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ard_free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댓글로 가기 위로 아래로

안녕하세요. 2021년 12월 중순부터 영어 1도 못하면서 해외 코인을 찾아 헤매는 방랑객 입니다.

 

오늘은 21년 부터 왜 제가 해외 잡코인을 찾아 돌아다녔고, 그동안의 느껴온 여행기(?) 같은 것을 쓰고자 합니다.

 

제 글이 작은 나비효과가 되어 좀 더 새로운 관점의 블록체인 커뮤니티로 땡글이 도약 했으면 하는 작은 바램도 있습니다 : )

 

이제 진지 모드 빼고 가볍게 써보겠습니다.

 

 

1.flux 코인을 캐다

 

9월 그래픽카드 구매 욕망은 절정에 닿아 결국 사무실에 있는 그래픽카드 까지 뜯고, 집에 있는 그래픽 카드 까지 뜯어 급한대로 2장의 그래픽카드로  채굴기를 만들었습니다.

 

근데 왠 걸.. 1060 3g라 이더리움이 채굴이 안되더군요..

 

근데 멍청하게도 깔맞춤 채굴기를 만들고 싶어 1060 3g 중고 그래픽카드로 8way 채굴기를 만들었습니다...

 

(그냥 8way 채굴기가 갖고 싶었어요.. ㅜ 무지성 채굴기 조립 ㅇㅈ?) 

 

그럼 당연히 이클을 캐야 하는거 아니겠냐 생각하셨겠지만, 왠지 이 채굴기는

 

바보같은 선택을 한 저에게 더욱 바보같은 선택을 했을때 어떤일이 일어날지 궁금하여 다른거 캐기로 결정했습니다.

 

whattomine을 뒤져 1060중 채산성 나름 좋은거,로고 이쁜것을 고려하여 무지성으로 코인을 선택하여 채굴을 시작했습니다.

2.jpg

(타임라인 정리 차 캡처한 flux 채굴 인증)

 

 

3.JPG

 

9월 쯤 캐서 한 2달동안 약 1200개 정도 캔 거 같습니다. 이걸로 멍청하게 솔라나 사서 반토막 나긴 했지만 ㅎㅎ

 

미친 채산성에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이때 쌀때 캐서 비쌀때 팔자'는 그 누구나 들어도 당연한 말이지만 구현하기 어려운 전략에 대해 꿈꾸게 됩니다.

 

 

 

 

 

 

2.ERGO 코인을 만나다.

 

11월 저는 땡글을 통해 ergo 채산성이 좋다는 말을 듣고 분산투자의 마음으로 ergo를 채굴 하기 시작했습니다.

 

1.JPG

 

 

돌린지 15일 즈음 나름 주식을 잘하는 형님과 술한잔 하면서 ergo 차트 좀 봐 달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그러니 한숨쉬며 한마디 하더라고요.. "야.. 이거 딱 떡락 각이야.. 이런거 사봤자 의미 없어.. 누가봐또 떡락이야.

 

 

결국 시간은 흘러 flux와 대조적으로 반등의 기미는 보이지 않았고.. 채굴량은 올랐을때의 반영이니 채굴량도 거지같고...

 

근데.. 갑자기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e6d1e342b1afe151b979c085cf0d2588.jpeg

 

만약 2021년 3월 즈음부터 캐서 꼭지는 아니더라도 사람들이 ergo를 캐기 시작 했을 때 팔면 어떨까?

 

전 저의 천재성에 크게 감탄했고 12월 중순부터 miningpoolstats에서 코인을 찾아 떠나는 여행길에 오르게 됩니다.

 

 

3-1.집단 지성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끼다. (커뮤니티를 어떻게 분석해야 하나?)

 

우선 코인을 찾을때 앞으로 가능성이 있는 원칙이 필요했습니다.

 

 

1.지갑의 ui/ux

유튜버 크립토 헌터님을 아시는분은 아실겁니다. 그분은 잡코인 중 가능성 있는 초기 코인을 추천해주신 분으로 유명한데요,

 

마지막으로 본의 아니게 이름마저 '쉬트(똥)' 인 sheet

코인을 추천해주셨습니다..

애석하게도 이 코인은 해킹 코인이 였고, 지갑은 레이븐코인 지갑과 동일 했습니다.(랩토리움과 레이븐클레식을 해킹했더랬죠,,)

 

결국 레이븐코인 지갑과 같이 코인을 발행할때 만들기 쉽고, 간단하다면,

 

그 프로젝트에 대한 열성이 없으니 결국 떡상하는건 쉽지 않겠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2.백서

이건 참 모호 한데요, 백서를 간단하게 어려운 말 좀 섞어서 수학적 알고리즘으로 풀었다..

 

 

(뭐 예를들어 수학적 관점에서 어쩌구 저쩌구..)

5fx7tf.png

(어설프게 알고 마냥 좋다고 투자하는건 마치 이런 느낌일 겁니다..)

 

전문 지식으로만 휘감아 일부 사람만 이해 할 수 있게 해 놓는다는건.. 사기에 가깝단 생각이 들었습니다.

(타이틀만 엄청나게 WEB3 분산형 @#@#%....)

 

만약 내가 열심히 개발해서 참신한거 출시하는데 지 지식자랑 하려고 솰라솰라 하겠습니까? 어떻게 해서든 유치원생도 이해 할 수 있는 수준으로 설명하려고 노력할 겁니다.

 

하다못해 자세한 설명을 위한 도큐먼트 페이지라도 만들어야 이해가 쉬운데..

 

거기다 개발자 얼굴들 다 익명으로 만화 캐릭터 얼굴로 다 바꿔놓는다는건..

 

자기 얼굴 까지도 못하고 가치 상승을 기대하는건 어불성설이라.. pass!

 

3.커뮤니티

 

한국의 대표적인 크립토 vc회사인 해시드의 김서준 대표는 1년 반 만에 6억에서 2500억원의 운용사로 성장했습니다.

 

그분이 강조했던 투자기준은 커뮤니티의 상태, 즉 활발히 커뮤니티가 운영되느냐의 기준이 크다고 이야기를 하였습니다.

 

근데 돈이 걸린 커뮤니티인 만큼 그 커뮤니티 분위기가 화기애애 할 리가 만무하고,

 

언제 개발이 끝나느냐, 왜 빨리 업데이트 하지 않느냐.. 등

 

난 투자 했고, 나는 빨리 부자가 되고 싶은데.. 이런 욕망의 덩어리 같은 글이 난무 할텐데.

 

더군다나 김서준 대표는 하락장때 이더리움 커뮤니티의 사람들과 소통을 하며 상승장 까지 버텼다는데,

 

상식적으로 내 자산이 떡락하면 정신이 멀쩡한 사람이 얼마나 되나 궁금 했습니다.

 

--------------------------------------------------------------------------------------------------------------------

1,2번을 걸러 내는 건 어떻게 보면 쉽습니다. 지갑 받아보고 백서 외에 도큐먼트 형식의 설명이 잘되어있는 상태,개발자 얼굴 확인만 하면 되니까요..

 

하지만 3번이 가장 어렵고 모호했습니다.

 

예를 들면 커뮤니티에 남아 있는 사람들은 그 프로젝트의 가능성과 가치를 보고 투자를 했고,

근데 가치가 떨어져 난리를 쳤더니 밴을 당하거나/ 무시를 당한다..

 

(거꾸로 떡상하게 되어 투더문을 외치며 사람들이 광기에 휩싸였다.jpg / 이미 이건 가치 평가가 최고조가 되었으니 pass!)

 

 

3-2.집단 지성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끼다. (타임머신을 타고 과거로 가서 15년 사람들과 조우하다.)

 

하여 궁금했습니다. 과연 이더리움을 누가 땡글 커뮤니티에 처음으로 알렸을까? 그분은 언제 이더리움을 소개했을까?

5.JPG

 

도박과 iot , sns는 참신하네요 ㅎㅎ

 

4.JPG

cpu 마이닝에 비해 100배 @,@

 

 

 

이더리움은 15년 8월 9일에 마켓캡 기준으로 0.75 달러 / 그당시 최고가 16년 6월 15일 20달러 였습니다.

(26배..!!)

 

그때의 커뮤니티를 보며,

6.JPG

 

딱 이런 느낌이 들었습니다.

 

땡글 엔 숨은 능력자 분들이 많다 -> 그들을 포함한 다수에게 내가 찾은 코인 정보를 공유한다 -> 코인의 옥석을 가릴 수 있을지도 ?!

 

어차피 이더는 pos로 넘어가고.. 저는 그래픽카드가 녹아 없어 질 때 까지 채굴 하기로 결심했고.. 

 

[우린 레이븐과 이더리움의 그늘에 너무 가려져 있지 않았나.. 란 생각을.. : ) ]

 

커뮤니티에 정보를 공유하여 서로 소통한다.  물론 관심 없을 수 도 있겠지만..ㅎㅎ

 

gsg.png

 

-------------------------------------------------------------------------------------------------------2탄에서 계속----------------------------------------

 

 

 

4,823
댓글 18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자유게시판

홍보/사기/불법을 제외한 모든 글작성이 가능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공동구매] PNC PARTNER EVEREST PCI-E 1x to 16X 009S LED 라이저카드 외 (6/28~7/4 한정수량 300개) 4 updatefile 306
공구관리자
2022.06.28
공지 "글쎄요" 기능 임시 활성화 안내 17 updatefile 15 1329
관리자
2022.06.20
공지 땡글닷컴 NFT 게시판 생성 기념 이벤트(~6/30) 2 file 10 963
이벤트관리자
2022.06.16
55972 자유 이더리움 무슨일 있나요?     이더리움이 특히 많이 빠지는것 같네요 ㅜㅜ                   9 0 1802
신의뒷집아들
2022.06.19
55971 자유 단기바닥확인 밑꼬리나오고 강한반등 단기바닥확인 추가 하락은 쉽지않죠 쇼치다 청산당함 그런건 꼭지에서 하는거임 오늘 새벽엔 롱치거나 가만히 있어야 함                 ... 17 file 0 1148
굿맨포유007
2022.06.19
55970 자유 요즘 MBC 썸네일을 보면...   자극적으로 조회수만 올리려는 3류 쓰레기 언론사들 같네요   언제부터 공중파 언론들이 저지경이 됐는지... 적어도 국민세금으로 운영되는 공중파라면 최소 기... 9 file 0 810
스피드짱
2022.06.19
55969 자유 그놈에 아직 한발 남았다는 얼마나 쏴대야 끝나는거냐...   이와중에도 김프 3프로대...   비트 18000대 깨지기 직전...   대외적으론 푸틴 미친놈의 이기심으로 전세계 경제가 박살나고 있고    공짜 점심은 없다던 명언... 43 file 2 1153
스피드짱
2022.06.19
55968 자유 [새로운 코인 프로젝트 overline network] part.4 메세지 기능과 NFT 맥주한캔하니 알딸딸하네요 ㅎㅎ ------------------------------------------------------------------------------------------------------------------------... 8 updatefile 3 540
윤무다
2022.06.19
55967 자유 [새로운 코인 프로젝트 overline network] part.3 POS+POW 하이브리드 코인 왜 몰아서 쓰냐고 물어보시는 분들을 위해.. 사실 이걸 게시물에 다 올릴려고 다 때려박아놓고보니 미친 스크롤에 부득이하게 파트를 나눴을 뿐입니다 ㅜ     뒤... 3 file 2 556
윤무다
2022.06.19
55966 자유 이와중에 레이븐이? 다들 꼬라박는분위기에..레이븐이 살짝 꿈틀거리는듯하네요? 먼일 있을까요?                       5 0 1341
달공삼
2022.06.18
55965 질문 채굴기에 120mm 쿨러를 달아서 사용하시는데..     채굴기에 120mm 쿨러를 여러개 달아서 사용하시는 사진들을 얼핏봤는데요.. 궁금합니다..   그 fan의 역할이 선풍기 처럼 바람을 글카로 불어주는 거에요? 아... 13 2 598
뭐든해보자
2022.06.18
55964 자유 [새로운 코인 프로젝트 overline network] part.2 overline프로젝트가 뭔데? 참고로 파트 4까지 미리 써놨습니다. 자유게시판을 도배하는 나란남자.. 치얼스 ㅋ       그들의 초기 프로젝트 이름은 블록충돌기(block collider) 멀티체인 프... 9 file 2 287
윤무다
2022.06.19
55963 자유 [새로운 코인 프로젝트 overline network] part.1 프로젝트 팀원 *이 글을 읽기 전 당부 컨데 제가 앞에서 쓴 '왜 나는 잡코인을 찾아 다녔을까를 가볍게 필독 해주시기 바랍니다.   1.회장-토드 몰리 (todd morley)     뭐 이력... 3 file 1 313
윤무다
2022.06.18
55962 질문 지금 나오는 그래픽카드 중고 물량은 살때 주의해야 할까요? 증설은 아니고 두대 사서 집에 PC방좀 만들어 보려고 계속 보고 있습니다   다른분께서 채굴기 분해해서 그래픽카드를 파는 땡글인의 입장을 잘 설명해주신거 같... 13 1 1091
catacats
2022.06.18
55961 자유 왜 나는 잡코인을 찾아다녔을까? 2탄 노빠꾸 없이 바로 씁니다. ㅎㅎ 사실 어제 밤새서 다 써놓았습니다. ㅜ        [다른 프로젝트 방은 하두 쓸데없이 알람음이 울려 전부 나가서 자료를 못 찾겠네... 7 file 4 691
윤무다
2022.06.18
자유 왜 나는 잡코인을 찾아다녔을까? 1탄 안녕하세요. 2021년 12월 중순부터 영어 1도 못하면서 해외 코인을 찾아 헤매는 방랑객 입니다.   오늘은 21년 부터 왜 제가 해외 잡코인을 찾아 돌아다녔고, 그... 18 file 11 2603
윤무다
2022.06.18
55959 자유 오늘 뉴스에 미국 금리 연말까지 7% 까지 올린다고 나옵니다. 물가 잡기 위해서   이러면  우리나라 금리는 최소10% 올린다고 봐야 합니다.  금리가 10%대면  1억 빌리면 이자가 한달에 약 100만원 육박하는 미쳤네요.  이러면 코인의 앞날은  ... 9 1 910
자전거나라
2022.06.18
55958 질문 전기세 관리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     전기세로 머리가 아프네요 타산이 안나오니. ㅜ 다른 분들 노하우 있으시면 좀 공유좀 부탁 드립니다.                     13 0 827
약돌이
2022.06.18
55957 자유 폭락하는 코인시장 도미노붕괴 두려움   이 영상 하나로 다 이해되네요       https://youtu.be/sJPGRUFKccU               0 673
굿맨포유007
2022.06.18
55956 질문 차단기 전력 질문           안녕하세요.   벽플러그 7곳(각 2개 중 1개만 사용) 에서 각 12.5A 정도로 채굴기들붙어서 돌리고 있고 그 중 3곳 정도는 아직 미사용중입니다.   적... 11 file 0 339
decode_aby
2022.06.18
55955 자유 3090으로 맞고 칠날이 다가오는군요             다음달 똥광이 들어올까요 ㅎ 최고급 카드로 맞고나~~           6 file 0 944
채굴헌터
2022.06.18
55954 자유 "지금 우리의 위치는 어디인가?"   하락시에 등판하는 진리의 하이먼X시끼 이론입니다.   하지만 언제나 결론은 청산기를 지나도 결국 우상향이라는 논리가 우세해서 언제나 반복했습니다.   이 ... 9 file 1 905
늙은여우
2022.06.18
55953 잡담 비트 2만불이 깨지네요 드디어 비트 2만불이 깨졌네요. 18년 고점도 지지 못하는 걸로 봐서는 당분간 암흑기가 이어질듯 싶네요. 이더 천불도 자동이군요. 여러가지로 심란하네요.      ... 5 1 993
동굴탈출
2022.06.1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2815 Next
/ 2815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