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8 09:16

대박 꿈을 꿨습니다.

profile
조회 수 1518 좋아요 4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참 이 나이먹고 무슨 ㅡ

기가막히네요 ㅋㅋㅋ

하도 웃겨서 올립니다.  ㅋㅋㅋ

재미를 위해서 약간의 각색은 했지만

전제적인 스토리와 분위기는 지난밤 

제 개꿈에 기반했습니다.  ㅋㅋㅋ

 

 

점심시간 즈음의 평화롭고 화기애한 분위기의 이더거리.

갑자기 멀리서 비명 소리와 함께 진동이 느껴진다.

놀라서 뒤돌아 본 나는 입을 다물 수가 없다.

초울트라슈퍼메가톤급 매수고래가 이더골목에 늘어선 

이더매도차량들어 집어 삼키면 거대한 먼지를

일으키며 엄청난 속도와 기세로빠르게 올라오고

있는게 아닌가!!!

순간 나의 예리한 직관은 즉시 내 차키의 취소 버튼을

누르도록 명령했고 나는 즉각적으로 반응했다.

나의 소형매도차량은 바로 내 전용주차장으로 

공간이동 되었지만, 너무놀라 멍하니 지켜만 보는이들, 

취소버튼을 눌러야 될지 결정하지 못해 우왕좌왕 하는 대다수는 그저 자신의 매도차량이 매수고래에 먹히는

광경을 구경만 하고 있었다.

나는 골목 오르막 방향으로 내달리기 시작했다.

전력으로 달려가며 나는 외쳤다.

 

"이 고래는 보통 고래가 아닙니다. 즉시 취소버튼을 

누르세요!!!"

 

어떤이는 내가 외치는 소리에 골목아래를 확인하고는

재빨리 주머니에서 차키를 꺼내 취소버튼을 누르기도

했지만,  대다수는 싱글벙글 웃으며 나를 조롱했다.

 

"뭐가 보통 고래가 아니라는거야. 엊그제 왔던 고래하고

다르지 않아 보이는구먼. 바로 요 밑 사거리에서 되돌아

갈껄.  하하하."

 

비웃는 그들과 언쟁을 벌일 여유도 없다.

나는 최대한 빨리 골목위 제일 높은 언덕근처에 다시

나의 소형매도차량을 위치시켜야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어느새 거대한 매수고래는 나를 앞지르더니

언덕 아래 마지막 거대매도차량을 먹어치우고 있었다.

나는 저 큰걸 다 먹으려면 다소 시간이 걸릴것으로

판단하고 더욱 힘을내서 질주했다.

 

하지만,...

나의 간절한 바램과는 달리 매수고래는 이미

그 거대했던 매도차량을 모두 먹어치우고

그 위쪽의 크고 작은 매도차량들까지 잡아 먹고 있었다.

매수고래와 나와의 거리는 점차 그 간격이 멀어지고

이제는 매수고래가 먹고버린 찌꺼기와 정신이

반쯤나간듯한 꽹한 눈동자의 좀전의 여유만만해 하던 매도차량 주인들만이 내 주위에 널부러져 있다.

 

저 멀리 자욱한 먼지구름 사이로 언덕의 위치를 알리던

이정표만이 한때 이곳이 평화롭던 이더거리 였음을

짐작하게 할뿐이다.

 

 

 

 

 

 

 

 

 

 

 

"이더 일공육 로터리"

 

하지만 나는 절대 포기할 수 없다.

나는 이내 언덕 꼭대기로 바로 이어지는 지름길을

달리고 있었다.

그리고 잠시후 나는, . . . .

 

 

끝.

 

 

 

 

Comment '14'
  • ?
    이코 2017.06.18 09:22
    헉.. 그래서 꿀맨님은 살아남으셨다는거죠? ㅎㅎㅎ
    글을 읽으니 머리속에서 그림이 그려집니다. 긴박한 상황이.. ^^;;; 필력도 최고십니다.
  • profile
    꿀맨 2017.06.18 09:24
    하도 생생하게 꿔서 아직도 꿈이 아니라 영화를 보고나온 느낌입니다.
    ㅋㅋㅋ
  • profile
    쌍둥아빠 2017.06.18 09:28
    불기둥이라 집중을 많이 하시는군요. ㅎㅎ
  • profile
    꿀맨 2017.06.18 09:28
    ㅋㅋㅋ
  • profile
    꿀맨 2017.06.18 09:32
    글 쓰는사이 45만 뚫어버렸네요.ㄷㄷㄷ
    현실이 되는건가요?
    무섭네요. ㅎㅎㅎ
  • ?
    BigBoss 2017.06.18 09:48
    이래서 채굴이 바다 이야기?? 큭
  • ?
    현실적판단 2017.06.18 10:13
    ㅋㅋㅋ 저는 이더 기다리다 라이트로 잠시 외도를

    라이트가 지금 쌍라이트 키고 불기둥을 뿜고 있습니다.
  • ?
    눈이 2017.06.18 10:13
    인제 소고기 묵을수 있을까요? ㅎㅎㅎ
  • profile
    꿀맨 2017.06.18 11:53
    100만 넘어가면 소고기만 먹겠습니까? ㅎㅎㅎ
  • ?
    글 잘쓰시네요 ㄷㄷ
  • profile
    snorelion 2017.06.21 02:27
    조만간 소고기 묵겠네요. 100만 금방이죠.
  • profile
    꿀맨 2017.06.21 06:25
    일공육로터리
  • profile
    snorelion 2017.06.21 10:01
    그게 뭐에요?
  • profile
    꿀맨 2017.06.21 10:16
    본문 마지막 부분 보세요.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놀이터 사용안내. 5 1445
쌍둥아빠
2017.06.18
60 현재 내 레벨은 어디서 확인 하나요? 14 5 549
불꽃인생
2017.06.19
59 오프라인 비트코인 거래소???? 35 file 6 2042
나비13
2017.06.19
58 오늘 날씨 장난아니군요 6 2 466
cosy
2017.06.19
57 펌 Amdway 여기도 없나요? 1 440
하얀구르미
2017.06.19
56 놀이터의 레벨업 포인트를 일반게시판과 동일하게 했습니다. 9 6 413
쌍둥아빠
2017.06.18
55 요즘 나의 모습 14 file 8 1218
지내스
2017.06.18
54 오늘도 폭염일듯.... 6 file 4 772
스톰스토어
2017.06.18
53 [잡담]전자화페 수수료, 과연 적당할까요? 3 3 865
이코
2017.06.18
» 대박 꿈을 꿨습니다. 14 4 1518
꿀맨
2017.06.18
51 채굴좀비들의 오늘 하루 file 1320
눈이
2017.06.18
50 거래소에 KRW(원화)를 소숫점 처리 하는 곳이 있나요? 2 file 497
요나
2017.06.18
49 드디어 5레벨됬어요! 35 11 665
나두채굴좀하자
2017.06.17
48 이더리움 채굴량이 날이갈수록 줄어드는게 맞나요? 12 file 2341
우헤키키
2017.06.17
47 친구사이에도 채굴한다고 하면 안되요. 27 6 2495
스톰스토어
2017.06.17
46 어제좀 황당한일이있었죠 글좀 남겨볼게요 8 3 1222
존나게캐네자
2017.06.17
45 채굴에 관심있어서 가입했는데 무슨말인지 하나도 모르겠네요 ㅠㅠ 7 2 605
그림의떡
2017.06.17
44 직거래로 gtx1060 20만원에!!! 9 file 2 1968
지내스
2017.06.16
43 채굴 궁굼증? 4 646
자연인
2017.06.16
42 지금 생각해보면 정말 대박이네요 불과 5개월전 19 file 2 2306
cosy
2017.06.1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