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ard_free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댓글로 가기 위로 아래로

 

 

 

 

나는 지금 99%의 긍정론자다.

비관론자는 이런 나를 두고 개미들을 지옥으로 몰고가는 선동꾼이라고 여길지도 모른다.

솔직히 그런 비난에는 억울한 마음도 있다.

투자는 자기 선택이고, 긍정이든 부정이든 최소한 자기가 판단할 능력이 되는 사람이라면

누가 뭐라하든 흔들리지 않고 자기 생각대로 하면 되지 않겠는가.

문제는 그런 능력도 없는 팔랑귀들이 돈된다면 우르르 빚내고 대출받아서 투자했다가

안된다면 우르르 손절하고 욕하고 한다는 것이다.

최소한 나는 남이 뭐라든 내가 된다면 하고 아니다면 안 하는 사람이다.

 

그렇다면 나는 왜 이렇게 긍정론자가 되었는가?

이는 최초의 4년 반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최초 비트코인이 100만원대를 돌파하고

라이트코인이 핫하던 시절, 땡글도 그 무렵 생겼을 거다.

2014년 2월은 지금의 이 급한성질의 코인시장이 최초로 성질을 부렸을 때다.

공장을 임대하고 채굴기를 수십대도 넘게 사고 

그렇게 코인을 캐면서 직장인이라면 손에 넣어보지도 못할 금액을

하루에 채굴로 벌면서, 와 뭐 이런 바닥이 다 있나,

이러면 한달도 안 되서 본전 다 뽑겠네.. 이런 생각을 했었다.

 

아마 작년에 채굴 시작한 사람들에게는 익숙할 거다.

나는 그걸 4년 전에 겪어봤다.

당시에 내가 쓴 글들은 여전히 땡글에 남아 있고,

결국은 초기에는 온갖 긍정론으로 좋은 글만 쓰던 나도

채굴 정리하는 글을 끝으로 몇년간 잠수를 탄 기록이

고스란히 남아 있다.

 

코인가격이 하락하면서,

나는 이 블록체인이라는게 사기꾼들이 만든 한탕 장사라고,

결국 다 망할거라고 저주했었다.

당시 처음 나온 다크코인(지금의 대시), 혹은 얼마 후에 나온

이더리움도 코웃음 치면서, 모두 하찮은 장난질로 여겼다.

철저한 비관론자가 되었던 것이다.

마찬가지로 이 땡글에서 계속 글을 쓰고 채굴을 하고

열정을 가지고 개발을 하던사람들도 

모두 한심한 피해자로 봤었다.

 

그런 나의 생각이 조금 변한 것은 2016년이었다.

비트코인이 다시 오른다는 말이 나왔고,

땡글을 보니 여전히 사람들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었다.

그 때 나는 생각을 조금 바꿔서,

어쩌면 이게 언젠가 다시 될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했었다.

 

작년에는 내 생각이 거의 80% 이상 바뀐 해였다.

이더리움은 폭등했고,

땡글의 회원은 하루에도 수백명씩 늘었다.

나는 옛날의 경험이 있었기에 

아무런 주저없이 채굴기를 샀는데,

이후 1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내가 샀던 그 가격은

아직도 돌아오지 않고 있다.

 

이후의 상황은 많은 사람들도 알 것이다.

핫했던 코인은 다시 약간 시들해졌고,

또다시 비관론으로 돌아서는 사람들도 있었지만

나는 계속 희망을 가지고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그 때도 80% 정도였기에,

현상 유지만 했지 확대할 생각을 하지 못했다.

 

그러다 작년 12월의 불기둥이 왔다.

나는, 물론 현상유지를 한 덕에 또 재미를 약간 봤지만

커다란 기회는 또 놓치고 말았다.

만일 내가 80%가 아니라 99%였다면

나는 작년 12월에 어마어마하게 벌 수도 있었을 것이었다.

 

아는 사람은 알겠지만,

나는 스팀 애찬론자다.

물론 지금은 스팀 욕도 좀 하곤 하는데,

어쨌건 스팀도 비슷한 맥락이다.

 

나는 스팀을 작년 6월에 시작해서

한달간 열심히 하다가,

이거 망하겠네, 하면서 비관론에 빠져서 욕하고 저주하고

긍정론자와 싸우기도 했다.

물론 그래도 80%였던 지라, 간간히 스팀도 모으면서

추이를 지켜보고 있었다.

 

11월에 비트코인이 오르자

스팀도 올랐다.

내가 망하라고 저주했던 스팀은 1000원에서 1만원도 넘었고,

나와 다투던 긍정론자는 내가 맛만 조금 보는 사이 어마어마한 수익을 올렸다.

 

뭐, 스팀만 그런게 아니다.

작년 8월 이후 비관론에 빠져서 다 정리하던 사이

열심히 주워모은 사람들은 12월에 모두 갑부가 되었을 거다.

 

그 때 나는 99%의 긍정론자로 돌아서게 되었다.

내가 망하라고 저주하는 것과는 관계없이,

망하지 않도록 노력하고 개선하며 유지하는 사람들이 있었다.

 

망하라고 저주하며 무관심으로 일관하는 나와는 다르게,

그들은 성공시키기 위해 열정적으로 노력하고 부지런히 일하는 사람들이었다.

내가 노는 사이 그들은 놀지 않았다.

내가 망하라고 할 때도 그들은 망하지 않게 애를 썼다.

그 결과, 지금처럼 블록체인이라는 개념이 널리 퍼지고 

코인 거래소가 수백개나 생기고

동네 사람들도 코인 투자를 알아보는 시대가 되었다.

나는 많은 반성을 했다.

기껏 게시판에 욕이나 하는 나와는 다르게,

그들은 열심히 부족한 점을 개선하려고 노력하고 있었다.

그런데 기껏 채굴기나 돌리고 코인이나 사고 팔던 내가

대체 뭐랍시고 그들의 노력을 욕할 자격이 있단 말인가?

 

지금도 또다시 가격이 폭락하며 사람들은 코인은 허상이라고 말하고 있다.

혹자는 과거의 나처럼 코인쟁이는 다 망하고

땡글도 망할거라고 생각할지 모른다.

내 객관적인 판단으로는 그런 사람들이 모두 관심을 접고,

그래서 이 낮은 가격에 설설 기면서 

세간의 인식이 '코인? 그거 사기 아녀? 벌써 망했짢어~'라고

퍼졌을 때, 아마 그 때 다시 오를 거라고 본다.

 

어쨌건 그럼에도, 

여전히 채굴자는 존재하고 지갑 돌리는 사람도 존재하고

땡글도, 코인 개발자도 여전히 코인을 개발하고 유지시킬 거다.

 

단기적 등락은 이미 내 관심이 아니다.

나는 코인의 성공을 이제는 거의 100% 에 가깝게 확신하고 있으며,

단지 기간의 문제일 뿐,

지금의 하락은 그저 지나가는 평범한 순환 주기로 보고 있다.

 

물론 이런 인식에 대해, 그러면 그건 그냥 투기 아니냐고 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전과는 다르다는게 내 판단이다.

전에는 가능성과 백서만으로 가격이 형성되었다면,

이제는 서서히 실용화 단계에 들어서며

전과 같은 도박판 등락보다는, 좀 더 하락의 변동폭은 줄어들고

상승으로 수렴하게 되리라 본다.

 

나는 몇번이고 발매가 연기되며 망했다던 게임이

결국 발매 후 갓겜 소리를 들으며 어머아머한 성공을 한 사례를 알고 있다.

사람의 일이라는 게 뭐든지 그렇다.

늦을 수는 있다.

하지만 포기하지만 않으면 망하지는 않는다.

개발이 늦어진다고, 당장 시세가 폭등하지 않는다고 실망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그건 늦는 것일 뿐, 망해 없어지는 게 아니다.

 

지금의 시세 하락에 실망하며 저주하는 사람들에게는,

빨리 떠나라고 말하고 싶지만,

한편으로는 내 경험상 나중에 다시 상승이 왔을 때 후회를 할 것이라는 것도 말하고 싶다.

 

물론 이런 글 자체가 그들이 떠나지 않게 만들고

상승의 시기를 늦출지도 모른다.

그래서 이런 희망글이 까이는 지도 모른다.

빨리 떠날사람들, 개미들 털어내야 상승이 오는데

이런 희망론이 그들을 붙잡고 있어서

계속 하락이 이어지는지도 모르기 때문이다.

 

투자 전문가들은 말한다.

기회가 지나가면 그게 유일한 것 같고 다시는 안 올 것 같지만,

살면서 기회는 수도 없이 찾아온다고.

 

나는 지난 4년간 내가 놓쳤던 기회들이 여러번이었던 것처럼,

앞으로 4년으로도 기회가 수도 없이 찾아올 것이라고 생각한다.

 

나는 지금 거의 99.9%의 긍정론자이며,

이런 나의 긍정론을 비판하고 조롱하는 사람들이 있다면,

다음 상승기가 올 때 그들은 나를 부러워하게 되리라 확신한다.

 

마지막으로,

리또속이라는 말을 생각해 본다.

리또속이 유행할 때 리플은 200원대였다. 

그 리플은 4500원까지 갔었고,

거품이 꺼진 지금도 500원대다.

(물론 나는 리플에 부정적인 사람이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리플의 시세는 나에게 많은 가르침을 준다.

확신을 가진 투자자들은 성패를 떠나 모두 존경스럽다.)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14
댓글 25
  • ?
    경험담 고맙습니다~ 이젠 너무 왔다갔다 떨어졌서 그러려니 합니다.
  • 전... 리플 499 기다리는 1인 입니다. 확신이 있으면 가는 거죠...^^
    프로젝트 1개 진행할 비용 올인 한번 해 볼려고요... 그래도 프로젝트는 많지만..

  • @이지스샵
    자기 확신에 따라 투자하는 분들 멋집니다.
    그런 분들이 투자자의 자격이 있는거죠.
  • ?
    좋은글 감사합니다~
    리플은 사랑입니다.ㅎㅏㅎㅏㅎㅏ
  • @밥이안넘어간다_리플4000층
    닉네임 헉....;;;;
  • ?
    바닥에서 거졎줍늕시기죠
  • ?
    땡글도 망할수 있다고 생각해요. 이번 컨퍼런스에 참여했던 기업들과 판매가격을 보면 참... 답이안나오더라고요.
  • ?
    님 경험과 이 차트를 비교해 보시길 바랍니다.

    https://goldprice.org/ko/gold-price-history.html
  • ?
    @대동강채굴

    대공항에 닷컴버블에 이어 금차트까지 ㄷㄷㄷㄷㄷㄷㄷㄷㄷ세가지를 겹치면 어떤 모양이 나오나여?

    가능하시다면 좀 부탁드립니다

    궁금하네요

  • ?
    경험담이 지금상황을 위로가되네요 성굴 성투하세요^^
  • ?
    그 발매 연기하다 갓겜 된 게임은 뭔가요?
  • @재윤재윤
    GTA5 PC버전은 수도 없이 연기했었고
    윗쳐3도 발매 연기가 있었지요.
    디아블로3도 여러번 연기한걸로 알고 있습니다.
    (믈론 디아3는 발매직후에도 서버문제로 까이긴 했지만
    이후 패치와 확팩으로 갓겜소리 들었지요.)
    블러드본도 발매 연기가 있었고,
    그 외에도 발매 연기가 되었지만 결국 갓겜 소리 들은 게임들이 많습니다.
    물론 듀크뉴켐3D나 스타시티즌처럼 발매연기만 계속하던 똥겜도 있지만요..
  • ?
    @다크핑거

    근데 해당 게임들은 수요처가 있었던 게임들인데, 코인들 지켜보니까 사용할곳이 없는것 같아요.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 ?
    @재성ㅇ222
    ㅡㆍㅡ 블록체인의 사용처가 없다니요...
  • ?
    소중한 경험 나눠주셔서 감시합니다. 세상 쉬운일이 어디 있겠습니까. 어떤분이 올린글이 생각나네요. 왕관을 쓰려면 왕관의 무게를 견뎌야 한다고...
  • ?
    참 좋은 글 올리셨네요..
    저는 이세계를 안지가 얼마 안되지만,
    전체 방향성에서 잘 갈수 있다는 확신이 들어,
    주머니의 역량을 모두 쏟고 있습니다.
    그러나 때로는 불안감이 있는것도 사실히지만,
    님과 같은 글을 읽으면 재 확신을 하게 됩니다.
    감사합니다.
  • ?
    핑거님. 저또한 님의견에 많이 공감하지만,
    맹신은 화를 부르는거 같습니다.ㅜ.ㅜ
    그간 번돈 한방에 다날렸네요.ㅋㅋ
    전 칼리가 박살난 지금도 약간의 수익이지만,
    언제 감당할수 있는 범위내에서라는 전제가 있는거 같습니다.

    자기확신의 신념은 좋지만,
    하락장을 무시한채 판단까지 흐려지면 단기적으로는 좋지 않은 영향이 오고
    그영향은 장기적으로 판단을 흐려지게 만든다고 생각하기 땡문입니다
  • 어느  자수성가한  재벌 어른의" 시련은 있으나 실패는 없다 " 는 어록이 생각 나는군요. 결국 포기 하지 않고 정진 하면 성공으로 마무리 지을수 있다는 교훈 인데요. 코인도 포기 하지 않고 실용화 시키는 날 지나간 어려움들이 다 시련이었음을 알게 될겁니다.

    다들 기운들 내세요

  • ?

    핑거님 의견 잘 보았습니다. 시장의 무게가 무거워 인내심에 한계가 올때면, 시중에 발간된 블록체인 책이란 책은

    모조리 다 씹어먹듯읽고 또 읽으며, 다가올 날을 기다립니다... 인생에 큰 기회가 올때... 그 기회가 너무 쉽게 오지는

    않는다고 생각하며,,, 핑거님 의견대로 그렇게 짓뉘겨 가며 인내하고, 또 다른사람들의 비아냥까지 속으로 넘기며

    참고 기다린 자에게만 그 행운을 만끽 할 수 있다는것에 적극 공감합니다.

  • 공감은 되는데 머리로는요..근데 가슴이 아프네요.^^아직 내공이 부족해서겠죠.ㅎㅎ
  • ?
    코또속입니다 ㅋㅋ 그때그때 상황봐가야죠 마음의 평정과 욕심을 다루며 익절을 하는게 기술입니다 전 코인덕분에 결혼도하고 공부도 계속하고 고맙기만합니다
  • ?
    이런경험이 저도있는데... 아직 전재산 풀매도안한제가... 쫄보다! 라고 인정하네요^^;;
  • ?
    올초에샀던 코인 1/10토막.. 그리고 최근에 펀디샀던거 2/3 되었네요.. 자영업자라서 장사돈 조금씩 여유생기면 박아넣는데 걱정됩니다..
  • ?
    그렇지만 걱정되긴되는 한 해입니다 ㅠㅠ
  • ?
    재밌는 이야기네요. 잘 읽고 갑니다.

자유게시판

홍보/사기/불법을 제외한 모든 글작성이 가능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땡글 경매! 레고 슈퍼마리오 스타터팩(~10/25) 1 updatefile 10 382
ESN경매
2020.10.19
공지 9월 출석체크 이벤트 ESN 지급 안내 3 11 1748
ESN경매
2020.10.14
공지 땡글닷컴 출석체크 이벤트(10월) 52 16 4284
ESN경매
2020.10.05
공지 ESN 9월 리포트 1 file 8 3449
ESN운영
2020.09.29
공지 ESN 바운티 프로그램 안내 - 스마트 컨트랙트 투표 시스템 구축 및 투표 결과 통계 정보 제공 2 16 1776
ESN운영
2020.09.07
공지 게시판 캐시 적립 정책 변경 안내 (2019/12/20 시행) 55 20 2068
관리자
2019.12.20
공지 로그인이 안되시는 분은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 13 7 4758
땡글개발자
2019.08.21
25816 자유 지금 빗썸 현금출금은 되나요??       코인출금은 안되는데 현금 출금해보신분?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 1 0 603
스터디빡스
2018.06.24
25815 자유 비트코인 가격 5,825 달러로 연중 최저치를 기록, 비트코인의 향후 가격 전망은?             https://www.the4thwave.co.kr/index.php/2018/06/24/btc06248/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 11 file 2 1443
트론맨
2018.06.24
25814 질문 채굴장 전기공사 진행과정 어떻게 이뤄지는지 조언 구합니다 다음주부터 20k 정도로 소소하게 채굴장 할 생각으로 부동산 돌아다닐 생각입니다. 제가 전기쪽은 지식이 없습니다. 궁금한게 전기공사 진행 과정이 궁금하거든요... 15 1 849
형수
2018.06.24
25813 자유 ㅋㅋㅋㅋㅋㅋㅋㅋ뜨헉!!!!!!!!! 대시가격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띠이용.......           잡으신분들 없겟죠?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벨 강등... 9 file 1 1830
트론맨
2018.06.24
25812 자유 이번하락을 나쁘게 보진않습니다.(칼리교) 칼리를 19만개쯤 저렴하게 구매했네요 떨어지면 조금씩조금씩 담을생각입니다 칼리 파이팅 7 file 1 1514
레이메타
2018.06.24
25811 자유 이 어려운 시국에 칼리 1만개 ^^   정말이지 코인 끝도없이 하방이네요 ㅡ.ㅡ   하지만 칼리 목표한 1만개 채굴되어서 맘의 위안을 애써 찾으려합니다.   고민인게 칼리 채굴량이 증가되어서 이거... 5 file 1 1113
nono0134
2018.06.24
25810 자유 엔터풀 고정 ip 풀기 질문이요         앤터풀 a3 채굴기 위탁장에서 집으로 가져왔는데 인터넷 연결이 안되넹요 고정ip 설정이 되어있는데 ip 주소도 모르고 집에서 풀어서 할수있는방법 좀 가... 2 0 476
mad
2018.06.24
25809 자유 출석     출책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시 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 4 0 308
그래픽카드짱
2018.06.24
25808 자유 비트코인은 아직 죽지 않았다 브라이언켈리 비트코인은 아직 죽지않았다고 선언 비트말거 내가죽겟음ㅋㅋㅋㅋㅋ이건 무ㅓ 어디까지 내려갈기센지 ㅜㅜ https://m.blog.naver.com/crypto-times/... 1 2 962
코린이에효
2018.06.24
25807 자유 [건의사항] 땡글 좌상단에 검색창 이용시, 페이지 표시되는 숫자색상을 구별하기 쉽게 바꿔주세요 검색후 다음 페이지 구별이 안됩니다.. 아래 사진 보시면 현재 페이지가 몇페이지에 표시되 있는지 구별하기 힘들어요..       정답은 3페이지... 숫자3이 아주 ... 1 file 1 350
형수
2018.06.24
25806 자유 2018 블록체인 한국 컨퍼런스 박성준 교수 특강. 꼭 보시길..... 짧아요. 꼭 보시길 권장합니다. 원본 동영상 : https://www.youtube.com/watch?v=bzlfykHc7BU     급한 분들은 타임라인으로 10분쯤부터만이라도 보시길 권합니다.   20여분간 짧은 강의로 간단 ... 14 18 3001
Dr.뮤턴
2018.06.24
25805 자유 아 100퍼 상승 안오나~~~ 아~~ 마구 마구 오를때가 좋았는뎅 1 file 3 1269
채굴시작
2018.06.24
25804 자유 방금 비번 해킹에서 돌아 왔습니다.     오늘 네이버 메일을 확인하는데, 땡글 비번변경요청 메일이 00시30분쯤 와있더군요. 아차 싶어 땡글에 와보니 비번이 해킹 되어 있네요. 쌍둥아빠님게 메일 ... 22 file 0 2131
날태
2018.06.24
25803 잡담 일탈.. 날씨 폭염이네요~~ 더운데 머리 식히시라고~~ 아래 사진속 여인은 지금 본인집에서 외도를 했습니다 하지만 갑자기 집에 들어온 남편에게 들킬뻔 했지요 잘 찾아... 10 file 2 1584
탐관오리
2018.06.24
자유 솔직히 고백하자면, 나는 땡글도 망할 줄 알았다         나는 지금 99%의 긍정론자다. 비관론자는 이런 나를 두고 개미들을 지옥으로 몰고가는 선동꾼이라고 여길지도 모른다. 솔직히 그런 비난에는 억울한 마음... 25 35 6525
다크핑거
2018.06.24
25801 잡담 평화로운 숲속마을에 용이 나타났네요 전 토끼라 피신해야겠어요   아유 무서워 ㅠㅠ   file 1 1317
천세진
2018.06.24
25800 자유 시세 하락은 일시적 저항일 뿐 요즘 코인 시세 하락에 뜬눈으로 밤을 지새며 눈물의 손절을 하는 사람들이 많을 거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실수다. 명백한 실수다.     세상의 변화란 반드시 찾... 17 7 4040
다크핑거
2018.06.24
25799 자유 저전력 멀티 채굴기 관리프로그램   저전력 멀티 채굴기 관리프로그램 입니다.   제가 제작한 것은 아닙니다. 개발사에서 일반 채굴기로 제작한 관리프로그램을   저전력 멀티 채굴기에 적용시킨 ... 4 file 0 1745
이지스샵
2018.06.24
25798 자유 해킹시도가 닉네임 대입으로 한것이 아닐런지요. 네이버 메일이라고 쌍둥아빠님이 얘기 하셨는데, 일반적으로 닉네임을 다른곳에서도 동일하게 하는 경우가 많을 듯 한데요. 네이버 코인 관련 카페에서 쓰는 닉네... 5 0 830
모더니티
2018.06.24
25797 자유 슬롯1개로 8way만들수 있네요. 이런건 첨보네요. USB3.0 PCIE 확장 카드 라이저 카드 8포트 주말이라 알리 쇼핑중에 발견했어요 4웨이까지 늘려주는건 널리 알려진거라 알고 있었는데 이건 8웨이 까지 한방에 늘려주나봐요.. 다 인식할지는 모르겠지만.. ... 12 file 3 1540
형수
2018.06.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58 659 660 661 662 663 664 665 666 667 ... 1953 Next
/ 1953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