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조회 수 5061 좋아요 48 댓글 20

 

인간이 살아가면서 이루어지는 많은 경제 활동이 있습니다.
그 모든 경제활동에는 국가가 세금을 붙이죠. 하지만 관습적으로 세금없이 거래되는 부분들이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가사도우미에게 주는 비용, 과외 선생님에게 주는 비용등 그 외에도 포장마차나 비공식적인 거리의 상인들어게 건네는 현금은 세금이나 국가 경제 통계에 비껴나간 지하경제에 속합니다.

 

그런 지하경제규모가 크면 클수록 국가의 세수는 줄어들게 되죠. 
물론 국가에서 큰규모의 경제활동에는 엄격하게 통제하지만 이런 개인적인 부분들 까지 통제하게 되면 시민의 불만과 정치적인 생명이 위협받을수도 있기 때문에 어느정도 묵인하고 있기는 합니다.

 

선진국일수록 지하경제 규모는 제한적이고 후진국일수록 지하경제 규모가 커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 지하경제는 주로 현금을 사용하고 세금이 없이 움직이기 때문에 시민들의 실질적인 소득을 올려주는 효과도 있습니다.


물론 국가는 지하경제 규모를 줄이고 싶어하죠. 갈수록 줄어가는 세수를 늘리고 싶어하며 지하경제를 줄여야만 전체 경제가 통계에 잡히기 때문이죠. 하지만 개인들의 소소한 일상까지 통제 하게 되면 사회는 경직되고 국가에 대한 불만이 높아지는 부작용을 초래할수도 있습니다.

언론등에 노출된 한국의 지하경제 규모는 GDP 대비 15% 가량 이라고 합니다. 


남미 국가들 브라질 같은 경우 20%에 근접하며 아르헨티나 도 비슷합니다. 
하지만 지하경제라 함은 확실한 통계가 없기 때문에 몇가지 불확실한 근거에 의해 추산한 것이기 때문에 확실한 수치는 아니겠지요. 제 개인적인 의견은 국가가 추산하는 데이터는 실제 상황보다 매우 축소되어있는것 같습니다. 지하경제 규모가 크다는 것은 해당 국가의 수치이며 그만큼 통제력이 부족하다는 증거이기 때문이죠.
남미에 실제 거주하면서 목격되는 지하경제 규모는 최소한 40% 가량 될것이라고 생각되어 지며 그 이상도 될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지하경제가 활성화 되어 있는 지역은 생각외로 거대한데 라틴아메리카 대부분 그리고 아프리가 국가들 동남아시아 국가들 즉 세계경제에서 선진국에 속하는 국가들을 제외하고는 대부분 지하경제가 매우 큰 자리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유로존 3억3천만 인구중 네덜란드,아일랜드,독일,룩셈부르크,벨기에,오스트리아, 핀란드 등 국민성의 특징이 공권력에 대해 복종적인 2억 가량의 인구를 제외한 1억 3천만명에 해당하는 이탈리아, 프랑스, 그리스, 포르투갈, 스페인 등은 선진국임에도 불구하고 지하경제 규모가 매우 큰 국가들입니다.


세계 경제에서 주는 영향은 크지 않치만 인구 12억의 아프리카 대륙 대부분의 국가들의 경제 대부분이 지하경제체제로 움직이는 곳이죠. 아시아의 대다수 국가들도 지하경제 규모가 둘째 가라면 서러운 국가들이 즐비한 곳입니다. 
일단 인구대국 인도, 그리고 태국, 필리핀등 44억 인구 중 한국,일본,대만정도를 제외하고는 대부분이 거대한 지하경제 체제로 운용되고 있는 국가들입니다.

 

이렇게 지하경제에 대해 장황하게 설명하는 이유는 바로 암호화폐가 매우 쉽게 흡수될수 있는 시장이 지하경제 이기 때문인데 그 이유는 아래에서 서술하겠습니다.

이전 다른 글에서도 언급하였지만 세계는 지금 지하경제와 전쟁중입니다. 2017년 부터 다자간 자동금융정보 교환협정이 시행되고있죠. 즉 올해 9월달 부터 이미 시행중인 이 시스템은 세계 모든 은행계좌와 금융정보를 통합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하여 언제나 해당 국가들끼리 서로 열람할수 있게 된다는 것이죠.


해당 국가들 목록은 다음과 같습니다. 53개국으로 시작하지만 내년부터 77개국으로 확대됩니다.

 

-----------------


다자간 금융정보자동교환 협정 서명국

 

2017년 시행국 (53개국)

 

OECD 회원국 (24개국)

그리스, 노르웨이, 네덜란드, 대한민국, 독일
덴마크, 룩셈부르크, 멕시코, 벨기에, 스웨덴
스페인, 슬로바키아, 슬로베니아, 아이슬란드, 아일랜드
에스토니아, 영국, 이탈리아, 체코, 포르투갈
폴란드, 프랑스, 핀란드, 헝가리

 

OECD 비회원국 (29개국)
남아프리카, 라트비아, 루마니아 리투아니아, 모리셔스
몰타, 바베이도스, 불가리아, 사이프러스, 아르헨티나
인도, 콜롬비아, 크로아티아, 페로제도, 건지
니우에, 리히텐슈타인, 맨섬, 몬세라트, 버뮤다
산마리노, 세이쉘, 앵궐라, 버진아일랜드, 저지
지브롤타, 케이만제도, 퀴라소, 터크스케이커스제도

 

2018년 시행국 (24개국)

 

OECD 회원국 (7개국)
뉴질랜드, 스위스, 오스트리아, 일본, 칠레
캐나다, 호주

 

OECD 비회원국 (17개국)
가나, 알바니아, 인도네시아, 중국, 코스타리카
그레나다, 모나코, 마셜제도, 벨리즈, 세인트루시아
세인트빈센트그레나딘, 사모아, 신트마르턴, 아루바, 안도라
앤티가바부다, 쿡아일랜드


-------------------

 

이렇게 많은 국가들이 지하경제의 탈세와 자금의 이동을 통제하기 시작했다는 것이죠. 그것도 탈세의혹이 있을때 법적인 절차를 거쳐 해당 국가에 요구하는것이 아니고 이젠 아무때나 원하면 컴퓨터 켜고 DB만 조회 하시면 되는 것입니다. 이것은 심각한 국민의 개인정보 및 자유를 침해하는 공권력의 월권이 아닐수 없습니다.
세금탈세를 추적하는것인지 아니면 시민의 통제를 원하는 것인지 애매하기만 하죠.

 

한국같은 경우는 어느정도 개인들의 탈세나 지하경제를 묵인하며 은행권을 통한 자금 이동이 원활한 편이지만 제가 사는 이곳 남미는 통제수준이 매우 심각하여 금융권을 통한 자금이동은 소액도 어려운 상황입니다.
약 1~2천불에 해당하는 자금을 해외로 송금하려고 해도 송금하는 목적, 자금의 출처등을 해명해야 하며 목적등이 불분명하다고 사료될때 자금이 묶여버리는 경우가 허다하여 시민들이 금융권이용을 포기해버리는 실정입니다.


그렇다고 송금을 포기하는것은 아니며 결국 제3 금융권 암시장을 통해 비싼 수수료를 주고 송금하게 됩니다.

특히 지하경제가 큰 국가들의 사람들은 선진국이나 인접국의 도시에서 비공식적으로 일하는 경우가 많아서 금융권을 이용하지 못하고 현금으로 소액송금을 하는 경우가 정말 많은데 이런 사람들로 부터 큰 이득을 취하는 업체들이있죠. MoneyGram, WesternUnion 등의 업체들은 최소 8% 에서 최대 35% 까지도 수수료를 징수합니다.

그럼 이 지하경제권의 사람들이 국가의 통제로부터 도피하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요? 현재까지는 현금을 통해 통제를 피하고 송금이 필요할때는 제3금융권의 서비스를 비싸게 받아 왔습니다.


그런데 이들이 암호화폐를 도입하게 되면 어떤 이득을 얻게 되는지 살펴봅시다.

도난이나 분실의 위험을 무릅쓰고 현금을 집안에 보관할 필요가 없습니다. 인터넷이 되는 곳이라면 어디에서든 암호화폐 지갑을 만들수있습니다. 그리고 P2P거래를 통해 안전하게 암호화폐를 이용하여 자금을 보관할수 있죠.
그리고 어떤 국가로던지 통제받지않고 자금을 이동할수 있습니다.


암호화폐로 보관함으로 인하여 인플레이션으로 부터의 보호도 받을수 있다는 것은 또다른 이점입니다.

물론 단점도 있는데 아직 암호화폐가 활용되는 업소가 많지 않아 해당 국가화폐로 환전을 해야만 물건을 구입할수 있죠. 그리고 암호 화폐를 환전하는 곳은 미화나 유로 처럼 많지 않죠.
그리고 아직 가치 안정화가 진행중이어서 언제 가치가 뚝 떨어지거나 가치가 쑥 상승할수도 있습니다. 이런 부분들은 아직 시장 초기이기 때문에 생기는 현상 같습니다.

 

전세계 71억 인구중에서 약 55억 정도의 인구는 지하경제속에서 살아가고 있습니다. ( 정확한 통계는 아닙니다.) 
지하경제 특성상 정확한 통계를 내기도 어렵고 기준이라는것도 매우 열악해서 추정치 만 있을 뿐이죠. 소극적으로 잡아도 45억 가량의 인구는 지하 경제로 생계를 꾸리고 있다고 보아야하죠. 


세계 인구의 2/3 가량이 생산하고 소비하는 분량은 후진국이라 하더라도 엄청난 규모입니다. 그럼 그렇게 지하경제에서 생활하는것이 범죄일까요? 세법에서 보면 범법의 범주에 속하기는 합니다만 국가차원에서 그들의 기본 생존권을 보장하기 못하기 때문에 어느정도 허락 하에 묵인되고 있다고 볼수 있습니다. 그런 지하경제를 본격적으로 통제하기 시작하는것이 바로 다자간 자동금융정보 교환협정 입니다.

 

이렇게 본격적으로 통제되기 시작하면 지하경제 자금 또한 본격적으로 움직이기 시작합니다. 2013년 있었던 사이프러스 사태에서의 교훈을 통해서 알수있으며 올해 2017년 5월 말 있었던 암호화폐 시장의 팽창은 올해 우리나라를 포함한 53개국이 9월부터 금융정보 자동교환을 시작하는 것과 깊은 연관이 있다고 볼수 있습니다.

전세계 지하경제 속에 수많은 사람들의 생계가 녹아들어 있으며 통제의 시작은 자금 이동을 초래하고 있다고 추측됩니다. 앞으로 통제가 강화될수록 암호화폐 시장으로 자금의 이동이 더욱 가속화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물론 국가차원에서 이런 부분을 인지 하고 있을꺼라 사료되며 어떤 방식으로 암호화페를 통제할지 아직 알수는 없지만 중국같은 곳을 보면 거래소를 통해 통제하지 않을까 추측됩니다.

거래소를 통해 현금화 되는 포인트를 공략하여 자금의 흐름을 파악하려 할것 이지만 통제를 피하려 암거래소가 출몰할 가능성도 배제할수는 없습니다. 제가 국가 관계자라면 통제할수 없는 암거래소가 많아지는 것보다 어느정도 풀어주고 거래소를 이용하도록 유도하여 간접적으로 거래소를 통해 정보를 모으는 것이 효과적일거라고 봅니다.

물론 아직까지는 모든것이 명확하게 정해져 있지는 않기 때문에 섣부른 판단을 할수는 없지만 제가 살아온 지역의 자금 이동 역사를 보자면 강력한 통제는 더욱 파악하기 힘든 암거래소의 점조직화를 만들기만 할뿐입니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Who's 틴톰

profile

부에노스아이레스에 거주중입니다.
경제,사회,교육,환경 문제에 관심이 많습니다.
한때는 개발자 였습니다.

 

Comment '20'
  • ?
    hanjh93 2017.10.09 16:22
    덕분에 많이 배워 갑니다.
  • ?
    태황담덕 2017.10.09 16:52

    잘 읽었습니다. 장문의 글 감사합니다.

     

    엄청난 규모의 지하경제 자금이 암호화폐로 흡수될 수 있고

    제도권 금융기관 이용이 어려운 분들이 암호화폐를 이용할 수 있겠네요.

  • ?
    디지마니아 2017.10.09 16:59
    좋아요
  • profile
    허니버터칩 2017.10.09 17:51

    땡글에는 참 대단한 사람들이 많은것 같습니다.
    풍부한 어휘력~ 가방끈 기럭지는 모르겠지만, 글쓴이는 지능지수가 높은 분이라 추측해 봅니다.
    잘 읽었습니다....^^b

  • ?
    티라노 2017.10.09 18:01
    굿잡
  • profile
    쌩광부 2017.10.09 19:06
    좋은글 감사합니다.
  • profile
    딩가딩 2017.10.09 19:11
    혹시 기자이세요.?
    대단한 필력입니다.
  • ?
    유노낫띵 2017.10.09 19:15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 ?
    一流攻守群 2017.10.09 21:19
    암호화폐를 둘러싼 환경을 분석하는 안목이 탁월하시네요.. 거의 UN 보고서를 보는 느낌이랄까.. 지난 번 글과 이번 글 참 잘보았습니다... 읽는 사람의 시각과 차원을 높여 주는 좋은 글이네요... 외국에 계신 다른 분들도 많이 참여해서 글 올려주시면 더욱 좋겠네요.. 감사하게 잘 보았습니다. ^^
  • profile
    쭌스 2017.10.09 22:29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
  • profile
    안씨아저씨 2017.10.09 23:26
    아주 좋은 의견이십니다.
    그런데, 기존 지하경제를 사용하던 사람들이 전세계의 암호화폐 거래소가 이미 KYC/AML 을 적용하는 상황이고,
    예전 실크로드 사태 처럼 P2P 무기명 거래 규모가 커질경우, FBI 등, 국가 기관이 가만 있겠습니까?
    개개인들의 암호화폐를 통한 레버리지 유지는 맞지만, 그 사이즈 커지는 순간 이미 제도권에 갖힌 것이 됩니다.
    블록체인 암호화폐가 아무리 익명성이 있다하지만, 사실은 익명적이지 않습니다.
    모든 거래내역이 투명하게 공유되기 때문입니다.

    작은 사이즈는 기존 제도권의 관심밖이지만, 누적 거래량 , 개별 큰 거래량은 쉽게 모니터링됩니다.
    그래서, 그 나라 아르헨 / 등의 국민들은 작은 사이즈는 쓰지만, 큰 사이즈는 더 쉽게 모니터링 됨으로 인해서 그냥 지폐나 실물금등으로 거래 할것입니다.

    모네로/Zcash 이런것 있다고 한들, 최종적으로 환전소에서 바꾸는 이상 노출되게 되어있다 봅니다.

    사이즈 의 문제라 봅니다.
  • profile
    틴톰 2017.10.09 23:58
    이쪽 남미에는 이미 제도권 거래소 말고도 암거래가 가능한 곳들이 속속들이 생겨나고 있습니다.
    저도 몇번 거래를 해보았구요. 비교적 소액( 10 비트코인 미만 )은 쉽게 거래가 가능합니다.

    아직까지 체계가 잡혀있지는 않은것 같지만 암달러 거래소에서 슬슬 암호화폐도 취급하는 분위기 입니다.
    개인대 개인 거래도 페북 같은 커뮤니티에서 사용하고 있고 제도권과의 세력다툼이 어떻게 진행되어 갈지 흥미 진진합니다.
  • profile
    보로씨 2017.10.09 23:45
    오래간만에 좋은글하나보네요 감사합니다 덕분에 많이배웁니다.
  • ?
    캐모마이너 2017.10.10 16:59
    이런 경제에 관한 글 너무 좋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
  • ?
    elerose 2017.10.10 17:25
    대형 거래는 국가가 추려내어 조사하드래도, 일반인들의 거래나 송금은 자율에 맡기고 실행활에 적용되기를 기대해 봅니다
  • profile
    Nick.luke 2017.10.11 11:58
    좋은 분석과 자료 감사합니다.
    두세번 읽어도 아깝지 않은 글이군요
  • profile
    아크마DK 2017.10.11 13:29
    오다 가다 어디서 들은것 같은데... 최근 좀 핫한 최씨 아줌마의 딸 정씨가 입국해서 7일간 돌아 다릴때쯤 암호화폐가 떡락했다는...

    이게 뭐 관계가 있따나 없다나 하는 썰을 들었는데 이것도 지하경제와 비슷한 건거요!

    좋은 내용 항상 감사합니다. ^^;
  • ?
    제인1 2017.10.12 11:15
    좋은글 감사합니다.
    국가의 국민의 대한 세금으로 운영되기에
    아무래도 지하경제를 내버려두지는 않으것 같습니다
  • profile
    ECO_MINING 2017.10.12 19:06
    몰입해서 읽게 되네요 감사합니다~
  • profile
    천부도 2017.10.12 19:29
    너무 좋은 내용이네요...
    죄송(?)하지만 앞으로도 많이 많이 부탁 드리겠습니다. ^^
    감사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주제에 맞는 게시판에 글쓰기를 해주세요. 40 6 3807
쌍둥아빠
2017.04.03
549 비트코인 골드 공식 채굴 풀 공개 11 newfile 9 3031
땡글IN
2017.10.18
548 무정부주의 경제학자의 대안화폐 17 updatefile 9 2184
틴톰
2017.10.18
547 중앙집중화의 개념   아래 링크에 대한 반대의견입니다. 중앙집중화에 대한 해석이 잘못된 듯 하여 몇 자 적어봅니다.   https://www.ddengle.com/bitcoindeveloper_voted/3235418   저 글 원글의 안씨님의 주장대로, 서울시는 서울시코... 8 update 10 2026
비초이
2017.10.17
546 암호화폐 ( 이더리움 )의 가치 4 updatefile 10 4603
틴톰
2017.10.16
545 이더리움 비잔티움 업그레이드 내용 요약 밑의 글에 댓글로 달았다가 궁금해하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아서 본문 글로 뽑습니다.   크게 봐서 3가지 영역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1)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한 솔루션 도입 zcash에서 사용중인 영지식증명 (zk-... 17 37 6726
atomrigs
2017.10.16
544 [주의] 이더리움 비잔티움 업그레이드 준비 10월16일 또는 블록넘버 4,370,000예 예정된 이더리움 비잔티움 업데이트를 앞두고 연기여부를 두고 혼란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현재까지 이더리움 재단의 공식적인 입장은 변화가 없고, 예정대로 포크가 진행됩니다... 19 38 11432
atomrigs
2017.10.15
543 대통령에 청원하는 글인데 동의를 부탁합니다. 대구의 역사 선생님이 블록체인과 관련한 청원을 청와대에 글을 올렸습니다.   현재 진행되는 입법(ICO 불법화 등등)에 관련한 내용으로 정리를 잘하셨습니다.   들어가서 많은 동의와 글을 여러 곳에 옮겨서 알려야 ... 43 update 31 5691
Commons
2017.10.15
542 IMF 의 가상화폐 - SDR 특별인출권   IMF에서 만든 가상화폐가 있습니다. 인턴넷도 컴퓨터도 현대의 컴퓨터와는 다른 그저 계산기 역할밖에 못하던 시절에 가상화폐의 개념을 만들어낸 것이 신기하죠.  개념적으로 매우 오래전에 만들어졌습니다. 1944... 3 10 2318
틴톰
2017.10.15
541 비트코인/암호화폐 해외거래소 재정거래 22 file 16 3261
어른아이
2017.10.15
540 [Insight B] 채굴업계의 새로운희망, 비트코인골드 30 file 13 11027
ALCO
2017.10.12
539 존버! 참 어렵네요.. 정신마저 피폐해집니다. ㅠㅠ 가진 가상화폐 모두 정리하고 현금롸 해놓고 떨어지기만 기다리다가 330만원대 보고 더 떨어질것 같아 못 사고 얼마전 400 초반을 횡보할떄 420만원대 초반에 모두 비트로 바꿔 놓았는데 횡보가 길어지고 단톡방에서... 16 10 4240
베가본드
2017.10.12
538 블록체인, 비트코인, 이더리움 Dapp 등 개발관련 강연자를 모십니다. 현재 한국에서 블록체인 개발에 대한 정보 공유가 잘 이루어지지 않고 있습니다. 이런 이유로 전세계에서 한국의 채굴 / 트레이딩이 차지하는 비율에 비해 개발부문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턱없이 낮습니다. 이를 조금... 49 update 25 2380
쌍둥아빠
2017.10.12
537 비트코인과 트리핀의 딜레마 31 file 28 7000
틴톰
2017.10.11
536 제가 제일 좋아하는 글귀 26 file 21 2373
낭만작가
2017.10.11
535 CNBC뉴스 "6~10달 안에 비트코인 10,000달러 갈 것"       지난 주 골드만 삭스가 비트코인 시장 진출 조짐을 보인다는 소식이 있었죠!ㅎㅎ   오늘은 CNBC에서 최소 10달 안에 비트코인이 10,000달러까지 갈 거라는 뉴스가 나왔습니다. https://www.cnbc.com/2017/10/10... 13 13 5410
제주힙스터
2017.10.11
534 [전기요금] 대략적 산출 입니다. 참고용 24 file 10 4052
무소
2017.10.10
» 지하경제와 암호화폐의 상관관계 - 전세계 지하 자금의 흐름   인간이 살아가면서 이루어지는 많은 경제 활동이 있습니다. 그 모든 경제활동에는 국가가 세금을 붙이죠. 하지만 관습적으로 세금없이 거래되는 부분들이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가사도우미에게 주는 비용, 과외 선... 20 48 5061
틴톰
2017.10.09
532 한국은 지금 위기입니다     정치 - 이건 너무 말이 많이 나올것같아서 좌 우를 떠나 국제 정세를 기준으로 얘기하자면   북한은 급박하게 돌아가고 있고, 한국은 원전을 거의 포기수준까지 끌고가고 있습니다   미국은 코리아 패싱을 하고있... 175 update 20 10406
공업용선풍기
2017.10.08
531 한국사람 이지만 외국에서 한국사람 보면 답답 합니다.   옵져버만 주로하는 1인 입니다. 채굴기 3대가 전부 입니다.   전 중국에 있고 완전상주 합니다. 1년에 한국에 10-15일 정도 들어 갑니다.   채굴기 관련 몇몇 프로젝트 진행해 드렸습니다. 한국분, 중국분 그리고 ... 80 32 7747
이지스샵
2017.10.08
530 8월 850만원 짜리 D3의 실제 가동 현황. 8월 850만원 짜리 D3의 실제 가동 현황.     (음... 부가세 환급 받으면 실제 770만원에 구매했네요)   아래 자료는 전기료, 임대료 제외로 작성했습니다.   8월 초중순인가? D3 구매루트를 알게된 시기 : 월 15개 / ... 36 18 7890
무소
2017.10.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