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조회 수 7806 좋아요 70 댓글 4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안녕하세요. 쑤리꿍입니다.

주말을 마무리하면서 간만에 글로 인사 올리네요.

다들 힘든 한 주가 아니셨을까 생각해봅니다.

오늘 제가 쓰는 글은 단순한 위로나 격려는 아닐 것 같습니다.

현실을 직시하고, 이제는 본인의 스탠스를 더 확고히 하셨으면 하는 마음으로 씁니다.

 

베르세르크를 아시나요?

제가 젊은 시절부터 아주 좋아하는 만화입니다.

암호화폐와 도대체 무슨 연관이 있을까 싶을테지만,

오늘은 여기서부터 얘기를 풀어나가볼까 합니다.

 

1. 베르세르크

 

021ad07f1eeb8b997988699bd51e1506.jpg

 

일본작가 미우라 켄타로의 장편만화입니다. 작가의 인생을 걸다시피 한 걸작 중의 걸작이죠.

어린 시절은 뭣 모르고 그냥 괴물들과 싸우나보다 하면서 작화에 감탄하면서 재밌게 봤었지만,

그 감탄은 몇 번이고 다시 보면서 중심주제에 대한 감동으로 바뀌었습니다.

 

"과연 인간은 운명에 대항할 수 있는가?"

 

수십년에 걸쳐 진행된 스토리인만큼 단순하게 내용을 설명하긴 힘들지만 (모든 걸 떠나서라도 만화를 사랑하신다면 꼭 읽어보길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태생부터 사생아로, 기구한 운명을 거쳐 자라온 주인공 `가츠`는 

`매의 단`이라는 용병으로 생활하면서 인간다움을 갖추게 됩니다. 하지만, 단장 `그리피스`가 현실세계를 초월한 `신`이라고 할 만한 존재가 되는 과정에서 희생양이 되고, 대부분의 동료를 잃고 낙인이 찍힌 채로 `사도`라고 불리는 다른 세계의 존재들에게 쫓기게 되는 스토리입니다. 당연히 인간은 신을 이길 수 없습니다.

스토리는 어찌보면 아주 단순합니다. 이길수 없는 `운명`에 끝없이 저항하며 싸워나가는 것이죠.

결말이 어떤 식으로 흘러갈지는 저도 아주 궁금하네요.

 

2. 명대사

 

 800a133d53301a5bd9c7a3a943b3bcf9_dat.png

 

 

이 작품에 명대사라고 할 만한 부분은 정말 많지만, 그 중에서도 개인적으로도 그리고 대부분의 사람이 인정하는 부분은 위의 장면에 나오는 대사입니다.

 

 "도망쳐서 도착한 곳에 낙원이란 있을 수 없는거야" 

 (원문 - した先に楽園なんてありゃしねのさ )

 

이 만화의 세계관에서는 비단 주인공 뿐 아니라 많은 도시들이 사도에 의해 농락당하고 힘든 상황에 처해 있습니다.

한 소녀가 여기에서 도망치기 위해 주인공 가츠의 여정에 함께 하고 싶다고 할 때, 주인공은 위의 대사를 날립니다.

 

서론이 또 길어졌는지도 모르겠네요.

비단 이번 하락장 뿐 아니라, 수많은 하락장에서 소위 `개미`라고 할 수 있는 개인투자자들이 나가떨어지는 것을 보았습니다.

유독 심한 이번 폭락장은 지난 연말 신규유입된 수가 많아서 그런지 그 규모가 더욱 두드러지는 것 같습니다.

(거래량의 추이와, 해외와의 시세차이 그 외 많은 지표들이 적나라하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럼 그들은 도대체 어떻게 이 시장에 들어오게 되었을까요?

국민청원처럼, 단순히 `행복한 꿈`을 꾸기 위해서인가요?

 

일개 개인투자자지만, 우연한 기회로 지난 몇 달간 많은 사람들을 상담할 기회가 있었습니다.

정말 갖가지 사연들로 가득하더군요. 

하지만 대다수에게서 공통점이 있었습니다.

 - 현실에서의 경제적 만족도가 낮다.

 - 투자지식 및 경험이 전무하거나 이미 주식 등에서 잘 모르고 투자했다가 손실을 크게 본 경험이 있다.

 -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의 기술에 대한 이해도가 낮다. (비투자자에 비해서는 겉핧기 정도르는 더 아는 것 같습니다만)

 - 자신이 가용할 수 있는 자산의 대부분을 투자하거나, 심지어 레버리지 투자를 한다.

 - 미래를 바라보고 있다고 얘기하지만, 단기간내의 고수익을 바라며 약간의 출렁임에도 심히 불안해한다.

 

어떤가요? 이미 시장에서 탈출하거나 극도의 불안감에 빠져있는 분들이 이 글을 얼마나 읽으실지 이젠 관심조차 없어서 읽을 기회가 줄었을지 모르겠지만, 저는 지난 해 말부터 유입되고 또 썰물처럼 빠져나가거나 고점에서 물린 상태로 삶의 의욕을 많이 잃으신 분들, 그리고 그 와중에 손이 머리보다 빠르게 움직여서 계속해서 추가 손실을 보신 분들, 위에 나열한 공통점의 일부 또는 전부에 해당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우리는 일상 속에 살고 있습니다. 스마트 컨트랙트니 암호화폐니 블록체인이니... 다 좋죠. 좋은데, 그런 미래보다도 어제와 오늘 내일에 살고 있는 것이 인간입니다. 내가 다니는 학교에서의 공부, 직장에서의 일과 가정에서의 사랑, 많은 소소한 인간관계, 먹는 즐거움과 달콤한 잠을 통한 휴식, 우리의 일상은 이러한 소소한 것들로 채워져있고, 돈을 가진 다음에 누리고 싶은 것들도 결국 이러한 일상의 연장에 있습니다.

 

그런데 살기가 너무 팍팍하죠. 최저임금을 상승시키느니, 각종 복지혜택을 늘리느니 하지만, 그래서 삶의 큰 변화를 느끼시나요? 여전히 힘든 사람은 힘이 들죠. 부동산 집값을 잡는다는데, 오히려 강남집값은 오르고 힘들게 모은 돈으로 소소하게나마 집을 사보려 해도 대출규제만 더 심해졌죠. 냉정하게 생각해봐도 서민을 탈출할 방법은 보이질 않고, 부자들이 조금이라도 가난해지는 것 같지는 않은데, 본인들은 점점 더 힘들어만 집니다. YOLO를 외치며 잠깐의 달콤함에 취해봐도 남는 건 빈 잔고 뿐이죠.

 

그래서 도망쳐서 여기로 들어오신 건 아닌가요? 미래의 기술이니 뭐니 사실 난 잘 모르겠고, 주변에 들리는 얘기는 온통 비트코인이니 이더리움이니 일년에 몇 배가 올랐으며, 억소리나는 수익을 주변에서 실제로 보기도 했고. 기술도 이해도 필요없고, 그저 `존버`하면 돈을 번다.

물론 그 전설적인 이야기들은 사실입니다. 그런데, 매 거래마다 은행과 거래소에서는 수수료를 떼어가면서 이득을 챙깁니다. 주요 코인들의 지분은 소수가 거의 독점하고 있습니다. 한 사람이 10억을 벌면 다른 한 사람이 10억을 잃는 것이 아니라 수백명이 수백만원씩, 수천만원씩 잃는 것입니다. 작년 한 해가 주식도 코인도 엄청난 호황이었지만, 번 사람 못지않게 잃은 사람도 상당합니다.

 

준비도 안 된 사람들이 `도망`쳐서 도착한 이 곳에서 혹시 낙원만을 기대하셨다면, 이젠 눈을 뜨고 다시 한 번 자신이 서 있는 곳을 살펴보시길 바랍니다. 도망쳐서 도착한 곳에서 낙원을 발견하셨나요. 도망치는 것을 비난하는 것이 아닙니다.

적어도 저는, 지금 여기에서 도망치면 낙원은 없어도 당신들의 `일상`을 기다리고 있을 것이라는 것을 압니다.

아무리 팍팍해도, 그 곳에 친구가 있고 가족이 있고 하다못해 편히 누울 자리 하나는 있을 것입니다.

 

눈감고 도망쳐서 도착한 곳에 `낙원`은 없습니다. 온통 공포와 환희만 도사리고 있고, 결국 모든 걸 잃으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것이 바로 투기입니다. 투기가 만들어낸 것이 거품입니다.

많은 지인들이 묻습니다. 왜 코인하지 말라고 하면서 너는 하느냐고? 하락장이 찾아오면 안 하길 잘했다고 합니다.

제 친동생조차도 그만뒀습니다. 제가 잘 했다고 토닥여줬습니다.

 

저는 여기에서 `낙원`을 찾은 적도 `도망`쳐서 온 적도 없고, 그래서 `도망`가지도 않습니다.

자산의 1-2%정도로 투자를 시작했고, 좀 더 멀리 보고 있고, 그래서 버티는 것이 아니라 기다립니다.

그렇기에 전혀 불안하지도 그렇다고 무조건 대박이 날 것이라고도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저 조용히 제 투자금이 제로가 되거나 혹은 미래에 도착할 때까지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 글은 도망치다시피 이 세계에 도착한, 지금도 불안에 떨고 계시는 많은 `개미`들을 위해서 씁니다.

여기에서 때론 달콤한 꿀도 있고, 때로는 가시도 있지만, 아마도 그 너머에 그저 낙원이 있지는 않을 것입니다.

이제는 스탠스를 바로 잡고, 다시 일상으로 돌아가시는 것을 고려하십시오. 

그리고 건강한 마음으로 자신을 정비하고 `건전한 투자자`의 모습으로 다시 오셔도 절대 늦지 않을 것입니다. (for your sake)

 

많은 분들이 단 몇 일이라도 잠다운 잠을 자고 맛있는 것을 맛있게 먹으면서 지내시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 글을 올립니다.

 

마지막으로 하락장이 시작되기 이전부터 시장을 보고있는 견해를 덧붙이겠습니다.

* ps1. 신규유입은 당초 20일로 잡았지만, 딜레이될 것으로 보았고, 실제로 30일로 미뤄진 이후에 실질적으로는 본격유입은 좀 더 시일이 걸릴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럼에도 결국 신규자본은 반드시 유입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 ps2. 뉴스 하나하나에 귀기울이지 마십시오. 뉴스는 재료일 뿐입니다. 이 시장을 통째로 움직일 수 있는 것은, 각 국가와 큰 돈을 쥐고 있는 거대세력들입니다. 그들이 이 시장에서 바라는 것은 무엇일까요? 잘 생각해보시길 바랍니다.

* ps3. 우리나라 정부의 움직임은 결국은 하나의 길로 갈 것입니다. 확신하는 말을 좋아하진 않지만, 한국에 묶인 돈만 300조에 달하는 규모입니다. 그리고 신규자금은 유입이 될 예정입니다. 현 정권이 1년이 다 되어가는 시점에서 결국 결핍되어 있는 것은 무엇일까요? 재정압박과 야당의 압박을 동시에 해결하기 위해서 과연 이 시장을 정부는 어떤 눈으로 쳐다볼까요? 그 또한 잘 생각해 보시길 바랍니다.

 

저도 내일의 시세 모레의 시세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전고점을 뚫을 정도의 상승세까지는 아직 꽤나 시간이 필요할 것이며, 시장은 오버슈팅이 될 정도로 과열되지 않도록 인위적인 움직임을 계속 보여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데이트레이더 혹은 단타매매자에게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으나, 급전까지 땡겨 쓴 일반 개미들에게는 한동안 힘든 기간이 될 것입니다. 

 

내일부터 당장 시세가 폭등하고 계속 오르기만 한다면 아마 이 글을 안 썼을 것입니다.

조금 더 여유를 가지고 차분하게 가야할 시점으로 생각되기에, 많은 개인 투자자들이 다시 한 번 되돌아보기를 바라며

작은 도움이라도 되었으면 하는 마음을 가지고 썼습니다.

감사합니다. 주말 잘 마무리 하시고 다음 주에 또 뵙겠습니다.

 

 

by 쑤리꿍.

https://steemit.com/@ssurikung

 

 

 

 

 

 

 

 

 

-------------------------------------

꼬리말

* 게시글 내용 삭제레벨 강등

* 질문은 각 주제별 게시판에.

 

비트코인 암호화화폐 커뮤니티 땡글~ 땡글~

-------------------------------------

Who's 쑤리꿍

profile

https://steemit.com/@ssurikung

https://t.me/realcoinstudy

Comment '45'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좋아요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자유 주제에 맞는 게시판에 글쓰기를 해주세요. 45 11 6318
쌍둥아빠
2017.04.03
공지 질문 질문하는 방법 57 33 60474
WEBUS
2015.01.30
20232 자유 땡글님이 주변에 가폐,주식으로 돈벌었다고 하는순간 똥파리들이 냄새맞고 돈빌려달라고 들러붙을겁니다. 어차피 쉽게번 꽁돈이니 빌려달라고.. 절대 빌려주지 마세요.. 나중에 받을려면 개처럼 기어야합니다.빌린놈... 2 file 1 1601
손절매
2018.01.21
20231 자유 땡글님들은 몇십짜리 중고거래 팔때 그냥 싸게 패대기치지 몇푼 더받을려고 가격조정하거나 이러지는 않을거같네요. 진짜 의미가 없죠. 가상화폐 틱값도 안되죠.. 그냥 빨리팔고 신경끄는게..정신건강에 좋습니다 file 1 852
손절매
2018.01.21
20230 자유 미국제품 전파인증관련 문의 드려요 아시는분계신가요 MSI Radeon RX 580 DirectX 12 RX 580 GAMING X 8G 8GB 256-Bit GDDR5    이제품인데 국내에 전파인증된거면 외국에서 들여올때 문제없는건가요?   아시는분 계신... 3 264
seoeunju
2018.01.21
20229 자유 비트렉스 Name Mismatch 도와 주세요,   비트렉스 가입은 작년 10월18일에 했고,  아직까지 Name Mismatch 인 상태입니다. Name Mismatch 인 상태에서, 코인 입금을 해서.. 현재  출금도 안되고, 이러... 6 503
코인왕자22
2018.01.21
20228 자유 마스터노드 잠긴 코인 언제 찾을 수 있나요? 코인마다 잠기는 갯수가 다르던데... 만약 채굴 그만 두고 싶거나 서버 내리고 싶을때,,, 잠긴 코인은 언제 풀리는지 혹 경험자분 있으시면 조언 부탁드립니다. 1 448
찌까니
2018.01.21
20227 자유 저 쌍둥아빠님 정책이슈 게시판에 대해 질문있습니다. 정책이슈 게시판은 코인 관련 정책을 써야하나요???   아니면 그냥 다른 정치 이야기들도 써도 되는건가요?               ------------------------------------... 1 381
강철
2018.01.21
» 자유 도망쳐서 도착한 곳에 낙원은 없다 (feat. Berserk) 안녕하세요. 쑤리꿍입니다. 주말을 마무리하면서 간만에 글로 인사 올리네요. 다들 힘든 한 주가 아니셨을까 생각해봅니다. 오늘 제가 쓰는 글은 단순한 위로나 ... 45 file 70 7806
쑤리꿍
2018.01.21
20225 자유 폴로닉스 입금이 원레 구린가요.     오늘 코인원에서 ETC폴로닉스로 출금 했는데 코인원 기록에는 정상 보내짐으로 나오고   그러나 폴로닉스에서는 아예 컨펌 기록 자체가 뜨지를 않음...   다... 6 465
BT리움
2018.01.21
20224 자유 오랜만에 한국 가네요.. 흐미... 3년(1000일 넘게) 한국에 25일 갔습니다.   중국에 더 버티고 있다가는 사장님들 쳐들어 올 듯해서 비행기표 샀습니다.   급하게 구입하니 자리가 없네요.. 홍콩으로 돌아가야 합니다. 그것도 밥안주는 감... 7 893
이지스샵
2018.01.21
20223 자유 암호화폐 시장이 버블인가? 이제 시작인가? 두번째   블럭체인이 대단한 기술이 아니지는 않지만 이미 유사한 기술이 있었고 구현하기 그렇게 힘들지도 않다고 합니다.   블럭체인 기술은 살려야하고 암호화폐는 죽... 26 15 5314
빠거
2018.01.21
20222 자유 팀뷰어 검정화면ㅠ 돠주세요 안녕하세요,초보가 질문하나 드립니다. 1070채굴기를 사용하고 있는데요, 팀뷰어를 이용하여 모니터링을 하고자 하는데 한두번 잘되더니 갑자기 검정화면으로 아... 9 408
땡글기저귀
2018.01.21
20221 자유 거래소에는 코인이 진짜 없을것 같기도.. 진짜 중개만 하는 거래소면 상장하기전에 "이 계좌로 입금하세요~" 해야되는거 아니에요? 보통 보면 "상장합니다"가 끝이던데... 신규상장하면 거래소에서 보따리... 5 1229
ehdiwpzh
2018.01.21
20220 자유 김프는 10%이하에서 유지했으면 좋겠습니다.   김프가 높아지면 정부에서는 자금 유출에 눈에 불을 켤것이고,   김프가 예전처럼 4-5%선에서 안정적이면 정부도 결코 극약처방은 안할것으로 보이는데...   해... 3 1 705
땡빗
2018.01.21
20219 자유 기업장터 품절 게시글은 내리면 안될까요??        클릭당 광고비 소비로 알고 있는데    팔것도 없으면서 광고비만 소비하지 마시고... 내리시면 좋을꺼 같아요    들아가서 보면 맨날 품절인데.. 뭐하러 ... 3 4 599
하니팡
2018.01.21
20218 자유 비상지공(非常之功) 이 어지로운 전쟁터에서, 병법서의 한 귀절을 소개한다.    蓋世必有非常之人,然後有非常之事;有非常之事,然後有非常之功。 (司馬相如傳)   아무리 세상이 어... 2 371
valcan
2018.01.21
20217 자유 떡볶이와 암호통화를 비교       지금 수요미식회 보다가 이런게 나오더군요 ㅎㅎ   * 암호화폐, 가상화폐를 암호통화라고 지칭하고 글 쓰겠습니다. 불편하시더라도 참고해주시면 감사할게... 18 file 13 3409
바보쿠우
2018.01.21
20216 잡담 고발-비트코인으로 월급지급하는 악덕기업 아시겟지만 일본은 걸그룹도  월급제더군요   초메이저도 월급제인지.. 24 file 3 6538
손절매
2018.01.21
20215 자유 추천글 보다가 어떤분이 동영상 올려주신거 봤는데 추천글 보다가 어떤분이 동영상 올려주신거 봤는데 이전에 봤던 토론배틀? 보다 더 유익했던 토론이었던거 같습니다. 그 동안에 정리되지않는 저의 머리속을 한번... 558
코딱지
2018.01.21
20214 자유 블록체인 기술이 정말 꼭 필요한 범용 기술인지 헷갈려서요. (1)   블록체인 관련 생태계를 이해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미들맨이 빠짐으로써 절대적으로 나아질 경제/산업영역이, 과연 '범용'이라는 단어를 붙일만큼 ... 28 11 2811
nmfrontier
2018.01.21
20213 자유 이유없이 빠지는건..   고래가 던지는 거죠.    지난주에 폭락으로 못 빠져 나간 100억대 이상 고래가 현재 현금화 하고 있다고 봅니다.   실명제 이전에 빠지는게 오르는 것보다 낫다... 1 1190
코인캐는코쟁이
2018.01.2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72 73 74 75 76 77 78 79 80 81 ... 1088 Next
/ 10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