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n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밋업에서 가장 실망스러웠던 것은 ESN의 비전이나 추후 거래소를 만들겠다 또는 여러곳과 제휴하는 다른 사업비전이 별로라는 것들보다는...

 

ESN 개발진&운영진의 태도가 문제 였던 것 같습니다.

 

사실 수십억, 수백억 돈을 땡겨올 수 있는 것은 개발자의 역할도 중요하지만 결국 현장에서 보여지는 분위기와 언변, 화술, 광고효과 등에 꽂혀서 투자를 하는 경우가 많죠.

 

최근 스캠이라고 하는 ICO들이나 유망할 것이라 생각했던 코인들도 개발진의 화려함 보다는 홍보를 잘해서 또는 당장 보여지는 효과가 커서 투자를 하신분들이 많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어제 밋업에서는 보여지는 홍보 효과가 너무 없었습니다. 같은 PPT를 하더라도 스티브잡스라던가 유명한 강사분이 하셨더라면 효과는 훨씬 컸겠죠. 하지만 PPT 경험이 많이 없어보이는 개발자분부터 본부장님은 핵심을 돌아가는... 장황한 설명만 늘어놓고 제대로된 답변을 듣기 힘들었습니다.

 

ESN의 미래는 어차피 진행되면서 중간중간 수정될 부분들이 많을 것이고 계획이라는 것은 중간중간 변경될 부분들이 분명히 있기 마련이라 그런부분에서 투자를 포기하진 않겠지만 투자설명회의 가장 기본이고 투자자들에게 설득력을 얻어야할 발표현장에서 PPT 경험이 많이 없어보이는 개발자분이 발표하셨던 부분들은 전체 행사의 큰 오점이라고 보여집니다. 발표를 못하신 개발자분을 탓하는게 아닙니다. 개발자분이 원래 말씀을 잘 못하신다고 슬쩍 넘어가시던데 그렇다면 처음부터 전문 발표자를 초빙했어야 했습니다.

 

가장 말씀 잘하신분은 쌍둥아빠(제너크립토 대표님)님 같은데 그나마 조금은 쉽게 설명을 해주시더군요.

 

투자설명회의 기본이 부족했던 어제 밋업은 두고두고 얘기가 나올 것 같네요.

 

실망스러운점 추가로 하나만 덧붙이자면 많은 분들이 말씀하셨지만 저녁시간에 초대를 해놓고 음식이 부족했다는 것이네요. 진행자는 음식을 최대한 적게 먹어달라는 멘트까지...

 

 

뭔가 투자설명회를 개최하면서 그 투자설명회에 투자를 한 것은 별로 없다고 보여지는 점이 참 안타깝네요.

 

당분간 ESN의 폭락은 없을 것이라고 개인적인 예상을 해보지만 투자설명회가 오히려 악재로 작용한 점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개인적인 의견이니 참고만 하시고 모두 성굴하시기 바랍니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2
댓글 9
  • 공통적인 의견은 먹을것(음식) 의 모자라... 서 다들 예민하셨..다..고..
    ㅋㅋ;
  • ?
    배만 불렀어도..
  • ?
    ㅎㅎ...다들 공통의견이죠..
    대표님두 인삭하고 계시니 다음 행사땐 변화를 기대해봅니다...^^
  • ?
    수육에 김치는 있어야지요 암
  • 채굴하시는 분이 PT를 하셨어야 ... ^^
  • ?
    일단 저녁도 못먹고.. 9시10분까지 있었구요..
    브레이크 타임도 일사분란하지도 않았구요..
    먹을게 없어서.. 투자 설명회를 굶주린 배를 움켜잡고.. 물과 커피로 허기를 달래며 들어야 한다는..
    이런 비극적인.. 상황이었어요ㅠㅠ
  • ?
    @마스터훈
    ㅋㅋ 배고프면 정말 다른 사람 말도 잘 않들어오고 짜증나죠
    그맘 이해 되네요
  • ?
    @기초심
    예.. 아마도 다른 참여자 분들도 저와 같은 생각을 하셨을 듯 합니다..
  • ?
    신차 자동차 신차 전시회 가보면 왜이리 먹을거리를 많이 주나 했는데
    다 이유가 있는거네요
default debug random = 1 / type = READ / detected = READ

ESN

이더소셜 네트워크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1701 ESN 지겨워 지네요 언제 부턴가 회원들을 이끌어가는게 아니라 끌려가다가 문제들이 발생하고 그리고 해명글 올리고 다시 잠잠해지고 땡글 밋업에서 상당한 호재나 이슈를 기대 했습니다 솔찍한 말로 밋업도 그렇고 해명글도 그렇고 되... 37 23 2862
야당기
2018.04.20
1700 ESN 이제야 밋업 후기를 쓰게 되네요   게을러서 이런것도 느린가 봅니다.   밋업 다녀 왔습니다.   솔직히 크게 기대 한 부분이 없어서 ....   그들의 모든것을 그자리에서 듣기에는 시간도 짦고....   그들에게 내가 듣기 좋은말만 나올수도 없는거고..... 8 7 1068
사자마니
2018.04.20
1699 질문 ESN 에어드랍 하셨는데도 지갑에 없네요.       운영자님, 에어드랍 처리해주셨다고 ESN 에어드랍 제 게시물에 댓글 남겨주셨었는데요. ESN 지갑을 살펴보니 0.00ESN 이더라고요. 왜 그런지 알 수 있을까요? 제 주소는 0x60623273883f9ecD547d3dE1289a5c33794... 1 1 486
코린이는어쩔수없어
2018.04.20
1698 ESN 글로본 밋업 쓴소리 오픈 소스계에 전설인 리차드 스톨만이 연설할때 늘어진 흰색 티셔츠 하나입고 연설 무대에 섰습니다. 근데 그의 몸 주변에 채광이 맴돌았죠. 왜일까요? 적어도 저는 매우 정상적인 사람의 시선이었습니다. 그의 오픈... 14 23 1875
메롱
2018.04.20
1697 ESN esn의 최종 목표는 화폐입니까? 회사의 자산입니까?     어제 밋업 마지막에 제목과 같은 질문이 있었는데..   본부장님의 답변은 자산입니다. 였습니다.   저는 기술적인 지표, 설명, 블록체인의 핵심기술 등등에 대해서는 자세히 모릅니다.   하지만 최종목표가 회사... 11 0 1485
동쿤
2018.04.20
1696 ESN 땡글회원분들의 ESN에 대한 애정을 세삼 실감하게 되네요 어제 올라온 수도없이 많은 밋업 후기들을 보고난 후 저는 이런 느낌을 받았네요. 잘햇고 못햇고를 떠나 후기글들을 보면서 땡글과 ESN이 이제까지 걸어온길이 보람없진 않았구나 라는 생각을 하게 되네요. 부디 바쁜... 2 10 975
로얄박카스
2018.04.20
1695 ESN ESN밋업 후기의 후기:소문난 잔치 비지떡이 두레 반이라   ESN밋업 후기의 후기:소문난 잔치 비지떡이 두레 반이라   안녕하세요~! 채른이가 되고 싶은 만년 채린이 오늘만사는광부 입니다.   저도 밋업에 참석하고 싶었지만.. 당첨이 안되어 애꿎은 손꾸락만 빨고 있었습니... 3 file 2 906
오늘만사는광부
2018.04.20
1694 ESN ESN P2P 게시판 매도우위? 안녕하세요? 채린이입니다. ESN 처음 공개 될 때부터 보기는 했는데 소량 채굴이라 채굴은 많이 못했답니다.. 어제 밋업 이후 많은 분들 실망을 하신것 같습니다.   그런데 지금까지 땡글 ESN 커뮤니티 참여 하시는 ... 6 6 913
spark1
2018.04.20
1693 질문 [문제해결됐습니다.}ESN 전송 질문드립니다.   ESN 구 지갑버전에서 코인을 전송했는데 전달이 안되고 있습니다. 혹시 원인 알고 계신분 계십니까?   감사합니다. 1시간 정도 지나닌간 전송 성공됐습니다.~                   --------------------------------... 2 file 0 419
은율아빠
2018.04.20
1692 ESN 밋업이 실망스럽더라도 저는 여전히 ESN의 전망을 밝게 봅니다.             그 옛날 13년 전 즈음에 던전앤파이터라는 게임을 처음 해 보고 느낀 건, '이거 완전 DND 짝퉁이네, 유치한 김치게임이네, 곧 망하겠네..'였습니다. 하면서 여러가지 마음에 안 드는게 많았고 게시판에 ... 21 30 1674
다크핑거
2018.04.20
1691 ESN esn 채굴중입니다. 사무실에서 소량으로 이더리움 캐다가 한대만 esn 캐고 있는데 esn을 조금 더 깰지 아니면 그냥 계속 이더를 깰지 고민되네요.. 추천해주시면 참고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3 0 573
Mr.J
2018.04.20
ESN 어제 밋업에서 가장 실망스러웠던 것은... 밋업에서 가장 실망스러웠던 것은 ESN의 비전이나 추후 거래소를 만들겠다 또는 여러곳과 제휴하는 다른 사업비전이 별로라는 것들보다는...   ESN 개발진&운영진의 태도가 문제 였던 것 같습니다.   사실 수십억... 9 8 1408
블리치
2018.04.20
1689 ESN 그냥 생각나는 ESN 활용처 그냥 혹시 댓글 많이 쓰면 리워드 형식으로 레벨에 따라 ESN을 나눠주는 형식 = 땡글 홈페이지 같이.   댓글이나 리플이 굉장히 많이 필요로하고, 사람의 최대 욕구 중의 하나인 식욕과 관련된 업체들과 협업해서 사... 1 1 575
ESN대박나르샤
2018.04.20
1688 밋업 최고의 성과는 땡글님들 본거네요 ㅎㅎㅎ 유명하신 분들도 몇분 지나가면서 보고 먼저 인사해 주시고해서 반가웠습니다 삼삼오오 끝나서 식사 같이하며 이런저런 대화하는 시간이 제일 좋았네요 종종 오프모임하면 재미있겠다 싶었... 41 24 1969
낙타
2018.04.20
1687 ESN 저는 어제 밋업에서 이런말이 나올줄 알았는데   아쉽습니다 ㅜ 다음 밋업 기대하겠습니다                           4 file 6 1222
D.Va송하나
2018.04.20
1686 ESN 거래 후기입니다. P2P에 올라오는 물품들 가장 핫했던 김치부터...그래픽카드까지 여러 품목들이 나오는 것을 보면서 참 신기했습니다.  그래도 아주 열악한 환경에서 캔 얼마안되는 ESN이라 끝까지 존버하리라  생각했는데요. 지금은 ... 2 file 4 740
바닥에살아도하늘을보는광부
2018.04.20
1685 ESN 밋업 후기보고 느낀게있는데 개발자분들의 미흡한점을 밋업 참석자분들이 전문적이고 신속하게 피드백이 와서 놀랐습니다. 개발자분들이 이 피드백을 잘받아들인다면 성장은 눈에 띄게 하겠네요 4 2 857
닝김
2018.04.20
1684 ESN 이더소셜 투자 밋업 내용에 대한 간략 정리입니다. 어제 밋업의 내용에 대해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많으신 것 같아 간략하게 제가 기억나는 것들로 정리해 보겠습니다. 오전회의 끝내고 11시 미팅전에 적는거라 간단하게 적겠습니다.   1. PC방 산업의 미래와 블록체인... 18 23 1412
컴빠
2018.04.20
1683 ESN esn 5GH 해시 이더로 다시 옮겼습니다. 저도 사업을 하면서 자만을 해보고... 실패를 겪어보고 정한것이 절대 자만하는 사람과는 절대 계약을 하지않습니다. 그게 저에게 득이되는 계약건이라고해도요. 그리고 국내 채굴자가 90퍼 이상인데.. 해외 거래소에... 21 18 2230
버거거킹
2018.04.20
1682 ESN 밋업 -> 밋다운   "이더는 상승... 어쩔건가"   '이더는 존버입니다. "    그런거를  떨쳐버릴만큰 기대감 방향성 투명성을 주셔야 하는데.. 땡글에서 유저들의 눈 높이가 너무 높아졌나봐요     미스릴 엘프 이오스 모나코  ... .. ... 5 1 932
거친놈
2018.04.20
Board Pagination Prev 1 ...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120 ... 201 Next
/ 201
default debug random = 1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