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A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2021-06-15 23:36:52

치아 채굴기(?)의 현 주소

 

 

 

니모닉이 연결된 플로팅 파일을 판매한다는 것 자체도 어이가 없는데

그걸 실제로 운용하는 업체도 있고

가격도 눈알이 튀어나올만한 가격인데다

업체인지 개인인지 다음 타자에게 덤탱이 씌우고

본인은 탈출하려는 분들도 계시네요 ㅎㅎ

 

아주 총체적 난국입니다.

 

 

이미 제가 눈팅하던 디씨 치아 갤러리에서는

작게는 100테라, 크게는 10페타까지 운용하던 선구자들이 있었지만

모멘텀이 없어 나락으로 떨어지는 코인 가격과

한없이 미루어지는 메인 거래소 상장,

이미 세차례 연기된 공식 풀 프로토콜의 출범 등으로 인하여

대부분이 손을 털고 나간 상태입니다.

 

 

음... 세달이 되어가는 현 시점에서

치아코인이 재미있고 설레는건 플로팅할때까지였던 것 같습니다.

과장된 핑크빛 낙관론에 빠져들어

콩깍지가 씌여 없는 돈까지 끌어다 넣으실 분들이 계실까봐

현 시점 기준으로 치아코인에 전망을 조금만 살펴보겠습니다.

 

 

1. hpool의 불안정성

 

hpool은 치아 재단에서 공식적으로 이용하지 말라고 권고하고 있는 상황이지만

공식 프로토콜 출시의 딜레이로 인하여 많은 수의 넷스페이스가 편입된 상황입니다.

hpool을 이용해보신 분은 알겠지만

언제 어떻게 되어도 이상하지 않을만한 부실한 시스템인데

문제는 니모닉을 통째로 갖다바친 상태가 되는 겁니다.

 

이더리움으로 치면 mew 지갑의 프라이빗 키를 맡겨놓고,

연결된 플롯들의 보상을 hpool 지갑으로 바꾼 뒤,

채굴된 코인을 넷스페이스 기여도(플로팅 용량)에 따라 나누어 입금해주는 구조입니다.

 

클래식한 방식이지만

단순하기때문에 빠르게 선점할 수 있었고

지금은 최대 풀이 되어버린 실정입니다.

 

 

 

2. 채산성 하락

 

채산성은 채굴양 x 가격으로 결정됩니다.

넷스페이스의 증가속도를 러프하게 잡아 하루 5%라고 치면(한때 20%도 찍은 적이 있습니다.)

하루에 5%씩 채산성이 감소하는 겁니다.

 

가격을 살펴보면

제가 진입할 때만 해도 현물거래가 불가능하였고 선물로만 거래가 가능했는데

이때 개당 5천 달러씩 막 찍히고 그랬었습니다ㅎㅎ

 

이후 거래가 가능해지면서 okex, gateio 등에 정식으로 상장되었고,

시초가 2,500달러를 전고점으로 해서 중간중간 1,500달러, 1,000달러, 700달러에서 횡보를 하였으나

지금은 400달러 근처에서 내리막길을 향해 가고 있는 중입니다.

 

 

단순 계산으로

5월 초만해도 100테라 기준 하루 0.1개를 캤었습니다.

당시 가격은 1,500달러, 그러니까 150만원 정도였습니다.

즉, 100테라로 하루 15만원 정도를 벌 수 있는 상황이었습니다.

 

테라당 3만원 정도였으니 300만원,

플로팅 컴퓨터 1대면 충분하니 200만원 정도를 잡으면

500만원 넣고 하루에 15만원 버는 장사였습니다.

 

지금이 그때라면 저도 쌍수들고 얼른 오세요 라고 말씀 드렸을 겁니다.

 

 

한달 보름 정도가 지난 지금,

hpool에 물린, 플로팅 된 1,200페타 하드를 아주 저렴한 가격에 파신다는

어떤 귀한분의 정보를 바탕으로 볼때

1,200페타당 하루 0.38 xch가 채굴됩니다.

 

현재 시세로 대략 하루 15만원입니다.

그런데 이분이 파시는 가격이 고작 1억입니다.

 

1억 넣고, 하루 15만원 버는 장사입니다.

이마저도 치아코인 가격이 더 떨어진다면 내려가게 됩니다.

 

더 최악인 상황은 23엑사바이트를 찍은 넷스페이스가 여전히 증가하고 있다는 겁니다.

줄어들 기미는 보이지 않고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전세계에 현역 하드디스크 총 용량을 알지는 못하지만,

작년 신제품 출하량이 1,000엑사바이트보다 많다는 것을 참고해보면

앞으로도 넷스페이스 증가율은 사그러들지 않을 것 같습니다.

 

 

넷스페이스 증가 = 채굴량 감소 * 가격 하락 = 지금 상황 입니다.

 

 

 

미래를 보고 투자를 하는 선견지명이시라면 말리지는 못하겠지만

제 가족, 친구, 사돈의 팔촌이 한다면 말리겠습니다.

 

 

 

 

3. 그럼 너는 안하냐?

 

 

저는 이미 메인넷이 가동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꽤 많은 양의 블록을 따먹어서 이미 본전의 몇배는 챙겨둔 상태입니다.

(그걸로 이더 채굴기를 좀 샀는데... 그게 4월말~5월쯤인데...... 아... 여기까지 하겠습니다.)

 

이미 하드 대부분은 깔끔하게 포멧해서 '중고 하드디스크 가격'에 정리했고

지금은 남은 12테라, 14테라 몇개로 소소하고 솔로 파밍 돌리고 있습니다.

 

이것도 직구제품이라 팔지 못하는걸 파밍컴 한대로 물려서 유지만 하고 있는 것이지

결코 치아코인의 미래가 밝고

가격 상승의 모멘텀이 강하며

채굴량 상승에 대한 기대감이 있어서 하는게 결코 아닙니다.

 

 

 

 

치아코인에 대한 부푼 마음으로 방문하신 분들이 많으실텐데요.

지금으로선 어두운게 사실입니다.

아니요. 현 상태라면 터널에 들어갔다고 봐도 무방합니다.

 

그렇다고 너무 비관만 하는 건 아닙니다.

앞으로 예정된 호재도 있습니다.

 

일단 확실한건 공식프로토콜의 출범이 있을 것이고,

혹시나 하는건 바이낸스, 국내 마켓에 상장하는 게 있겠죠.

 

그거말곤.. 모르겠습니다.

 

 

 

4. 그럼 하지 말아야 하는가?

 

 

개인의 선택입니다.

원론적인 말이지만, 무리한 투자는 패가망신의 지름길입니다.

차라리 없는돈 끌어다 박으실거면 이더를 캐세요.

 

지금 들어오기 딱 좋은 분들은

 

 

- 기존에 집에 NAS용 하드가 좀 있었다.

- 기존에 서버 관련 제품들을 좀 가지고 있었다.

- 기존에 서버 관련 일을 좀 해봤다. (그래서 구형 제품들과 중고 하드 등을 좀 싸게 구할 수 있다.)

- 놀고 있는 이더 채굴기의 cpu가 너무 밉다

- 채굴 핑계로 컴퓨터(cpu, ram, nvme) 업그레이드를 좀 해보고 싶다.

 

 

뭐 이정도 되겠습니다.

- 기존 컴 업글 > 플로팅컴으로 활용

- 하드는 소소하게 50~100테라 정도 운용하다가 영 아니다 싶으면 NAS로 돌리거나 팔 수 있도록 국내산(?) 중고 구매

 

이정도로 소소하게 해야 혹시 모를 로또 당첨 확률을 두고 보는거지

굳이 사서 들어오기에는 좀 많이 늦었고, 불안정하고, 불완전합니다.

한마디로 리스크가 너무 큽니다.

 

차라리 확실하고 눈에 보이는 이더리움 채굴기를 마침 조금씩 내려오고 있는 가격에 매입하는게 훨씬 안정적인 것 같습니다.

하드포크 > EIP 1559 > 채굴량 감소 + 이더가격 상승을 기대하는게

치아에 투자해서

언제 나올지 모르는 공식 풀,

메인 거래소 상장,

기타 알지못할 이유로 뻠삥 되는 시기를 기다리는 것 보다 훨씬 안정적일거라 생각됩니다.

 

어디까지나 팩트를 기반으로 개인적인 생각을 정리한 것일 뿐입니다.

투자는 본인의 선택입니다.

 

 

 

 

아 그리고 1억에 1.2페타.. 엄청나게 저렴하게 파신다는 분께서

본인만의 엄청난 노하우를 풀어주신다고 하는데요

얼른 풀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설마 남들이 개발해놓은 swar나

오토플롯 같은 프로그램으로

단순히 플로팅 > 파밍컴 이동 > 중간중간 플로팅 체크 정도 수준의

스크립트나 파이썬 프로그래밍 정도가 아니길 빕니다.


 

현재 매드맥스까지 개발되어서 플롯당 30분 내외로 제작되는 현 시점에 말이죠...

 

 

--(추가)--

 

참고로 치아 플로팅의 혁신인 매드맥스 개발로 인하여

플로팅 시간이 기존 7~8시간 > 30분~1시간으로 단축됐습니다.

시간도 시간이지만 가장 혁신적인 것은 병렬 플로팅을 위한 고성능, 고용량 nvme가 필요 없어졌다는 겁니다.

대신 고용량 램 구매에 돈이 좀 들어가긴 하지만(램디스크 활용),

애초에 램은 수요가 너무나도 많아서 플로팅 이후 팔기도 쉽습니다.

 

굳이 삼성 980pro, 바라쿠다 520 급의 pcie 4.0 속도의 고용량 nvme 구매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누군가 지금 시점에서 치아를 권하거나

그러니까 고용량 하드를 대량으로 판다거나

니모닉이 온세상에 공개된거나 마찬가지인 hpool에 발 담궜던 플롯을 돈을 받고 판다거나

매드맥스가 개발 된 이후인데도 플로팅을 위한 nvme를 판다거나

 

뭐 아무튼 치아 관련된 제품을

채산성이 좋은것 처럼 속이면서 '싸게' 준다고 하면

사기꾼이거나 장사꾼일 확률이 99% 이상입니다.

 

 

-(추가2)-

외부링크로 태클 걸길래 지웠습니다.

디씨 인사이드에 난리도 아닙니다.

왜 개인의 욕심으로 버무려진 저런 사기에 가까운 판매글 때문에

땡글이 조롱의 대상이 되어야 합니까

5,497
댓글 26
  • ?
    hpool 연결에 대해 여기저기 사이트에서 보고 공부?좀 하고 오늘 연결해야 했는데, 이 글을 보니 또 고민에 빠지네요..
  • ?
    @KimF
    공식 프로토콜 개발되면 플로팅 다시 해야합니다
    저는 hpool에 물린 니모닉을 되파는 행위를 두고 회의론을 주장한거지 개인이 hpool 들어가는건 빠를수록 좋다는 의견입니다

    단 공식 프로토콜 오픈되면 니모닉 새로 파서 새로 시작하면 됩니다
    한번에 hpool 플롯을 지우지말고
    hpool은 그대로 운용하면서
    본인의 하루 플로팅 양을 계산해서
    hpool 플롯을 지우고 공식풀 플롯을 플로팅하면서
    트랜스퍼 하시는게 얻을수 있는 최대의 수익구간입니다
  • ?
    @우사미
    그러면 질문한가지 더 드리면

    현재 사용하는 니모닉은 hpool에 받치고,

    hpool에 0.1치아가 모이면 전송가능한거 같던데 이렇게 모이면, 다른 니모닉 만든 지갑으로 이송

    뭐 이런식으로 하면 되나요?

    그리고 다른 니모닉 만든 지갑을 그대로 공식프로토콜오픈되면 거기서 사용해도 되는지 궁금합니다.

    모르는게 많다보니

    그리고 hpool에 물리고 추가로 계속 플로팅할려면 hpool에서 다운 받은 플로팅?으로 해야 하는지요?
  • ?
    @KimF
    1. hpool에서 전공하는 지갑주소를 설정할 수 있습니다
    거래소 지갑으로 전송할 수 있습니다
    모으실 생각이면 새로 니모닉 파서 그리로 옮기시고
    수익실현 하실거면 바로 지갑으로 보내면 됩니다
    이부분은 이더 채굴과 같습니다.

    2.기존 플롯으로 hpool 사용 가능합니다
    마찬가지로 gui든 cli든 기존 플로팅 방식대로 플로팅 하시면 인식 됩니다

    3. 공식 프로토콜 풀은 GUI에서 바로 풀링이 되는 니모닉 기반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그러니 새로 니모닉 파셔서 공식 풀 대응하시면 됩니다
  • ?
    @우사미
    감사합니다. 경험이 없다보니 궁금한게 많네요
  • ?
    @우사미
    또한가지 궁금한 점이 있어 문의드립니다.

    만약 hpool에 물리고나서 추가로 계속 플로팅을 하려면 hpool플로터를 쓰라고 되어있는데
    만약 파밍컴과 플로팅컴이 다른 경우 플로팅컴에도 hpool 플로터를 깔고 해야 되는건가요?
  • ?
    @KimF
    hpool 탈출한지 몇주 되어서 정확하진 않으나
    시스템상 hpool플로터 사용하지 않아도 가능할텐데요
    안그럼 hpool 넷스페이스 자체가 줄어들수도 있는데..
    비공식 프로토콜이라 넷스페이스 점유율 감소는 타격이 커서 아마 안그럴겁니다

    그냥 hpool gui에 물린 하드로
    플로팅 된 파일 옮겨지도록 세팅만 해두시면 됩니다
    (플로팅 시 dir 설정)
  • ?
    @우사미
    이것도 한번 기회되며 해봐야 겠네요
  • ?
    @KimF
    네 이것저것 해보시면 경험도 쌓이고 좋습니다
    그닥 어렵지 않습니다
  • ?
    @우사미
    인터파크에서 16TB 팔던데 이것저것 하면 47만원대네요
    비싸네요... 예전 30만원대였던거 같은데
  • ?
    @KimF
    신품은 한목 땡겨보려는 세력들 때문에 가격이 천천히 내려옵니다
    중고나라 하드 찾아보시면 괜찮은 가격대가 많습니다
  • ?
    @우사미
    전 4베이짜리 도킹있어서 거기다 기존에 있던 중고 하드 물려서 하고 있습니다. 도킹이야 나중에 쓰면되고 HDD가격 떨어지면 그때 HDD사서 채워서 쓸려고요
  • ?
    치아에 대해 전혀 몰라서 여쭤봅니다. 저에게 일본과 미국 직구 8테라 내장 외장 하드 8개가 있는데 이정도면 치아채굴이 가능 한가요? 가능 하다면 한달 채산성이 어느정도인지 여쭤봅니다. 컴은 3700x에 64기가램 970 evo nvme 1테라 두개가 있습니다.
  • ?
    @libof
    64테라면 현시점으로 hpool 들어가시면
    대략 하루 0.015~0.020정도 캐실것 같습니다
    현 시세 기준 하루 6천원~8천원입니다

    한달이면 맥시멈 24만원을 벌겠군!
    이라고 생각하실 수 있으나
    이는 채굴기 팔아먹는 업자들 계산법이고

    넷스페이스 증가량, 플로팅 시간 등을 고려하면
    한달 대략 10~15만원 정도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정도로 만족하실 수 있으면 hpool로 들어가시고
    아니면 로또를 노리시고 솔로 파밍을 추천드립니다
    (1블럭 당첨시 2xch = 80만원)

    확률상으론 솔로파밍시 estimated time이 대략 3~4개월쯤 찍힐 것 같습니다
  • ?
    @우사미
    답변 대단히 감사합니다. 생각 보다 채산성이 별로네요. 말씀 잘 들었습니다.
  • ?
    @libof

    그 별로인 채산성이 실시간으로 감소한다는데 더 큰 문제가 있습니다.
    이더리움은 비트코인 다음으로 인정받는 2대장이고
    과거 사례등 데이터가 충분하여 하락장이 오더라도 상승의 모멘텀이 존재하지만

    치아코인의 경우 신생코인, 새로운 방식, 불안정한 시스템, 거래소 부족
    무엇보다 유통물량 대비 과도한 재단 물량(2,100만개 = 현재 시세로 8조 4천억)이라는 리스크가
    상승의 모멘텀은 커녕 하락의 원인이 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그런데도 하루 0.38xch '씩이나' 채굴이 된다고 당당하게 말하면서
    추후 하락에 대한 언급은 일절 없는 채로
    마치 엄청난 프로그램을 개발한 것 처럼 스스로를 추켜세움과 동시에
    시세대비 3배 이상의 금액으로 판매를 하려는 분을 보니 머리가 띵~ 합니다.
  • ?
    @우사미
    아니면 로또를 노리시고 솔로 파밍을 추천드립니다 <--이거 기다리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 이글은 치아게시판보다 채굴게시판이 잘어울릴거같네요..
    채굴하는 모든 사람들이 한번쯤을 읽으면 좋을것같습니다.
    지금 치아는 시한폭탄이라 생각하고 글내용에 매우 공감합니다.
  • ?
    군더더기없이 매우 완벽한 글입니다. 작게 100테라정도 굴리는중인데 넷스페이스 증가속도가 지수함수로 늘어나는 느낌입니다. 당장 채산성이 5일마다 반토막나는게 눈에 보입니다. 거기다가 매드맥스프로그램덕분에 비교적 저렴한가격에 플로팅 컴퓨터를 맞출수있는것도 넷스페이스 증가에 영향을 줄텐데 신규진입자는 현재가격 400달러기준 5배가 되도 이 상태면 원금회수자체가 불가능합니다.
  • ?
    @샤이어랄
    사장님 100테라 기준 로또 몇번당첨되셨어요?
  • ?
    @스투키1025
    저는 풀을 이용해서 로또없이 정기적으로 수입이 나는중입니다.
  • ?
    아수라장이네요 치아는..
  • ?
    역시 숨은 고수님들이 정말 대단하시네요
  • ?
    고수들만의 영역이라 채린이는 이더나 레이븐 갑니다 화이팅하세요
  • 현재로써는 하이리스크 하이리턴이 아니라는거죠.....;;
  • ?
    @노자키
    아니요. 하이리스크 로우리턴이거나 하이리스크 노리턴입니다.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1 치아(chia) 코인, 오랜만에 코인 하나 소개 합니다. 안녕하세요. 오랜만 입니다.   따끈따끈? 한 코인 하나 소개 할까 합니다.   제가 요즘 채굴 하는 코인 인데요. 이미 발 빠르신 땡글 회원님 들 중에는 채굴 하시는 분이 꽤 되실 것 같습니다.   중국 홍콩 대만에서... 39 file
코인캐는코쟁이
2021.04.20 11142
310 치아코인 채굴 포기 했습니다... 안녕하세요 ? 왕년에 서버 좀 많이 주물러 봐서, 치아 코인 채굴 시도 해 보았습니다만... 이건 뭐 공식풀도 없고, 마이너도 불안정하고, 제대로 되질 않네요... 플롯 한 2테라 정도 생성한거 같은데, 농장에 제대로 ... 26 file
진쓰80
2021.06.01 7964
309 8년차 코인러가 보는 시황           오랜만에 글 남깁니다.   코인 불장이 3번 있었지요. 2014년 2017년 그리고 2021년. 각각의 불장에는 그 때마다 나름대로의 호재들이 있었습니다.   최초의 불장인 2014년에는 거래소와 라이트코인이었습니... 40
다크핑거
2022.06.15 6294
308 치아 채굴기 현실(채굴량 공개)   치아 채굴은 현재로 말씀드리면, 우울합니다.  이더리움은 세팅과 동시에, 돈이 되지만, 치아는 세팅만 몇개월이고,  제가 1억을 넘게 태웠는데, 하루에 평균 10만원 벌고 있네요..   이더 채굴기에 1억을 태웠으면... 21 file
yuna
2021.05.21 4510
307 치아 코인 채굴기 조립 (1)   사양 스드리퍼프로 32c/64t 보드 맞는거 nvme 980pro 2tb hdd wd 12g sas 14tb raid lsi 9381-8i os 삼송 980 256g   우선 24베이 하나만 붙인거고 익스펜더로 24베이 추가할겁니다. 레이드는 2개 볼륨으로 레이드 ... 32 file
깝깝허요
2021.05.12 4424
306 치아코인 관련 플로팅 팁입니다.   안녕하세요? 소소하게 치아코인을 채굴하기 시작했습니다.   사실 이놈이 600불 이상에 상장되어 거래될 줄 몰랐는데, 늦은감? 있지만 도움이 될만한 자료를 공유해 드립니다.   일단 저는 3990x를 활용하여 SSD를... 21 file
까팡이
2021.05.06 4396
305 치아코인 채산성 분석 ------------------ 치아 채굴에 대해서 궁금한게 있으시면 댓글달아주세요. 아는 한도 내에서 답변 드립니다. ------------------      어떤분 글에 댓글로 달았는데 안보인다는 분이 계셔서 글로 남깁니다   치아 ... 21
우사미
2021.05.22 4276
304 치아코인 하드용량..       중국쪽에서 나온 자료인데,    치아 채굴 사이즈 k 35를 달성하려면 884 기가정도의 hdd 가 필요하다고 나와있는데,   최대사이즈 k35만 해도 1테라 미만의 하드만 필요한데,   8테라~12테라 의 하드 사재기는 ... 23 file
whitenight2
2021.04.23 4035
303 현 시점에서 치아 채굴을 권하는 사람이 있다면     장사꾼이거나 사기꾼 둘중 하나입니다.   저처럼 초기부터 해왔던 사람들, 그러니까 치아에 대한 이해도가 어느정도 있는 사람들은 절대 들어오지 말라고 말리는게 정상입니다. 그게 인간된 도리입니다.     혹시... 37
우사미
2021.06.16 3858
302 정든 치아 이제는 보내겠습니다   한 때 60페타 넘게 돌리기도 했었는데 이래저래 지금은 26페타 좀 넘게 남아있네요 후오비 첫 상장하는 걸 보고 노다지인줄 알았고 정말 재벌이라도 될 줄 알았네요 역시 인생 맘대로 안되네요 작년 희망에 부풀어... 29
26페타
2022.06.24 3807
301 오랜만에 다시 채굴! 치아코인 채굴장 셋팅중입니다. 2017년에 이더채굴하다 모니터링 프로그램 만들고 그 이후에 코인관련 비즈니스하다 치아코인 나와서 다시 시작하고 있습니다. 채굴을 시작한지는 3개월째인데 좋은 장비 중고로 많이 나와서 사무실에 한켠에 셋팅했... 39 file
버티컬마이닝
2021.06.04 3632
300 치아 코인 들어오시는분들한테 드리는 말씀..   파밍은 나중일이고 플로팅 하는데 집중해야하고 이더 캘때처럼 cpu 필요없는거도 아니고 실질적으로 플로팅 하는 동안엔 cpu/ram/nvme 세박자 다 갖춰져야합니다..   그리고 이더처럼 플로팅 되면 바로바로 캐지는... 23
포치
2021.05.04 3585
299 CHIA 코인 채굴 정보입니다 안녕하세요 몇달전 채굴을 시작하며 참 많은 도움을 받았었는데   미약하나마 저도 정보를 좀 드릴까해서 이렇게 적어봅니다.   일단 채굴에 필요한 세팅에 대한 얘기에 앞서 이 치아코인은   이더와는 다른 방식이기... 58
소나키우까
2021.05.17 3567
298 제가 Chia 코인을 채굴하는 이유 입니다.     https://www.ddengle.com/index.php?mid=board_free&amp;search_target=nick_name&amp;search_keyword=%EC%BD%94%EC%9D%B8%EC%BA%90%EB%8A%94%EC%BD%94%EC%9F%81%EC%9D%B4&amp;document_srl=5582899   제가 2018... 59 file
코인캐는코쟁이
2021.04.21 3453
297 Epyc CPU를 활용한 치아 + CPU채굴 소개 - 집에서 서버용 CPU 써보기   아래 nekome님 올리신 글 보면서, 저도 Chia가 한때 붐일때 하던 고민들이 생각나네요    1. HDD 많이 달수 있는 SATA포트 많은 마더보드 찾기  2. USB 외장형 HDD써보니 발열문제와 별도의 전원을 따로 연결해야해... 14 file
키아라
2022.10.07 3253
296 치아 코인이 전기 적게먹는다?    대충 파악을 해보니 아직 이더리움처럼 풀이 없어서  개인 풀 방식으로 운영을 해야하는군요  개발자가 공식 풀을 만든다고 하는데 시기는 미정이구요  (중국에서 운영하는 풀이 있으나 신뢰도가 낮은듯 합니다)  ... 10
우사미
2021.05.03 2806
치아 채굴기(?)의 현 주소       니모닉이 연결된 플로팅 파일을 판매한다는 것 자체도 어이가 없는데 그걸 실제로 운용하는 업체도 있고 가격도 눈알이 튀어나올만한 가격인데다 업체인지 개인인지 다음 타자에게 덤탱이 씌우고 본인은 탈출하... 26
우사미
2021.06.15 2760
294 싸구려 빈티지 너무 허접한 치아코인 채굴기 탄생 치아코인 채굴기가 다들 시퓨 5950급인데... 비싸기도 하구....사실 동네 아는 형님이 PC방 시스템 업글하면서 똥값에 넘겨준 PC가 있어서... 싼맛에 DIY 했네용...ㅋㅋ 공통 시스템 - 라이젠 1700 (말이 8코어 12쓰... 22 file
hsk01142
2021.06.01 2715
293 치아코인 지금 진입해도 될려나요?     너무 늦었나요?   음..                     12
채굴이2
2021.07.22 2694
292 치아코인 왠만하면 하지마세요 운빨 씹스켐 그자체입니다 장비값만 오지게들어갔는데 공식 풀이없어서 지금은 운빨에 모든걸 맡겨야하는상황이네요 저처럼 운이 억수로없으면 3주째 한개도 못캘수있습니다 ㅠ                           23 file
히끼채굴로
2021.05.21 263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