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ckchainnews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한전, 한전기술 지분 14.77% 매각 결정…자구노력 속도

https://mobile.newsis.com/view.html?ar_id=NISX20220719_0001948330=-=-=-=-

 

 

전력산업 민영화 부상...전경련 "전력산업, 독점구조 해소하고 시장경쟁 원리 도입" 주장

http://www.ef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97428

 


 

당장 큰 돌이 내발등을 찍을지 모르는데 넋놓고 있어야 되나..

 

이게 제일먼저 터지면 진짜 골로가는건데 쉬쉬하자하네

 

몰라 이제 진짜 각자도생...

 

민영화 반대만이 살길...

 

 

 

 

1,079

늙은여우님의 서명

댓글 16
  • 민영화로 가면 어떤 장단점이 있을까용?
  • @복태취업했다
    일단 어제 작성한 글 그리니지로 한사례 볼수 있을것 같고 민영화하면 분명 협상에 여지는 있을것 같단 생각이 들고...

    단점이야 뭐 우리한테는 무수히 많죠... 결국 돈이 문제인거지...

    저 시기가 올지 말지는 모르지만 열심히 돈을 벌어둬야 하는건 확실한것 같습니다.
  • @복태취업했다
    민영화로 가면 소비자 입장에서 장점은 없죠.
    경쟁으로 인한 가격 하락? 말도 안된다는 것을 너무나도 많은 사례로 알 수 있습니다.
    단점은 일본이나 미국을 보면 바로 알 수 있구요.

    한전기술을 파는 이유는 그게 제일 알짜이기 때문입니다.
    부채를 탕감하려면 안 좋은 것. 불필요 한 것을 팔아서 내실을 다져야 하는데, 안 좋은 것을 살 사람이 없지요.
    그러니 알짜를 파는 겁니다.
    문제는 알짜를 팔고 나면 부채가 한시적으로는 줄지만 결국 더욱 부채가 커지게 됩니다.
    (이유는 지분/부동산 매각은 운영상 발생하는 적자를 줄이는 것과는 전혀 상관이 없기에)

    돈있는 곳에서는 저 알짜를 사려고 준비하고 있는 거구요.
    그걸 사들이고 나면 투자대비 큰 수익이 생기죠.
    이 과정에 관계자들 사이에 어떤 모종의 거래가 벌어지는 지 알 수도 없습니다.

    만일 제가 돈 좀 있고 능력이 있다면 어떻게 해서든 저 한전기술을 사려고 할 겁니다.
  • ?
    한전의 부채가 왜 이리 급격히 안좋아졌는건지 궁금하네요?

    부채안고 계속 가면 안되는건가 싶다가도 코레일보니 쌓이고 쌓여 부채19조라는 기사보니 그냥 요금 올리는게 나을거 같은데 그건 또 안하고

    정말 공기업들 재정이 처참하다는 기사가 최근 많은데 민영화 말고 방법은 없는건지 다른 선진국들도 이런건지 알수가 없네요..
  • @wsk1
    민영화 과정(궁예질)

    1. 적자부각 언론질

    2. 경쟁구도 조성 언론질

    3. 국민의 방만한... (궁예질 : 분명 채굴기땜에 더 그렇다는 기사나옴)

    4. 암덩어리 축출하고 국민에게 경쟁력있는 값싼 전기공급 약속

    5. 어느정도 시간이 지난후 경영상 어렵다고 국가에 지원요청

    6. 지원 못해준다니 그럼 전기세 올리기전 타산성문제로 깜빡~깜빡~ 소등질 함...

    7. 어쩔수 없이 전기세 올림

    8. 채굴기 분해되어 지 갈길감!

    9. 이떄를 준비한 자들은 현질로 긁어모음

    10. 결국 부익부빈익빈 실현.,.. (이게 무슨 사토시의 정신과 일치하냐...결국 가짜돈을 이용해 진짜돈 따먹는 전쟁)
  • ?
    @wsk1
    https://youtu.be/rSfhAivE99g
    뉴스 한번 잠깐 보세요.
    왜 한전이 적자인지 쉽게 말해 주고 있습니다.
  • @wsk1
    제가 알기로는 발전 활성화 및 발전 다각화를 하기 위해서 발전 회사에서 구입하는 전기값이 상당히 높다고 들었습니다.
    이게 적자가 나는 구조이고 발전량을 높이기 위해서 어쩔 수 없는 선택이라고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코로나 직전부터 전기값 인상에 대한 압박이 있었는데, 미루다가 코로나로 더욱 올리기 어려워진 것도 있다고 알고 있구요. 코로나로 다들 집에 들어가 있거나 실내에만 있으니 전기 사용량도 많이 늘었구요.

    결국 저 적자는 정부가 보존을 해주거나 문제 삼지 말아야 하는 것입니다.
    그 동안 적자라도 그렇게 부각시키지 않았던 이유도 여기에 있구요.

    근데 새정부에서 이걸 부각시키고 수익이 높은 업체를 매각하려는 것은 의도가 다분한 것이죠.

    주변의 어른 젊은이 할 것 없이 자꾸 얘기해서 경각심을 가지게 하셔야 합니다.
  • ?
    @chb
    국가가 영원히 안고간다는게 이해기 안되는게 국가부채가 무한대로 늘수가 있나요? 우리가 달러찍는 기축국가도 아니고
    전기요금만이 아닌 모든 공기업들 부채가 똑같이 국가가 무한대 책임을 가진다? 그냥 원화 무한대찍는다는거와 뭐가 다른지?

    전 민영화는 반대지만 요금 올려야된다봐요 기차든 전기든
  • @wsk1
    확대해서 받아 들이신 것 같습니다. 영원히 가져가거나 무한대로 늘려도 괜찮다는 얘길 한 적은 없습니다.
    수년 전 예비전력이 간당간당한 시기를 지나면서 발전량의 증가가 필요했고, 코로나 시기를 지나면서 발전 비용이 확 늘었습니다. 그런데 정부 지침이나 논리로 전기비는 인상을 못하고 있었죠.

    현 시점에는 운영상 적자가 날 수밖에 없고 그로 인해 부채가 쌓일 수 밖에 없다는 겁니다.
    저 지분이나 부동산을 팔면 부채 일시적으로 줄어들지만, 적자나는 운영 구조가 바뀔까요?
    결국 부채는 금방 늘어날 겁니다.

    접근방법이 잘 못 되었다는 얘기입니다.
    부채가 늘어나는 이유는 위에도 적었지만 제일 큰 것이 사오는 가격과 발전하는 가격과 판매하는 가격의 차이입니다.
    그러니 그런 부분을 먼저 해소 내지는 줄이는 것이 타당한데, 이상하게 그것과는 상관없는 부분을 건드리니 이상하게 볼 수밖에 없는 것입니다.
  • @wsk1
    한전이 항상 적자를 본 것은 아닙니다.
    https://home.kepco.co.kr/kepco/KE/E/htmlView/KEEBPP0010105.do?menuCd=FN270103
    한전 홈페이지 참조하시면 2020년에는 2조원 가량의 흑자를 냈습니다.

    그리고 같은 홈페이지 여러 곳을 참고해보시면 부채가가 갑자기 확 늘어난 것이 아니라
    조금씩 조금씩 매년 늘어났는데 최근에 그게 조금 더 늘어난 수준입니다.

    갑자기 부채를 이슈화 하면서 지분/부동산/사업 매각을 들고 나올 이유가 거의 없는거죠.
  • 앞으로는 자가발전의 시대로.....점점 다가가는 듯요.
  • 공공재를 민영화해서 민간기업이 운영한다???
    민간기업은 땅 파서 장사합니까?
    공공기업 운영이 방만한 것도 원인이겠지만,
    민간기업은 이익창출이 목적인데 적자 나는 구조를 무슨 도깨비 방망이로 뚝딱 흑자가 나게 하겠습니까?
    민영화=인수기업의 이익 이윤 창출 및 극대화 = 일반 소비자 부담 증가

    특히나 K-민영화는 MB때부터 수작질이 대단합니다.
    이윤이 많이 나는 부분을 민영화해서 기업의 이윤을 극대화 시켜주고,
    적자나는 부분은 국민 세금으로 메꾸고...
    대표적인게 코레일과 SRT죠.

    한전도 상장해서 자유총연맹이 대주주라죠??

    저는 대한민국의 민영화는 정경유착의 대표적인 케이스라 봅니다.

    금전적, 경제적 부익부 빈익빈에서 일반 공공재의 부익부 빈익빈으로 이어질겁니다.
    한마디로 돈 없는 것들은 전기도 쓰지 말아야 하고 가스도 쓰지 말아야 하고 KTX 같은 건 꿈도 꾸지 마라...
    2XXX년 SF영화 같은 일이 현실이 되어 가는군요.
  • 기사에서 전기 도매 소매 부분 및 민영화를 비교한
    영국. 일본 . 독일. 프랑스.

    모두 실제 소비자 전기료금 부담이 한국보다 2배이상이다.

    우리나라 전기가 가장 저렴하면서 안정적이다.

    전기산업 효율화 얘기는 치솟는 원가에 맞게 효율적으로 전기가격을 2~3배 올리자는 논리이다.

    다른것은 몰라도 전기는 우리나라가 전력안정성 인프라 안정성 대비 가장 저렴하다.

    현재 한전에서 적자보고 공급하는 산업용 전기를 조금 올리고 ,
    전기일변도의 산업구조를 다른 대체 에너지원으로 전환할수 있도록 적자폭이 큰 산업용 . 농업용 전기요금 체계를 전환할수 있도록 해서 균형이 맞춰지도럭 함이 합당하다 본다.

    그외 불가용 한전의 보유 부지는 매각하는것도 바람직하다. 하지만 요즘 같은시대에 공익을 위한 전선매립. 전봇대 세우는 부지. 변전 및 변전과 관련된 시설 부지및 유휴 부지는 민원을 대비해서라도 한전이나 국유지 부지로 유지함이 맞다.

    전기는 현대시대의 필수 생존품이라 도매던 소매던 함부로 건들면 공공의 편의에 심대한 지장을 줄수 있으므로 전기는 공공 독점이라도 국민 및 공익에 합당하다.

    민영화는 곧 폐악이라 볼수 있다.
  • 한전 보유 전기차 충전 인프라 산업매각은 알짜를 매각하는것이라 향후 전기차 충전 전기도 매우 비싸질것입니다.

    즉 지금처럼 화석연료 대비 전기차의 연비경쟁력이 훅 떨어지게 됩니다.

    한전은 공기업으로 당분간 가야됩니다.

    시골에서 채굴장 농장 운영하면서 우리나라 전기공급설비 및 비용은 매우 안정적이고 저렴합니다.

    굳이 건들필요가 없죠

    적자폭을 줄이기 위한 요율조정및 정부지원이 필요합니다.

    국민 에너지 복지 차원에서요.
  • ?
    눈가리고 아웅하는 엉터리 수법이네요. 민간에서 탐내는 알짜를 팔아서 잠깐 회계장부를 이쁘게 만들겠다는거 이상이 아닌걸요.
  • ?
    전기, 수도 민영화는 단 한번도 좋은 예가 존재하지 않는데...
    정치권은 정말 꾸준히 해쳐먹으려고 하는군요. ㅋㅋㅋㅋ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공동구매] 디센트 지문인증형 지갑 + OTG 케이블 (9/26~10/3 한정수량 100개) file 616
공구관리자
2022.09.26
5982 뉴스 메르세데스 벤츠, 가상화폐 월렛 장착하나?   타고 다닐 수 있는 가상화폐 디지털 지갑이 있다면 기분이 어떨까?  메르세데스 벤츠(Mercedes-Benz) 소유로 유명한 자동차 모기업인 다임러 AG는 벤츠(Benz) ... file 0 12287
제이정
2019.07.25
5981 뉴스 미국의 대형 인터넷 쇼핑몰, 73개국에 비트코인 결제 개시 발표 PC와 소프트웨어, 전자제품 등을 주로 취급하는 대규모 온라인 쇼핑몰 Newegg가 결제회사 BitPay와의 업무제휴를 통해서 미국 이외에 추가로 73개국에서 비트코... file 1 12263
아브라카타브라
2019.07.25
5980 뉴스 뉴욕 주 정부 블록체인 규제연구팀에 6명은 가상통화 업계에서 선정   미국 뉴욕 정부의 가상화폐와 블록 체인점에 관한 전문 연구 팀 멤버로, 업계 내에서 6명의 유력 후보가 뽑힌 것이 밝혀졌다. 본 팀은 규제 개선 등에서 주를 ... file 0 12002
제이정
2019.07.25
5979 뉴스 블록체인 기반의 다이아몬드 거래 플랫폼 GCP 개시 발표 다이아몬드나 컬러 스톤의 매입, 가공, 유통, FX 트레이딩 사업을 하고 있는 Gem Correspondent는 블록체인 기반을 이용한 다이아몬드 거래 플랫폼 'Gem Corresp... file 0 11983
아브라카타브라
2019.07.26
5978 뉴스 미국의 대형 인터넷 쇼핑몰, 73개국에 비트코인 결제 개시 발표   PC와 소프트웨어, 전자제품 등을 주로 취급하는 대규모 온라인 쇼핑몰 Newegg가 결제회사 BitPay와의 업무제휴를 통해서 미국 이외에 추가로 73개국에서 비트코... file 0 11829
제이정
2019.07.25
5977 뉴스 美 주식 중개사, 비트코인 선물 출시하지 않는다… 1년 전 자료 오늘 이토로(eToro)의 마티 그린스펀(Mati Greenspan)은 TD에머리트레이드를 통해 “비트코인 거래가 이제 가능하다”는 글을 트윗에 올렸다. 일부는 이것을 많은 ... 0 11091
김무스
2019.07.23
5976 뉴스 ICE의 백트 ‘비트코인 선물거래’ 테스트 시작 ICE의 백트 ‘비트코인 선물거래’ 테스트 시작 뉴욕 증권거래소의 모기업인 인터컨티넨털익스체인지(ICE) 그룹 산하 백트(Bakkt)가 22일(현지시간)부터 비트코인 ... 1 file 0 10778
메르시
2019.07.23
5975 뉴스 세계 최대 자산운용사 Black Rock, 가상화폐 등에 엄청난 수요가 있다 세계 최대의 자산운용사인 Black Rock CEO의 Larry Fink는 가상화폐 등의 새로운 기술에 엄청난 수요가 있다는 견해를 CNBC TV 인터뷰를 통해서 밝혔다. Fink가 ... 1 file 0 10663
아브라카타브라
2019.07.23
5974 뉴스 이더리움(ETH) 이스탄불 하드포크에 가스 비용 절감 방안 포함 이더리움(Ethereum) 창업자 Vitalik Buterin 지난주 트윗을 통해서 이더리움(Ethereum) 개발자 회의에서 ETH 개발자들이 콜데이터(calldata- 이더리움 상에서 트... 1 file 1 10619
아브라카타브라
2019.07.23
5973 뉴스 이란 중앙은행, 골드 기반 스테이블 코인 “PayMon” 승인 미국 및 유럽 연합 경제 제재 회피를 위한 대비책   이란 중앙은행이 지난 20일 이란 국내에서 이전부터 개발이 진행되고 있던 골드 기반 스테이블(유동성이 없는... file 1 10569
아브라카타브라
2019.07.23
5972 뉴스 인도 정부가 암호화폐 규제에서 금지로 방향을 선회한 이유는     [뉴욕 = 장도선 특파원] 인도 중앙 정부는 당초 암호화폐 금지 보다는 규제를 선호했지만 중앙은행 등 일부 규제 기관들의 강력한 요구로 결국 암호화폐 금지... 0 10394
메르시
2019.07.24
5971 뉴스 블록체인특구로 부산 지정···가상화폐는 금지 블록체인특구로 부산 지정···가상화폐는 금지   24일 중소벤처기업부는 혁신 기술 테스트와 관련 기업 집중 육성을 위해 7곳의 규제자유특구를 출범했으며, 부산... 2 0 10377
에이원파워
2019.07.24
5970 뉴스 여름 성수기와 비트코인 가격 상승이 미치는 전력 소비문제 비트코인 상승과 비례해서 급증하는 전력 소비  한 여름 무더위에 소비 전력 대비에 문제없나?            비트코인(BTC) 소비 지수와 가상통화 업계 마이닝 산업... 1 file 0 10340
제이정
2019.07.24
5969 뉴스 VISA, 페이스북 가상통화 Libra 협회에 공식참여 아니다 미국 연방통상위원회(FTC)는 페이스북에 5조 9000억 원 벌금을 부과            세계 거대 결제 업체인 Visa CEO인 알프레드 켈리(Alfred F. Kelly)는 지난 7월 2... file 0 10324
제이정
2019.07.25
5968 뉴스 저스틴 선, 워런 버핏과 오찬 취소...신장 결석   저스틴 선 트론(TRX, 시총 10위) 창업자가 오늘(23일) 오전 6시경 자신의 웨이보 계정을 통해 "각계 친구들의 관심에 감사하다. 갑작스러운 신장결석으로 병원 ... 2 0 10238
메르시
2019.07.23
5967 뉴스 미 상원 은행위원회, 31일 가상화폐 규제 공청회 개최   미국 상원 은행위원회는 오는 7월 31일 가상화폐와 블록체인의 규제 관한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청회는 지난주 페이스북(Facebook) 가상화폐 리... file 0 10221
제이정
2019.07.25
5966 뉴스 전날 BTC·ETH 온체인 데이터 정리   코인니스 스마트 모니터링에 따르면, 24일 100 BTC 이상 대규모 온체인 이체가 965건을 기록, 전날보다 16.67% 감소했다. 전날(24일) BTC·ETH 온체인 데이터는 ... 0 10190
ESSENtial
2019.07.26
5965 뉴스 이더리움(ETH) 이스탄불 하드포크에 가스 비용 절감 방안 포함   이더리움(Ethereum) 창업자 Vitalik Buterin 지난주 트윗을 통해서 이더리움(Ethereum) 개발자 회의에서 ETH 개발자들이 콜 데이터(Calldata : 이더리움 상에서... file 1 10158
제이정
2019.07.24
5964 뉴스 CCN "암호화폐 '비체인·베이직어텐션토큰·버지', 곧 강한 랠리 올 것"     세계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TC)은 지난 4월부터 랠리를 지속하며 암호화폐 시장점유율 67%에 육박하는 독무대를 연출했다. 하지만 7월 들어 조정 과정을 ... file 0 10153
ESSENtial
2019.07.26
5963 뉴스 50억원짜리 점심에 트럼프 대통령 초대 트론(Tron) 저스틴 선 루머 무성   가상통화 트론(Tron)의 창업자 겸 CEO인 저스틴 선(Justin Sun)은 어제(23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라이브 동영상을 통해서 커뮤니티에 “중국 경찰로부터 출... file 0 10105
제이정
2019.07.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 Next
/ 300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