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n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밋업 참가후 찝찝하고 궁금해서 관계자분들께 여쭙습니다.

 

이더소셜의 현재 상태가 제너크립토의 힘으로만 이룩한것이라고 생각되시는건가요?

불확실한 상황에서의 500G가량의 해시 기여자들, 1%미만 풀피의 외부 채굴풀 운영자들, 어떠한 보상도 요구하지 않는 외부 개발자들 그리고  마지막으로 여기 계신 땡글 회원님들에 무엇보다 먼저 감사의 말씀이라도 전했어야 하지 않았나요?

위의 인프라가 없었다면 지금 하고 계시는 수많은 제휴처 미팅과 해외 거래소의 관심들이 가능이나 했겠습니까?

본부장님이 오늘 자주 말씀하신 우린 이런거 잘한다. 이런거는 잘할수 있다. 이말이 왜 이렇게 본인들만의 힘으로만 이룩한 성과로 느껴지는 걸까요?

 

추후,

마이닝 진영에서 해시가 빠지는게 겁나지 않으십니까? 

이더가격이 엄첨 올라서 블럭세일 실패(혹은 긴 판매기간 후 완판)가 두렵지 않으신가요?

국내 블럭체인 개발인력도 부족한데 현재 외부에서 도와 주고 있는 개발자들이 외면할까 걱정 되진 않으신가요?

저 멀리 대구, 울산, 포항, 목포, 진주 등에서 밋업 초대되어서 열일 제치고 참석한 땡글 회원들에게 미안한 마음이 조금이라도 있으신가요?

 

지금 우쭐해 있는것의 기반은 바로 위의 참여자들이 있기에 가능한것입니다.

 

이더소셜과 관계없는 개별적으로 진행되는 제너크립토의 사업계획은 길게 이야기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동남아시아 거래소 준비하는것이 이번에 블록세일을 하는 주체인 나인피니가 싱가폴에 있어서 유리하다 이런 이야기는 참 어처구니가 없습니다. 

이더소셜과 관련된 투자 밋업에서는 향후 이 코인을 어떻게 실제 커뮤니티에 적용할것인가를 고민하시길 바랍니다.

제너크립토에서 자체 거래소를 만들고 말고는 제가 알바가 아닙니다만, 나인피니에서 블록세일로 판매된 돈이 자체 거래소 개발에 쓰이거나, 그 홍보에 쓰인다면 그게 바로 스캠입니다.

 

오늘 무엇보다 놀라웠던것은 투자밋업인데 블록세일후 추후 자금의 용처 조차 듣지 못했고, 무슨 배짱이신지 투자를 하라고 권유조차 하지 않아서 두번 놀랐네요.

소액이라(40억 밖에 안되어서) 그렇다면, 차라리 400억 규모로 하셔서 좀더 투자자들을 끌어 당길 만한 무언가를 만들거나 계획하시기 바랍니다.

 

저는 이더소셜의 참여자로서 이런 마인드와 화술로 제휴사들을 만나서 미팅하고 앞으로의 사업을 기획하는것이 심히 걱정스럽습니다.

앞으로 이더소셜이 원래 의도대로 어떻게 실제 커뮤니티에 적용을 시킬수 있는지를 빠르고 현실적으로 고민하지 않으면, 이더소셜은 나중에 김치도 사먹지 못하는 코인이 됩니다.

 

원래 남의 흠이 잘 보이는 법이니, 밋업 참가자들의 후기들을 잘 참고하시어 향후 이더소셜의 발전에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2
TAG •
댓글 27
  • ?
    팩트 되는 말에 감동하고 핵심적인 글에 두번 감동 ~~ 정확하다 못해 ..확실하네요 ㅎㅎ ~ 사실 코인 만드는 것은 이미 개발자 몇명이서 머리 싸메고 하면 .. 만들고 다 하죠 문제는 .. 그 이후가 제일 중요하다 저도 판단 됩니다. 그렇지만 ESN코인으로 블랙세일 자금을.. 만약 거래소나 타 개발에 활용 되거나 가치성 인정에 필요한 부분이 따로 빠진다면 그 역시 문제가 크다 판단 됩니다.
  • 천재소년님 말씀해 주신 내용들 많이 공감이 갑니다.

    제가 블럭체인-암호화폐 를 처음 접할때 가장 놀라웠던 구조적 특징이 바로 시장참여 방법의 다양성과 분권구조였습니다.
    아시다 싶이 자본주의 산물중 주식회사의 시장참여는 단순히 주식매수에 그치는 반면
    개발 ICO 채굴(pow, pos)등  좀더 모럴하고 투명한 시스템적 매력이 정말 신세계 처럼 느껴 졌었죠.

    저도 밋업을 직접 참여하진 않았지만
    이러한 블록체인만의 구조적 장점을 좀더 어필하거나 "내가만든"이 아닌 "우리가만든" ESN에 대한 언급이 있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남네요.

  • ?
    이거 완전 그거네요
    흑표 전차 엔진 파워유닛 만들라고 돈줬더만
    두산중공업에서 지들 중장비 개발에 유용한 사건!
    여기선 이러지 않았으면 하네요

    아직 능숙하지 못해서 벌어진 헤프닝이었으면 하고요

    나의 esn이 아니라 우리의
    Esn 함께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못한점은 아쉽네요

    게임 유통회사 말고 게임 제작사나 이름값 큰 퍼블리셔나 신생
    게임회사도 접촉해 봤으면 하구요

    거래소 부분은 차라리 분사하는게 어떨런지
  • ?
    진짜 저렇게 얘기 했다면 해쉬빼야겠네요....
    지금 ESN이 제너크립토의 힘으로만으로 이자리까지 온게 아닌데 땡글 회원분이랑 서버 운영자 채굴자들에게 고맙다는 말한마디 안했으면 이제 더이상 채굴 안해도 될꺼같네요....
    ESN 미래를 밝게 봤는데 제너크립토 측에서 천재소년님이 지적한것들 처럼 얘기 했다면 이제 ESN은 망했네요...
    오늘부터 해쉬한번 쭉~쭉~ 빠저봐야 제너크립토 자기들만의 힘이 아니라는걸 알겠군요.... 블럭세일기간에 해쉬50기가 밑으로 빼는 운동이나 할까요? ESN 블럭세일 제대로 해보지도 못하고 망하게.....
    여기 땡글 고렙분들에 누군가가 얘기 해주더라구요.... ESN에 기대 하지 말라고...그땐 대충들었었는데 왜 그분이 그렇게 얘기 했는지 이제 알겠네요.... 제너크립토에서 땡글을 이용해 한탕 해먹을려고 그런게 아닐까 추측 해봅니다.
    땡글 회원님들은 블럭세일 참여 하지 맙시다. 일반인들한테만 한번 해보라그러세요... 이제 잠이나 자러 갑니다.
  • ?
    진짜 예전에 ek 메모리도 그렇고
    커세어나 써멀테이크처럼 시장을 크게보고 키워나가는게 아니라 한국회사들은 한탕치기에 급급한지 이거원
  • ?

    요즘 이더가 쭉 상승세인 상태에서 굳이 프리세일 참여할 필요가 있나 싶네요.

  • ?
    저랑 같은 생각을 하셨네요..
    특히 채굴자들은 투자를 했다고 생각을 하지 않으시더라고요...
  • 이 글을 보니 제가 왜 화가 났는지 알것 같군요.
    전 논리있게 따지지 못하는 스타일이라 이렇게 잘 말씀해주시는 분이 계셔서 후련합니다
  • ?
    말한마디로 천냥빛을 값는다는데

    준비안되고

    배려심없는

    밋업 한번으로 사람 인심 많이 잃었네요

    관계자는 쓴소리 잘 세겨주세요

    사람들 맘떠나도

    땡글파워는 새로운 사람들이 채워줄거란 착각 하시는건 아니시죠?
  • 흠 그랬군요..ESN에 너무 많은 걸 기대했던걸까요? 아니면 투자자 밋업이라 투자금 모금이 급해서였을까요? ESN의 생태계가 땡글 참여자들의 기여로 만들어가는게 아니라 제너크립토 -그 이전에 여러 거래소의 흥망에서 자유롭지 못하다는 얘기도- 운영진들의 힘만으로 가겠다? 블록세일 참여는 제너크립토의 입장을 듣고 결정해야겠군요. 이 역시 이 회사의 소통능력을 검증하는 기회가 되리라 봅니다. 이것저것 하시느라 바쁘시겠지만 서로 윈윈하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 밋업이 아니라 밋다운이 됐네여.. ㅋ 너무 성급하게 생각 하지는 맙시다. 지금 까지 잘 왔는데 운영진에 문제가 있으면 고치고, 새로운 방안을 찾고 다시 논의하고 직진 합시다... ^^ 김치장사 망칠까 걱정이 앞서네요.. 사자마니님...
  • @청록
    오늘 아침에도 김치는 나갑니다
    앞으로 15년은 주욱 나가겠죠
    다만 esn으로 안나간다는게 함정입니다 ㅋ
  • 약은 써야 합니다. 좋은 약을 주시네요.
  • 동감합니다!!!!

    1부 시작부터 끝까지
    답—답—-하고
    뭐 그랬습니다.....

    벌떡 일어나서
    그니까 왜 esn이어야하냐고??????
    던지고싶었지만.....

    결국 스스로 찾아야하기에
    조용히 땡글로 돌아옵니다
  • 땡글 파워를 무시한 밋업이었군요
    자기들만의 잔치라
    착각하고
    땡글에 글올리고
    채굴 해쉬유지한 분들을 잊지않았나
    하는 생각입니다.
    쓴약 한사발 드시고
    정신차리시길 .....
  • 요번 블록세일때 4-5천개 구매해서 만개 채울려고 했는데 보류해야겠네요. 제너크립토 입장표명이 나오기 전까진요. 밋업 후 민심이 별로인데 제너크립토 언급이 있지 않을까요? 머 언급이 없으면 안 사면 되는거고
  • ?
    밋업행사에 가보징 못했지만 후기들을 보고 투자를 접기로 했습니다.
    좋은 후기가 거의없네요.
    누구보다 esn에 애정을 가진분들의 후기들이 이정도인걸 보면 이제 채굴도 그만할때인가 봅니다.
  • ?
    저도 일단 어제 esn 에서 이더로 돌아갔습니다.
  • ?
    업이기보다 다운됐다는말이 아쉽네요..
    오늘아침 후기에 긍정적인부분이 있길 기대했는데....
    아쉬웠다는 말이 대부분인거같아 ....
  • ?

    뭔가 많이들 서운(?)한 느낌이 드는 밋업이었나 봅니다..
    어제밤에 밋다운 글들을 읽고.. 오늘 해쉬좀 빠졌을라나 하고, 내심 기대(?.. 목표량이 빨리 채워지겠군)했는데

    해쉬는 유지or소폭상승이네요.. 더군다나 이더값이 폭등하는 바람에 esn도 450~460원..정도로 거래될것같구요
    블록세일후 어찌될지 정말 궁금해집니다.

  • ?
    솔직히 이야기 할께요 채굴 하시는분들 돈벌려고 자기돈 주고 장비 사고 기계돌리고 전기료 납부하시는거 아닙니까?

    땡글 기반 아니였으면 이런말도 않합니다. 그리고 국내 거래소 상장은 차후고 해외 거래소 먼저 상장한다는 말씀이

    국내 거래소 먼저 상장하면 않되는 이유라도 있나요? 업무 협력은 만화책 보는 사이트랑 벌써 하셨던걸로 알고 있습니다

    일자 무식이라 봉황의 깊은뜻을 알리는 없지만 지금 사무실 바로 윗층이 거래소 아닌가요? 3자가 보기에는 바로 근처에

    적당한 거래소 가 있고 거기와 업무협력하는것도 나쁘진않은거 같습니다 물론이건 개인적인 생각이니 ESN 팀에서

    좀더 합리적인 답을 찾지 않을까 싶내요
  • @불쭈꾸미
    저도 같은 생각입니다 국내에서 개발해서 실사용 거래까지하고있다면 그리고 땡글회원님들의 열정만봐도 국내개설이 더 파급력이 클거라생각되어집니다.(의구심이 계속생기는것은 국내런칭을 늦게할의도가 거래소 개설해서 국내첫상장해서 제대로 한탕할려는 의도가 아니길 빕니다.ㅜㅜ)
  • ?
    캬아~~아 시원하다.
    ESN 측에서 만든 생태계랑 유저들이 만든 생태계를 착각하지 말라는겁니다.

    확마.. 제너크립토가 채굴기 100억 들여 블럭체인 유지 하든가 그게 안되잖아.. 내세우는게 아니라
    역활이 있잖아 그거에 충실하자고요
  • ?

    파트별로 구체적으로 써보면

    1파트 쌍둥아빠
    본인은 의미없는 시간을 가지는걸 싫어한다 무엇인가를 얻어갈수있는 유익한 시간이 될것이다
    지금 생각해보면 반어법이 아니였을까 생각해봅니다

    2파트 CTO님
    일단 피티피가 안넘어가서 계속 끊김
    내용을 보면 알트코인이 많지만 실생활에 적용되는 코인이 필요하다 그게 ESN이다
    어 이게 끝이야??

    3파트 중국에서 온 제휴업체분
    난 중국에서 와서 한국말이 익숙하지 않으니 이해해달라 땡글운영자분이 많이 도와줬다
    4차산업혁명이라는 주제였는데 내용이 이게 끝입니다 심지어 본인회사가 무슨일을 하는곳인지 언급조차없었습니다
    이때부터 슬슬 화가나더군요

    4파트 피씨방솔루션유통제휴업체대표님
    피씨방 유통에 관해서 피씨방트랜드가 자동화와 통합화이다
    통합화과정에서 결제수단의 표준이 필요한테 그게 ESN이 될수있을꺼라 생각한다
    그나마 제일 문안했던 내용이였습니다

    5파트 기획자분
    기획자가 핵심을 이야기 못하고 계속 빙빙 돌려 말합니다
    특히나 질의응답시간에는 답답해 죽는줄알았습니다
    하나만 예를 들어보면
    채굴업하시는분이 수익실현이 중요한데 언제 상장할꺼에요 물어보니
    몇군데 메일을 보내봤다는둥 상장이 어려운게 아니라는둥
    커뮤니티에서 반응을 보고 있다는둥
    갑자기 해외에서 거래소만들다는둥 (대다수분이 여기서 유빗 시즌2인가 했을껍니다)
    그냥 언제 상장될껍니다 단답형으로 이리말하면 될 내용이였는데
    의미없는 내용으로 10여분을 이어가더군요

    더 하고 싶은 말이 많지만 감정적인 글이 될꺼 같아 줄입니다

  • @akai
    4파트 완전 공감
    질문하나에 빙빙둘러 답변 10분 ㅠ.ㅠ
  • ?
    백프로 공감 합니다.!!
  • ?
    블럭세일도 참여 안할것이고 채굴도 안할것입니다. 해쉬 소량 넣고 있었는데 방금뺏네요
    그냥 이더리움이나 캘걸 ㅋㅋ

ESN

이더소셜 네트워크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리포트 ESN 10월 리포트 file 5 1821
ESN운영
2020.11.01
공지 ESN ESN 온라인 AMA 예고  8 9 2324
ESN운영
2020.10.22
공지 ESN ESN 추천글, 채굴풀, 소프트웨어 모음 32 35 57607
ESN운영
2018.02.02
공지 (기간연장) KF94 스마트 클린 마스크 앵콜 ESN리워드 이벤트 (~12/2) 21 file 12 2496
ESN경매
2020.11.16
공지 게시판 캐시 적립 정책 변경 안내 (2019/12/20 시행) 57 22 2194
관리자
2019.12.20
공지 로그인이 안되시는 분은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 13 7 4934
땡글개발자
2019.08.21
1691 ESN esn 채굴중입니다. 사무실에서 소량으로 이더리움 캐다가 한대만 esn 캐고 있는데 esn을 조금 더 깰지 아니면 그냥 계속 이더를 깰지 고민되네요.. 추천해주시면 참고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3 0 573
Mr.J
2018.04.20
1690 ESN 어제 밋업에서 가장 실망스러웠던 것은... 밋업에서 가장 실망스러웠던 것은 ESN의 비전이나 추후 거래소를 만들겠다 또는 여러곳과 제휴하는 다른 사업비전이 별로라는 것들보다는...   ESN 개발진&운영진의 태도가 문제 였던 것 같습니다.   사실 수십억... 10 8 1408
블리치
2018.04.20
1689 ESN 그냥 생각나는 ESN 활용처 그냥 혹시 댓글 많이 쓰면 리워드 형식으로 레벨에 따라 ESN을 나눠주는 형식 = 땡글 홈페이지 같이.   댓글이나 리플이 굉장히 많이 필요로하고, 사람의 최대 욕구 중의 하나인 식욕과 관련된 업체들과 협업해서 사... 1 1 575
ESN대박나르샤
2018.04.20
1688 밋업 최고의 성과는 땡글님들 본거네요 ㅎㅎㅎ 유명하신 분들도 몇분 지나가면서 보고 먼저 인사해 주시고해서 반가웠습니다 삼삼오오 끝나서 식사 같이하며 이런저런 대화하는 시간이 제일 좋았네요 종종 오프모임하면 재미있겠다 싶었... 41 24 1968
낙타
2018.04.20
1687 ESN 저는 어제 밋업에서 이런말이 나올줄 알았는데   아쉽습니다 ㅜ 다음 밋업 기대하겠습니다                           4 file 6 1222
D.Va송하나
2018.04.20
1686 ESN 거래 후기입니다. P2P에 올라오는 물품들 가장 핫했던 김치부터...그래픽카드까지 여러 품목들이 나오는 것을 보면서 참 신기했습니다.  그래도 아주 열악한 환경에서 캔 얼마안되는 ESN이라 끝까지 존버하리라  생각했는데요. 지금은 ... 2 file 4 739
바닥에살아도하늘을보는광부
2018.04.20
1685 ESN 밋업 후기보고 느낀게있는데 개발자분들의 미흡한점을 밋업 참석자분들이 전문적이고 신속하게 피드백이 와서 놀랐습니다. 개발자분들이 이 피드백을 잘받아들인다면 성장은 눈에 띄게 하겠네요 5 2 857
닝김
2018.04.20
1684 ESN 이더소셜 투자 밋업 내용에 대한 간략 정리입니다. 어제 밋업의 내용에 대해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많으신 것 같아 간략하게 제가 기억나는 것들로 정리해 보겠습니다. 오전회의 끝내고 11시 미팅전에 적는거라 간단하게 적겠습니다.   1. PC방 산업의 미래와 블록체인... 18 23 1412
컴빠
2018.04.20
1683 ESN esn 5GH 해시 이더로 다시 옮겼습니다. 저도 사업을 하면서 자만을 해보고... 실패를 겪어보고 정한것이 절대 자만하는 사람과는 절대 계약을 하지않습니다. 그게 저에게 득이되는 계약건이라고해도요. 그리고 국내 채굴자가 90퍼 이상인데.. 해외 거래소에... 21 18 2230
버거거킹
2018.04.20
1682 ESN 밋업 -> 밋다운   "이더는 상승... 어쩔건가"   '이더는 존버입니다. "    그런거를  떨쳐버릴만큰 기대감 방향성 투명성을 주셔야 하는데.. 땡글에서 유저들의 눈 높이가 너무 높아졌나봐요     미스릴 엘프 이오스 모나코  ... .. ... 5 1 932
거친놈
2018.04.20
1681 ESN 밋업 주최측의 후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밋업 참가자들의 후기에 대해 빠르고 진실한 피드백을 바랍니다!!! 8 9 1190
니모
2018.04.20
1680 ESN 블록세일 참여하려하니 이더가 계속 오르는군요. 젠장 ㅠㅠ 6 2 1142
개망나니
2018.04.20
1679 ESN 밋업 후기가 대충 20개도 넘게 올라온듯 하네요.... 밋업 참가자가 대충 백여명 된걸로 아는데.... 후기가 대충 20개 내외로 올라온듯 하네요. 20% 참석자가 후기를 남겼다고 봐도 무방하지 싶네요...       대부분 희망보다는 의구심이 많네요.   그만큼 기대가 크다는... 7 file 8 2054
일리케
2018.04.20
ESN 밋업후 관계자분들께 여쭙습니다. 밋업 참가후 찝찝하고 궁금해서 관계자분들께 여쭙습니다.   이더소셜의 현재 상태가 제너크립토의 힘으로만 이룩한것이라고 생각되시는건가요? 불확실한 상황에서의 500G가량의 해시 기여자들, 1%미만 풀피의 외부 ... 27 48 3099
천재소년
2018.04.20
1677 ESN 밋업에 대한 개인적인 느낌 안녕하세요, 땡글 회원 천리입니다.   글을 작성하는 이 시점에서는 날짜가 변경되었으므로 어제인 19일에 ESN 밋업이 있었죠. 저도 가보고 싶었으나 아쉽게도 시간이 여의치 않아 신청을 하지 않았습니다.    게시판... 3 3 985
천리
2018.04.20
1676 ESN 초보 밋업 참석자의 눈으로 ... 오늘 새벽까지 지인과 이런저런 이야기하다가 늦잠자고 오늘 컨디션이 그닥 좋지 못한 상태였는데, 점심식사하고 잠시 눈좀 붙인다는게 6시 넘기고 말았습니다.  부랴부랴 택시 잡아타고 또 한잠 자다보니 행사장엔 5... 7 11 1265
포월
2018.04.20
1675 ESN ESN 밋업은 무엇을 말하려고 했을까요? 안녕하세요. 탑마이닝 운영자 쌩광부입니다. 저도 짧게나마 오늘 밋업 후기를 남기고자 합니다. 오늘 밋업은 ESN이 일반 ICO와는 다르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은 마음이 앞섰던것 같네요. 투자자들에게는 많이 부족한 ... 8 17 1864
쌩광부
2018.04.20
1674 ESN 이제 집에 도착해서 후기 남깁니다. 행사를 마치고 내려오는 길에 답답해서 한줄을 썼는데 이렇게 좋아요가 많은줄 몰랐습니다. 저는 채굴도 하며 채굴 컨설팅업을 하고 있습니다. 채굴인의 입장에서 밋업 행사에 참여 했으며 제가 다녀와 소식을 기다리... 25 file 32 2921
TheCoin.
2018.04.20
1673 ESN 오늘의 밋업~을 통해 알게된것들...   저는 오늘의 밋업~에서...   다음과 같은 것들을 알게됬습니다.     먼저 아쉬웠던 점들...   ESN 개발진은 당연히 투자자들과 밋업참석자들보다 전문가이니만큼...     알기쉽게 전달~하는 방법을 강구하셨어야 했... 21 20 2030
율리우스
2018.04.20
1672 ESN 밋업 동영상 녹화분이 있다면 유튜브 공개 안되나요? 밋업에 참여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서 공개 부탁드려요~!   해외 유저들을 위한 자막처리도 있으면 좋을것 같고요~   만일 이번에 녹화를 안했다면, 다음 밋업부터는 녹화도 부탁드립니다.       --------------------... 3 0 646
귀요미
2018.04.20
Board Pagination Prev 1 ...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 199 Next
/ 199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