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ard_free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댓글로 가기 위로 아래로

 

저희 부부는 지난 6월초에 독일에서 귀국을 합니다.

깊은 아쉬움도 있지만, 다시 맘껏 익숙한 언어로 말하고, 찐한 감정까지 표현할수 있는 곳에 왔다는것에 막힌 속이 뻥~ 뚫릴듯 합니다.

 

하지만 역시 곧바로 앞으로 먹고 살것에 대한 걱정이 자랍니다.

 

저희 부부 통장엔 6백만원 정도 남았네요.

2년전 독일갈때 1억 준비해서 갔는데....2년동안 탱자탱자 놀면서 잘 먹고 마시고 구경다니고 ...태어나 처음으로 그렇게 유유자적 놀다 들어왔다고 치부합니다.

 

집이 없습니다.

염치 불구하고 처가집에 머무릅니다.

마눌님 여친 시절에 몇번 몰래 자고 갔던 그 방입니다.

 

여수 본가에 인사드리고 곧바로 올라와서 이력서를 다듬고 다시 구직 활동을 시작합니다.

경력이 어느세 13년이 넘어갔더군요.

괜한 경력만 많아서 불러주는 곳이 그다지 없습니다.

알량한 자존심에 전에 일했던 곳에 손벌리기는 또 싫습니다.

 

일주일...

이주일....

한달이 지나도 신통치 않습니다.

 

슬슬 걱정이 되기 시작합니다.

 

태어나 한국에서 2주일....아니...한달간 일 안하고 지내본게 처음입니다.

대학때부터 방학은 물론이고 언제나 일...일...일....했던 저였는데...

이 상황이 낯섭니다.

 

할수없이 이주전엔 예전 업무적으로 만나서 형동생 하며 지냈던 여러분들을 만납니다.

귀국사실을 알리고 혹시 주변에 남는 자리 있으면 연락 달라고 합니다.

다들 흔쾌히 그러겠다고 합니다.

독일 가기전 맨날 술사주고 밥사고 했던 덕분인지 모르겠지만...

이젠 그들이 저에게 밥과 술을 사주고...커피까지 흔쾌히 사줍니다.

태어나 이렇게 남에게 얻어 먹고 다닌것도 처음입니다.

 

하지만 지금 저에겐 돈이 없습니다. 천면피로 살아야 하니 어금니 살짝 깨물고 생각해봅니다.

' 그간 내가 뿌린 것들을 거둘뿐이다...그냥 얻어먹자~~~' 라고 생각하지만.....

심히 불편합니다.

어쩌다 이쁜 마누라 얻는다고 다 내팽겨쳤다가 이렇게 되버렸나라는 자괴감도 좀 들고...ㅋㅋㅋㅋ

 

아무튼...그건 그거고...

 

이후 운좋게 면접을 3군데를 봅니다.

근데 참....우스운게....그 면접 제의 온곳들이 전부 예전 일하던 회사의 계열사입니다. ㅋㅋㅋㅋㅋ

하지만 그들은 이제 저에게 슈퍼맨을 원합니다.

제 능력밖의 일까지 원합니다.

 

또 역시 태어나 처음으로 면접에 떨어졌다는 연락을 받습니다.

사실 거짓말 같이 저는 지금까지 면접 본 회사들에서 언제부터 출근할거냐는 연락은 자주 받았지만,

다음에 좋은 기회가 있겠죠~ 라는 연락은 받아본적이 한번도 없었습니다.

운이 좋았던거겠죠.

제 운빨이 다 되었다고 슬슬 걱정이 앞섭니다.

 

가만히 세어보니 거의 한달여간 100군데에 이력서를 넣은듯 합니다.

잡코리아와 사람인에 나온 관심 가는 곳엔 거의 다 집어 넣었으니...ㅋㅋㅋㅋㅋ

 

그 덕분인지 어제 면접 본곳에서 8월 16일부터 함께 일하자는 연락을 받았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연봉은 출국전에 받았던 것보단 적지만....73년생이 다시 SE로 일할수 있다는 자체가 좋습니다.

 

이젠 저희 부부 살 집을 알아봐야 합니다.

그냥 저렴한 아파트를 구입할까 합니다.

알아보니 전세와 3천 정도 차이나더군요.

구입하면 천년만년 살아야죠 뭐...

 

집 구입 자금의 80%까지 대출이 가능한데 ..한도가 2억이더군요.

근데 또 그 자금에 맞는 25평대 아파트가 바로 옆에 있네요.

욕심 부리지 않고...그거나 구입해서 살살 고치면서 살아볼랍니다.

 

그리고 마눌님이랑 애는 안낳는걸로 의견을 맞췄네요.

지금 애 낳아서 키우면 그 애한테 죄짓는것 같아서.....

 

 

하~ 그나저나 조카님들 보고 싶네요.....ㅠㅠ

 

2003-12-18 22-38-58.jpg

 

2005-04-18 08-59-14_1.jpg

 

2004-12-22 19-03-58 (1).jpg

 

2005-04-24 17-17-28.jpg

 

2005-04-24 17-17-361.jpg

 

2005-09-28 15-55-32.jpg

 

2005-08-02 22-40-50.jpg

 

P9220026.jpg

 

P9220031.jpg

 

P9220063.jpg

 

P9230101.jpg

 

_C301702.jpg

 

DSCF8809.jpg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14
댓글 49
  • 저도 잡코리아 이력서 올리고 30군데이상 면접보고 다니던 기억 나네요, 이제는 기억속에서 잊혀져가는 이력서~~~ㅋㅋㅋ
  • ?
    저도 일리케님처럼...
    훌쩍떠나서 한번 세상을 보고싶네요
    그런날이 올것도같고..ㅎ
    이세상 후회없이 살아 보는게 꿈인데
    될지 모르겟습니다
  • 들어오셨군요 ^^ 성굴!
  • 저도 SE로 일하고 있는 상황에서 남일같지가 않네요. 일자리는 계속 줄어들고 그나마 이쪽에 젊은친구들이 새로 안들어와서 위안을 삼고 있습니다.
  • ?
    @유우
    이번에 구직활동중에 다시 느낀건 경력자에겐 SE자리가 참 많더군요 ㅋㅋㅋㅋ
    경력 7년에 쉘스크립트 좀 능숙하게 다루면 엥간한곳은 골라서 들어갈수 있을듯 하고...5G쪽 통신쪽으로 조금 경험 있으면 대우 겁나 받겠더라구요.
  • @일리케
    제가 체감하기엔 SE는 경력 3~4년차에 대한 수요가 많고 저처럼 10년 넘은 사람은 잘 안 찾더라구요. 사실 3~4년차를 써도 무난하게 돌아가는 시스템에 일부로 높은 돈 줘가 며 10년차 이상을 쓰려고 하지는 않을테니까요. 저도 이직하면서 느낀건데 나이 경력때문에 관리직 제안을 많이 받습니다. 전 사람관리하는 거보다 기계상대하는게 더 좋은데 말이죠
  • ?

    전 다시 한국 들어온지 12년 이네요.. 처음 들어와 한달을 걱정반 생각반 으로 아무것도 못한듯 합니다
    모두다 지나가리라~~

    결론은 한국이 좋다 입니다^_^ 화~이팅

  • 근데 SE 가 머에요?
    제가 무식자라서ㅜㅜ
  • @이제출발

    서버엔지니어링 이려나요? :) 영어 약어 모를수도있죠~ 무식자 아니십니다 ㅎㅎ 버카충이 무슨말인지 모르는거 비슷한겁니다 :)

  • @ComplexSYS
    ComplexSYS 님~
    그래도 버카충은 압니다.ㅋㅋ
  • @이제출발
    :) ㅎㅎㅎㅎ
  • ?
    @이제출발
    아....시스템S 엔지니어E 입니다 .
    IT에선 제일 종말 단계죠....
    3D의 시작 ㅋㅋㅋㅋ
    근데 그것 때문에 지금은 어느 정도 희소성덕을 보는듯 하네요.
  • 우선 재취업 축하드립니다~.
    외국에서의 생활과 경험은, 삶에 있어서 많은 비료가 되어서, 앞으로 더욱 좋은 결과를 생산해 낼것으로 생각합니다.
    저는 아직도 외국에 있지만 한국만한 곳은 없는듯 합니다.
    앞으로 탄탄대로의 길을 걸으시길 기원합니다.
  • ?
    새로운 시작..축하드립니다...
    더 새로운 시각으로 더 풍요롭게 더 알차게 생활하실듯요...^^
  • ?
    좋은일만 있을겁니다.
    화팃입니다.
  • ?
    SE....너무 오랜만에 듣는 단어네요... ㅋㅋㅋㅋㅋㅋㅋ
    잘~ 풀리실껍니다... ^^*
  • ?
    @율리우스
    x세대 SE는....읍읍읍 이라면 키득 키득 했던 적이 있었죠 ㅋㅋㅋㅋㅋㅋㅋ
  • ?
    @일리케
    전산직 노가다... 라고도 불리웠던... ㅋㅋㅋㅋㅋㅋ
  • ?
    @율리우스
    IT쪽 삼디 업종이 개발자라면...그 개발자가 다 퇴근하면 일 시작하는 SE 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개발자가 월화수목금금금 이라면....SE는 월월월월월월월~ 이라고....ㅋㅋㅋㅋㅋㅋ
  • ?
    @일리케
    사진은 일리케님이 찍으신거죠~??? 사진 구도가 딱~ 제 맘에 듭니다... 편안한 일상의 사진같은... ^^*
  • ?
    @율리우스
    2000년도 삼성 sdc-30...30만 화소짜리 디카로 찍은게 첫 조카님이시고....
    이후 둘째형님네 조카들까지 총 4분의 조카사마님 찍은것들이네요 ㅋㅋㅋ
  • @율리우스
    회사사람들에게 이미지는 컴퓨터 고쳐주는 아저씨입니다.
  • ?
    @유우
    ㅋㅋㅋㅋㅋㅋ 그러네요...
    나를 바라보던 그~ 연구원들의 눈빛.... 그거였군요~~~ ^^*
  • ?
    SI 종사자입니다. 동종업계 종사자로써 화이팅입니다.^^
  • 자 ~ 시작입니다.
    화이팅~~~!!!!
  • ?
    SE가 가장행복한 곳이 채굴장인 듯 합니다..^^
    곧 우리나라도 SE에게 좋은 나라가 되길 바랍니다.
  • 사진참 잘 찍으시네요
  • 귀국후 취업 축하드립니다.
    항상 건승하십시오
  • 꿈꾸시다..현실로 돌아오셨군요
    앞으로 행복하시길..
  • ?
    저는 소망이 은퇴후 고국에가서 사는게 꿈입니다. 재취업 파이팅입니다.
  • ?
    힘내고 화이팅 하십시요^^
  • ?
    응원합니다
    화이팅
  • 철봉에 매달린 애기사진..너무 귀엽고 좋네요.^^ㅋ 귀국 환영합니다.
  • ?
    다들 응원의말씀들하시니 저는 쓴소리좀 하겠습니다. 좋은소리만들으시려고 여기 올리신건 아니시겠죠?
    정말 한심합니다. 그나이먹도록 집도없고, 자산도 없고, 아이도 없다니요. 세상 참 한량으로사셨군요. 조카님조카님 하지마시고, 지금이라도 이쁜 아이 낳으시고 열심히 살아보세요.아이를 낳으면 내삶이 모두아이에게 맞춰지지만 그만큼 가장의 의무와 무게감을 느끼실겁니다.
    뭔가 사연이 있으셨겠지만 너무 쉽게 세상 사셨는데 뭔가 위로받으려고 글 쓰신듯 하여 보기 좋지않습니다.
  • ?
    @방배동
    구걸하는 것도 아니고..
    본인이 돈 벌어서 본인이 외국에서 다양한 경험을 했고
    그리고 돌아와서 살 길을 스스로 잘 찾으셨는데요..

    아이를 낳는 것과 조카를 이뻐하는 것은 좀 다른 문제인 듯 하구요. 나중에 환경이 좋아지면 요즘 늦둥이도 괜찮겠지요.
    한량이라고 하지만 그 해외 경험은 누구나 쉽게 할 수 없는 것이지요..
    물론 지금은 아이를 낳고 나중에 여행을 할 수도 있지만 그 역시 반대로도 할 수 있는.. 어느쪽이든 기회비용은 존재하구요..
    저는 선택의 차이 정도라고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는 그런 선택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부럽네요.
  • @방배동
    남인생 지적하시기 전에 본인 인생부터 돌아보셔야겠네요 :) 나이운운하시는거보니 솔찬히 나이먹고 집있고 자산좀 있고 아이좀 있나본데 세상참 좁은시각으로 사셨네요 나이먹고 사람 좀 만나보셨으면 얼마나 다양한사람이있는지 사회성이란게 생길텐데요 :) 자식이 있으시고 돈좀있으시면 자식교육은 전문가에게 맡기세요 :)
  • ?
    @방배동

    글 작성하신분도 충분히 집사고 차사고 다 하실수 있었을 겁니다. 한국에 계속 계셨으면요 그러나 자기자신이 어떤게 중요한지는 자신이 선택하는거지요. 그걸 가지고 다른 사람이 이렇다 저렇다 애기할게 안된다고 봅니다. 그리고 지금부터 벌어서 집은 살수 있습니다. 대출 갚아 나가면 되는거구요. 땡글 관련 애기로 쓴소리 하시는 방배동님은 이러한 글을 올리신적이라도 있으신지요 다른분이 정성들여 올리신글에 칭찬이라도 해주시면 안됩니까?

  • ?
    @방배동
    네~ 쓴소리는 언제나 좋습니다. ^^

    근데 집이 없는건...아직 구매를 안해서 없는거고....
    빚지는거 싫어해서 제가 가진 현재 가동 가능한 현찰내에서 구매하려 하니 2억 정도에서 구매할수 있는 자그마한 아파트 알아봐났네요.
    아이는 솔직히 제 나이에 낳으면 그 아이가 20살땐 제가 65세....감당할수 없는건 안하려구요...
    제가 제일 싫어라 하는게 '어거지~ '로 살아가는 겁니다. ^^
    저는 그렇게 사는건 죽은 인생이나 마찬가지라 생각하기에....

    쉽게 세상을 살았다고는 생각하지 말아주세요.
    세상 그 누구보다도 치열하게 살았고...열심히 살아왔다고 자부합니다.
    긴말하자면 시간 겁나 많이 걸리니....언제 쏘주나 한잔 하시는 날이 오면 재미난 이야기 많이 해드릴께요~ ^^
  • 귀국 축하드려요.

    전 4박 5일 일정으로 한국 출장 갔다가 조금전 중국에 복귀 했네요.
    문제는 한국말이 낮설고... 중국말이 편하게 느껴지는 것이 함정입니다.
    인천 제2공항 너무 불편한데... 심천공항 딱 떨어지니까 편안함....

    전 최소 3-4년은 여기 더 있야 할 듯해서 귀국 했다는 소식 들으면 어떤 기분일까.
    궁금합니다. 30대 들어와서 이제 40대... 슬슬 집에 갈 준비해야죠..
  • ?
    구직 활동할 때가 제일 무력감과 불안감이 많을때인거 같아요.
    ᆢ 막상 업무 시작하면 별거 없는 생활인데 말이죠.
    축하드립니다 ^^
  • 축하드립니다. 용기가 대단하십니다
  • 본인 인생을 사시는군요. 멋지네요.
  • 저도 프로그래머에 71년생이라 이제 여기 끝나면 갈데 없을듯하네요.
    나이 들면 정말 이전에 다니던 데 외엔 없을 듯해요.
  • ?
  • 행복한 삶...
    화이팅 입니다...
  • ?
    저희 남편은 나중에 귀국하면 섬에 가서 살거래요.전 도시에 살고싶은데요 ㅎ.
    어렸을때부터 해외 이쪽저쪽서 살았지만 저 역시 나중엔 국내서 살고싶네요. 하지만 어떻게 살지 막막하긴 합니다. 늘 글올리실때마다 잘보고 공감하고 있습니다.적응 잘하시고 좋은 글 많이 올려주세요 화이팅입니다!
  • ?
    멋집니다
    저는 먹고사느라 ㅠ.ㅠ 그간 회사 중 최악의 회사에서 발목 잡혀있습니다
    이제는 다른일을 하고싶어도 불확실함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포기해요 ㅠ.ㅠ
  • 우리아들도 장가간지가 좀 되었는데 아직 아이 소식이 없던데 ... 묻기도 그렇고 그렇지만 손주를 기대하는건 모든 부모의 기대일뿐 ... 내가 키울 자식은 아니지만 인간으로서 종족보존의 사명을 지키시기를 권장합니다.
  • ?
    저도 늦은 나이에 결혼해서 올해 43살에 와이프 임심중이고 해외에서 와이프와 살고 있습니다. 제가 있는 곳은 한국인이 별로 없는 곳이라서 ... 저도 결혼 후에 아이가 생기고 하니까 생각들이 많아 졌네요 ~와이프는 여기서 아이 키울 자신이 없다고 하는데 ~ 다시 한국에 돌아갈 생각하니 막막하긴 하네요 ~ 아무튼 한국 복귀 축하 드리고 해외에서 사셨던 경험으로 한국에서도 좋은일 많으셨으면 합니다

자유게시판

홍보/사기/불법을 제외한 모든 글작성이 가능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달콤한 디저트 세트 추첨 이벤트(0911-0917) 결과 발표 3 7 842
ESN경매
2020.09.21
공지 땡글 경매! 암호화폐 하드월렛 Ledger Nano S (~9/27) 2 file 11 1038
ESN경매
2020.09.21
공지 ESN 바운티 프로그램 안내 - 스마트 컨트랙트 투표 시스템 구축 및 투표 결과 통계 정보 제공 2 13 1659
ESN운영
2020.09.07
공지 땡글닷컴 출석체크 이벤트(9월) 51 20 4001
ESN경매
2020.09.01
공지 ESN 8월 리포트 3 file 14 1386
ESN운영
2020.08.31
공지 게시판 캐시 적립 정책 변경 안내 (2019/12/20 시행) 51 20 2016
관리자
2019.12.20
공지 로그인이 안되시는 분은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 13 7 4658
땡글개발자
2019.08.21
잡담 귀국후 그간 소소하게 지내온 이야기.   저희 부부는 지난 6월초에 독일에서 귀국을 합니다. 깊은 아쉬움도 있지만, 다시 맘껏 익숙한 언어로 말하고, 찐한 감정까지 표현할수 있는 곳에 왔다는것에 막... 49 file 34 1665
일리케
2018.07.28
27354 자유 [코인붓툰] 천도복숭아와 씨드머니             ----------------------------------------   황홀할만큼 더운 날씨죠? 단물이 풍부한 천도복숭아 한입 콱! 깨무세요.^^           ----------------... 31 file 18 823
tata
2018.07.28
27353 자유 칼리 채산성 어때요? 칼리 채산성이 원래대로 돌아가다못해 채굴평균해시마저 떨어지네요 다들 어떠신가요? 6 1 459
Orabunny
2018.07.28
27352 잡담 충격적이네요.. 여러분들 아재개그가 뭔지 아세요?? 저는 이제 알아버렸습니다. 아재 개그는 '아주 재미있는 개그' 였습니다. 이제 아재개그라고 무시하지 말아주세요~~~~~ㅎㅎ 주말 잘 보내시길^^ 13 3 870
토토s
2018.07.28
27351 잡담 먹고 살기 힘들긴 힘든가봐요...       전 직장에 있을때 고객님이셨던  돈좀있는 한남동 사모님 한분이 계셨죠...   준수한 외모에 돈많은집 사모님이신데....  이혼하고 뭐하고 하더니..   작년... 13 10 1880
초당3장
2018.07.28
27350 자유 비트코인 50000달러 갑니다 https://thenews.asia/ko/news/2268 3 1 972
TheDChain
2018.07.28
27349 자유 eosDAC 최초의 EOS 계열 스캠 코인으로 끝날 모양인듯 ㅜㅜ 이제 퍼질대로 곧 퍼지겠지만 참...   모든게 흐지부지 되고   처음부터 지들 몫으로 가지고 있던 코인만 정리하고 끝나는 거 같습니다. ㅜㅜ   DAC 체계는 미래... 14 3 913
Dr.뮤턴
2018.07.27
27348 잡담 진짜 가치가 있는 안전자산은 무엇일까??       암호화폐가 본질적인 가치가 없다는 이야기가 있네요  뭐 그럴수도 있고요  종이화폐도 그냥 종이에 불과하고 본질적인 가치는 없죠    결국 금인데  금의 ... 15 4 535
풀트리
2018.07.27
27347 잡담 땡글 소주 벙개하면 잼날것 같아요^^*             예전 결혼하기 전에 다음에...  친모카페를 두개정도 운영하면서~   매일 술과함께 친구를 만들었는데....   지금생각해보면...  땡글에 소모임으로 ... 16 3 427
초당3장
2018.07.27
27346 잡담 아재영역 모의고사 정답은 1. 언덕 2. 좌절 3. 안데스산맥 4. 콜로세움 5. 전과자 6. 미어캣 7. 딸기시럽 8. 검정색 9. 무뚝뚝 10.차 문이 네개라서 11. 스타벅스 12. 딸기쨈 13. ... 9 file 2 476
☆크랭크☆
2018.07.27
27345 잡담 [놀람주의] 일본에서 찍힌 충격적인 사진 베낭에 있는건 ... 혹시 낚시대(?) 저런 낚시대가 있다니 충격적입니다.ㅋㅋ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벨 강등 * ... 30 file 5 2118
☆크랭크☆
2018.07.27
27344 자유 바이낸스 가입방법 모르시는분들 보세요 처음으로 글 올립니다. 모르시는 분들 있을까봐요. 현재 저는 npxs 거래 하고있고요 우선 바이낸스가 거래량 1등이다보니  가입 방법 혹시나 모르실까봐 올립니다... 2 file 2 305
오리마이닝
2018.07.27
27343 자유 개인중고 장터 레벨이 조금 내려갔으면 하네요... 땡글에서 많은 도움을 받았고   그래서 채굴에 도전했고   코인이 자꾸 내려가서   채굴접었는데   장비를 땡글에 팔려고 해도   레벨이 안되어 다른곳에 올리게 ... 10 1 325
cafe853
2018.07.27
27342 자유 칼리상장 카이렉스거래소! 이상하닷!    칼리상장 국내거래소라는 소식에 후딱 가입하고 이벤트로 듣보잡 코인 받았는데,    분명 오전에 그 코인 후딱 칼리로 바꿌는데, 2시 점검이후 사놓은 칼리는 ... 3 3 935
Orabunny
2018.07.27
27341 잡담 딸기가 직장을 잃으면?   딸기시럽입니다 ㅋㅋㅋㅋ   이제 좀 선선해지네요~ 즐거운 저녁시간 보내세요^^                   ------------------------------------- 꼬리말 * 게시글 ... 21 file 8 1564
변방나으리
2018.07.27
27340 자유 암호화폐(가상화폐) 7월 27일 뉴스 정리 가상화폐·블록체인 거물 총집결..‘후오비 글로벌 블록체인 카니발’ 주목 http://kpenews.com/Board.aspx?BoardNo=16860   비트코인 회복세 힘입어 '좀비' 가상화... 1 366
댜워
2018.07.27
27339 자유 7월 27일 글로벌 암호화폐 이슈 정리 [7월 27일 코인니스 저녁 뉴스 브리핑]   [바이낸스 CEO "차세대 거래소 발전 모델 마련해야"] 중국계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 CEO 자오창펑(赵长鹏)이 "블록체... 1 192
코인니스
2018.07.27
27338 자유 갑자기 2레벨들이 도배를 하는 이유가?     무슨일이 있을려나.....이건 뭐 대놓고 도배수준이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벨 강등 * ... 9 1 570
짜장
2018.07.27
27337 질문 Gtx 계열과 rx계열의 차이점 (고수분들 도와주세용) 셋팅법 자체가 rx가 훨씬 다루기 힘들다고 하는이유가 잇나용?? 음... 그리고 해쉬파워 같은경우에 차이도 많이 나나요 이더기준이나 모네로 기준으로 해쉬파워도... 7 2 491
망기1
2018.07.27
27336 자유 A3, 40% 할인 사실인가요? 어제부터 아우디 A3 40%할인 한다는기사가 뜨는데요? 아우디코리아는 본사,지방 전시장 죄다 전화 연결도 안되는군요. 아시는분 계신가요? ㅎㅎ 20 1 760
꿀맨
2018.07.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77 578 579 580 581 582 583 584 585 586 ... 1949 Next
/ 1949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