안 죽었다라는 생각을 가지게 되었고 비트코인 및 주류 코인 보유자분들은 조금만 참아 보시는 게 어떨까 하고 생각합니다.

이상입니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0
댓글 31
  • ?
    대중들의 관심을 어떻게 다시 불러 일으킬지요..?
  • ?
    @Borams
    경제 신문에서 기사만 몇번 내주면 폭발적인 관심 받을수 있을듯 합니다.
    어제 같은 경우 오전이였나 점심때였나 리플 700원으로 봤는데 오후 7시쯤 780원이더군요.
    12시간도 안 지난 사이에 10%넘게 올랐죠 . 10프로 이상 급상승 이런 기사 네이버 다음 메인에 걸리면 관심 폭발할듯
    12월에서 1월초까지였나 네이버등에 메인에 매일 나왔었죠
    정부 규제로 눈치 보느라 그런지 상승에 대한 기사는 전혀 안나오네요. 하루만에 20프로 상승한 날도 있었던거 같은데
  • ?
    @별빛바다
    12시간도 안 지난 사이에 10% 넘게 올랐다고 보기엔... 지금은 680원이네요 ㅎㅎ 그냥 오르락 내리락 하면서 하향하고있는 추세입니다
  • ?
    가상화폐가 다크머니로 사용될 수 없다면 미래는 없다고 봅니다. 아이러니하게도 가상화폐의 존재의미는 익명성이라고 생각합니다.
  • ?
    @칸티즘
    전 이 의견에 반대합니다만

    맞다고 가정한다면 가상화폐는 망해야 하는게 맞겠죠.
  • ?
    최악의 하락기에는 항상 마운트곡스가 함께 하네요
  • 세계경제랑 한국 김프 및 송금 시스템이 잘 조화된다면....폭등하겟죠 지금은 마운틴곡스에서 대량 처분해서....진짜 장난아니네요 암울합니다 ㅋㅋ 걍 두지 헐;;;;;;;;;;;;;;;;;;;;;;;;;;;;;;;;;;;;;;;;;;;;;;;;;;;;;;;;;;;;;;;;;;;;;;;;;;;;;;;;;;;;;;;;;;;;;;;;;;;;;
  • ?
    감사히 읽고 좋아요 누릅니다.
  • ?
    판단은 본인들 몫 입니다.

    가격이 더 꺼지면 다시 일어날 힘 없을것이다라는
    진단내린 분들에게 희망고문일 겁니다.

    입장차이와 앞날전망이 상이할
    이시점엔 팔짱낀 관망보단 희망을 예상하는 글
    좋습니다.

    적절한 대응을 알려주는 건 잘판단하자라는
    건데 비유와 예가 적절하네요.

    추천 꾸욱
  • ?
    그래도 안전하고 이성적인 투자라면 무리 하지 않는선에서 지금 저렴한 코인들을 사두는거겠지요. 물론 이보다 더 떨어질 수도, 코인거래란것 자체가 없어질 수도 있지만요.
  • 당시하고 비교하면 가격에서 차이가 많이 난다는 거죠..
    지금은 전고점 대비 거의 80% 이상 날라가 상태 입니다. 우상향을 하겠지만 시간도 그만큼 많이 걸리고..그때까지 팔지 않고 채굴만한다고 하면.. 고정비가 상당히 많이 들어 간다고 봐야 합니다.
    물론 투자와 사업은 앞을 내다 보고 하는 것이라고 하지만요
  • ?
    머든 버티고 나면 오른다...
  • ?
    UN 미래 보고서라는 책에서 결국 전세계는 통합된다는 문구 하나가 떠오르네요 물론 머나먼 미래일 수 있지만 또 그때 쓰이는 화폐가 비트코인이 아닐 수도 있지만 결국 세상은 우리가 만든 신뢰의 사회로 갈거라는 희망으로 버팁니다.
  • ?
    지금 쏟아져 나오는 알트코인들(정말 많습니다, 비슷 비슷한 백서들) 그런데 송금속도도 정말 빠릅니다. 빗코가 더 이상 프리미엄을 유지할 수 있을까요?
  • 비코는 진화 합니다. 비코 찬양자는 아니지만 라이트닝이 접목되어 곧 많은 사람들이 불편해 하는 트랙젝션 과 수수료 부분은 해결 하리라 봅니다.

    https://www.coindesk.com/a-version-of-bitcoins-lightning-network-is-ready-for-real-money/amp/?__twitter_impression=true

    참고 하시길

  • ?
    비올때 까지 제사 지내면 됩니다
  • 오랜만이세요 ^^
    자주 글 올려주세요
    ^^
  • @꿀맨
    네 감사합니다!
  • ?
    그때 이더리움 프리세일 1비트에 2500개씩 줬었죠. 그때 이더 사서 묻어뒀다면 20만원이 25억이 된셈...
  • 저도 같은 생각입니다
    무한 상승없고 무한 하락없다고 생각합니다
    코인이 없어지면 어쩔수 없지만 상승기온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다른분들의 의견참고하여 각자의 상황을 파악해서 잘 판단하는게 좋다고 생각합니다
  • ?
    비트 29만원에 산 뒤 2년 정도 버텼네요. 여윳돈 10년 신경 꺼버린다고 생각하고 투자하면 될 듯 하네요.
  • @세윤
    반갑습니다 ㅎㅎ 초기투자자셧군요
  • 저도 냉각기라 생각하고 그냥 돌리고 있습니다. 전기비정도만 환전중이구요
    언젠간 올라가겟지 라는 생각이 있어서 말이죠 ㅎㅎ
    대충 지금 정상가를 8~10k 로 잡고있다보니, 지금정도가 현재 적정에서 조금 낮은편이라고 생각듭니다.

    단지 채굴하는 입장으로서 코인이 줄어들어서 좀 짜증이 나긴 하지만요

  • ?
    좋은글감사합니다
  • 거래소가 존재하는 한 가격은 계속해서 변동을 합니다.

    모든 코인의 가치가 0원으로 수렴되는 때도 곧 또는 2~3년 안으로 올것입니다.
  • ?
    와우.... 고수는 타고나는건데 고수신듯.....! 글에서 재운이 뿜어져나오는듯한 좋은글이라고 느껴져 삼보일배하고 갑니다
  • @휘광
    고수랄것도없으니 초기투자자일뿐이지요
  • 비트코인 가격 외국 기준 고점(2만달러)대비 60%정도 하락했네요.
    국내가격이야 미쳤던 김프와 작전알트들의 폭락으로 하락폭이 더 크게 느껴지는거라고 보구요.
    그동안 급박하게 오른것 생각하면 적절한 수준의 조정입니다.
    채굴도 아직 채산성 충분히 나오는 상태구요.

    말씀하신 2013-2014년과 비교해보면 아직 양호한 수준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들 힘냅시다!

  • ?
    누구나 견딜수있는 고통은 고통이 아니지 않을까요?
    고통을 이기지 못하고 나가 떨어지는 사람들이 많을수록 시점은 더 빨라 지리라 봅니다
  • ?
    좋아요...~~
  • 좋아요 + 1댓글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자유게시판

홍보/사기/불법을 제외한 모든 글작성이 가능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5769 잡담 1년동안 존버했더니 떡상했네요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69 file 63 7006
드래공
2018.03.20
5768 잡담 난이도 폭탄 발동 후 POW  ETH1(= Execution layer = EL)의 채굴량 변화 예상 그래프 난이도가 100,000블럭당 변화하는데 블럭타임이 길어질수록  1사이클당 시간이 15일에서 점점 길어져서  처음 자료는 오류가 있었습니다. 수정본 다시 올려드려요... 67 file 55 6395
쉐도우11
2022.03.15
잡담 존버중인 분들에게 한 마디 해드리고 싶습니다. 제 의견을 쓰기 앞서 당장의 생활여유가 없다거나 빚을 졋다든지 한다면 이 글은 도움이 되지 않으리라 보고 뒤로 가기를 눌러 주시길 바랍니다. 딱 이런 상황이 ... 31 54 6383
Rakuten
2018.03.16
5766 잡담 리플에 대한 중요한 사항이라고 생각합니다 일단 리플을 예를들어 말씀 드리겠습니다   한국에서는 리플의 인기가 매우 높습니다만 절대 절대 주의해야 합니다   요즘 리플과 제휴한 금융관련 업체들이 많습... 41 49 7300
i넘버원
2018.03.05
5765 잡담 물건을 팔고 싶은데..   채굴 접으면서 모든걸 정리하였는데, 원격릴레이만 정리를 하지 못했네요..   구석에 처박혀 있어서 ㅠㅠ   그래서 정리하려고 오랜만에 땡글에 들어왔더니... ... 24 48 2059
HongE
2021.09.27
5764 잡담 자 채굴량 줄었습니다 채굴 망했으니 채굴 접어야됩니다   요최근 계속 이런리플달아서 불편하셨던 분들 꽤있었을 겁니다.   솔직히 말씀드리면 저도 현재 채굴을 하고 있는 상황이고 한때는 계약전력 45k 로 혼자 P106 ... 53 46 4073
조시하트네
2021.04.25
5763 잡담 개인적인 사정으로 글 삭제합니다.. 개인적인 사정으로 글 삭제헀습니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40 file 46 6861
24K대물
2018.02.26
5762 잡담 채굴 종료? 잡소리 개소리?ㅋㅋㅋ 이건 지극히 제 경험과 제 뇌피셜과 생각뿐입니다. 정확한 정보전달보단 그냥 주절주절 잡소리입니다 정보에 오류가 있을수 있으니 신뢰하진 마시고 그냥 잡담정... 105 43 8767
스투시
2022.03.12
5761 잡담 근거가 부족하거나 팩트체크가 안된 정보는 경계하셔야 합니다 언젠가 누군가는 말을 해야 할 것이라고 생각은 했습니다. 땡글에만 국한 되는 것은 아닌 정보 공유에 대한, 그리고 받아들이는 분들에게 드리는 되도록이면 짧게... 47 file 43 1625
챔민이
2021.09.25
5760 잡담 코인판에 들어오셨으면 꼭 아셨으면 하는것 몇가지 적어봅니다. 코인판에 들어오셨으면 꼭 아셨으면 하는것 몇가지 적어봅니다.   이쪽에서 유명한 문구가 하나 있습니다.     "“not your keys, not your coins”"    어떤 코인... 42 38 18176
쉐도우11
2022.04.03
5759 잡담 채굴량 급격한 변화 이유중 하나를 소개합니다. 잘 아시는분도 계시고  전혀 관심 없으신분들도 계시지만     이더채굴은 기본적으로 블럭보상과  전송수수료로 이루어져 있었습니다.   작년 5월이후  디파이와 ... 48 file 38 4407
쉐도우11
2021.09.25
5758 잡담 땡글의 자정능력은 사라졌습니다 그동안 땡글은 관리자가 관리를 하던, 자정 능력이 작동이 되던지 해서 관리가 되어왔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관리자가 최소한으로 개입하고 자정 능력에 의해 ... 36 37 2671
더라
2021.07.27
5757 잡담 장터 판매시 예의 땡글에서는 호구 등치는 가격 통하지 않습니다   가만히 두고보면 장터에서 빌딩지으시려는 분들 많아요     ( 민간하신 분들을  위해  글 수정 하였음) 25 36 3100
채굴업자
2017.06.23
5756 잡담 오늘 새벽에 이더 DAG가 5기가를 넘었네요. ( POS 전환을 위한 TTD 결정 ) 오늘 새벽2시15분 경에  블록넘버 15360000에서 이더리움의 DAG 사이즈가 5기가를 넘었습니다.     https://minerstat.com/dag-size-calculator?lang=ko   - 아시... 44 file 35 7506
쉐도우11
2022.08.18
5755 잡담 채굴은 별것 아닙니다. 하지만... 사실 채굴은 별것 아닙니다.  인터넷 상에 정보는 넘쳐나고, 그냥 대충 그래픽카드나 꽂고 마이너 돌리면 채굴이 되죠.   하지만, 땡글은 커뮤니티예요. 사람들이... 27 34 3716
대포고양이
2021.05.27
5754 잡담 귀국후 그간 소소하게 지내온 이야기.   저희 부부는 지난 6월초에 독일에서 귀국을 합니다. 깊은 아쉬움도 있지만, 다시 맘껏 익숙한 언어로 말하고, 찐한 감정까지 표현할수 있는 곳에 왔다는것에 막... 48 file 34 1667
일리케
2018.07.28
5753 잡담 출장갔을때 원룸녀와 썸탔던 이야기 한달간 출장갔을때의 일입니다. 외근자용 원룸을 제공해서 숙식을 해결했죠. 보통 원룸들이 다 그렇듯 주차장이 매우 협소합니다. 안에 있는 차가 나오려면 앞에 ... 39 file 33 3326
비탈길배트맨
2018.08.05
5752 잡담 최근 채산성 하락 이유와 앞으로 전망 지난달 26일 경에  이더리움 수수료가 많이 낮아졌다고 글을 쓴적이 있습니다.  https://www.ddengle.com/board_free/13176056    지난달 15일 경  베를린 업데이... 56 file 32 4150
쉐도우11
2021.05.03
5751 잡담 목소리를 높여 산업용 전기 사용 및 과세 개편 하려는 움직임은 매우 위험합니다.   - 누구나 생각은 다릅니다. 매우 주관적인 제 생각입니다 -     협회나 재단, 연합 등등 기구를 설립하는건 자유입니다. 단 평화롭게(?) 포스 전환 걱정 정도나... 69 31 2063
럭마스터
2022.07.22
5750 잡담 출판사로 생존의 위협을 당하며 오던 중 채굴을 알게 된 늦깍이의 '인문학적 꼬마 채굴장' 소개 한 15년 전부터 책을 썼습니다.    한국에서는 사람이 책으로만은 먹고 살 수가 없는지,    시간이 갈수록 느는 것은 빚이더군요.    채굴기 소소하게 시작하였습... 94 file 31 4949
skyBike
2022.04.2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9 Next
/ 289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