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ckchainnews custom_top_html:no
default debug random = 0 / type = READ / detected = READ

비트코인, 폭락장의 피난처 ‘안전자산’ 될 수 있나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최근 주가 그래프가 폭락한 것을 바라보며 망연자실한 이들이 많다. 투자자들의 채팅방에서 한 투자자는 “1주일 전에 팔지 않고 그냥 놔둔 대가를 이렇게 치르게 되네요”라며 후회의 심정을 토로했다. 어떤 이는 왜 자신은 하락장에도 자산을 지킬 수 있는 안전한 투자상품을 택하지 않았던가 하며 땅을 쳤다. ‘금값은 안 떨어졌다던데, 미국 국채는 좀 덜 떨어졌다던데, 왜 나는 주식 같은 위험자산에만 매달렸던가’ 한탄하지만 이미 때는 늦었다. 이른바 ‘안전자산’에 대한 뒤늦은 목마름이다.

 경제 위기 우려가 확산되면서 전세계 증권시장은 ‘혼수상태’다. 미국 뉴욕 증시의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2월21일 28992.4였지만, 한달 만인 3월20일 19173.98까지 33.87% 급락했다. 같은 기간 코스피도 2162.84에서 1566.15로 27.6% 하락했다. 일본 닛케이225는 29.4%, 독일 닥스(DAX)30 지수는 34.2%, 러시아 아르티에스(RTS) 지수는 40% 떨어지는 등 폭락은 세계적 현상이었다. 코로나19가 시작돼 비교적 일찍 매를 맞은 중국의 상하이종합지수는 그나마 하락폭(9.7%)이 작았다.


 반면, 흔히 안전자산으로 일컬어지는 금과 미국 채권은 일견 안전해 보였다. 10년 만기 미국 국채 선물(6월물) 가격은 131.86달러에서 137.41달러로 되레 4.2% 상승했다. 뉴욕 선물시장의 금 선물(4월물) 가격은 온스당 1648.80달러에서 1501.15달러로 8.95% 하락했다. 세계 주요국 증시에 비하면 선방한 셈이다.

 

‘디지털 금’ 비트코인도 안전자산일까
 암호화폐의 대표 격인 비트코인도 ‘디지털 금’이라며 안전자산으로 취급하는 견해가 있다. 인류가 1930년대 통화가치 하락, 인종갈등, 전쟁 등에 대비해 금의 안전자산 성격을 재발견했듯, 비트코인도 그런 구실을 할 요건을 갖췄다는 것이다. 비록 금은 아주 먼 옛날부터 가치 저장 수단으로 폭넓게 인식돼왔고 비트코인은 불과 10년밖에 되지 않은 신생 자산이지만, 일부 국가나 정부가 혼란을 일으켜도 금과 비트코인은 공히 공급량 등 특성 탓에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게 주요 근거다. 비트코인이 탄생 이래 신뢰를 키우면서 점점 가치를 높여왔다는 평가도 이 주장에 힘을 보탠다.

 실제 최근 들어 비트코인 가격은 증시와는 상반된 흐름을 보이며 안전자산론을 강화해왔다. 암호화폐 데이터 업체인 디지털애셋데이터 자료를 보면, 연간 2배가량 상승한 지난해 비트코인 가격은 미 증시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와 반비례하는 추세가 뚜렷했다. 비트코인 가격이 오르면 에스앤피500 지수가 떨어지고, 에스앤피500 지수가 오르면 비트코인 가격이 내렸다.

 그런데 이 흐름이 이번에 뒤집혔다. 코인데스크 비피아이(BPI) 기준 2월21일 9607.55달러였던 비트코인은 한달 뒤인 3월21일 35.52% 떨어진 6194.6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주식만큼 가격이 떨어진 것이다. 13일 한때 가격이 24시간 기준 40~50% 하락하는 등 비트코인은 변동성의 위험을 새삼 확인시켰다. 글로벌 증시 폭락의 불씨를 댕겼던 산유국들의 유가전쟁에서도 비트코인은 버티지 못했다. 유가가 떨어지면 전기요금이 내려갈 테니 많은 전기를 필요로 하는 채굴산업이 뜰 것이란 관측이 잠깐 나왔지만, 장기적 가능성 수준일 뿐 비트코인이 석유를 대체할 투자시장이 될 수는 없었다. 투자자들은 비트코인으로부터 어떠한 ‘안전’도 제공받지 못했다.

 이런 현실 탓에 비트코인은 애초부터 안전자산이 아니었다는 견해가 주목을 받고 있다. 홍기훈 홍익대 교수(경영학)는 “안전자산이라는 말 자체가 약간 오해를 부르는 것 같다”며 “정확한 표현은 자산피난처(safe haven asset)이며, 자산피난처란 경기가 나빠질 거라고 예상했을 때 사람들이 자기가 가지고 있는 자본을 옮기는 자산을 말한다”고 설명했다. 홍 교수는 “시장 가격의 변화를 자세히 살펴보면 전통적인 자산피난처인 금은 주식 가격이 떨어지기 전에 가격이 오르지만 비트코인은 주식 가격이 떨어진 후에 가격이 오른다. 비트코인은 자산피난처라고 볼 수 없다”고 지적했다. 실제 비트코인과 금의 가격은 2015년 이래 분명한 상관관계를 보인 적이 한번도 없었다.

 

코로나19에선 기존의 무엇도 먹히지 않는다
 코로나19 위기가 전례가 드문 사건인 만큼, 위험자산과 안전자산을 나누는 과거의 구분법을 적용하기 어렵다는 분석도 나온다. 예컨대 금과 미국 국채도 가격을 날짜별로 자세히 들여다보면 이번 위기에선 자산피난처 구실을 하고 있는지 의문이 생긴다. 금값은 코로나19로 실물위기가 고조되던 3월 초까지 고점을 갱신하며 상승세를 보였지만, 온스당 1675.70달러를 찍은 3월9일 이후로는 10% 넘게 떨어지는 등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 국채도 마찬가지다. 미 10년물 국채 금리는 3월9일 역대 최저치인 0.429%를 찍었지만, 이후 급격히 상승하기 시작해 지난 19일 장중에는 1.271%까지 올랐다. 채권 금리는 국채 가치와 반비례 관계다.

 위험자산(증시)은 물론 안전자산(금, 미국 국채)까지 팔아치운 자본은 달러시장으로 몰리고 있다. 뉴욕 외환시장에서 주요 6개 통화 대비 달러화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 인덱스는 21일 103.19를 기록했다. 최근 3년 최고치로, 한달 전(2월21일)보다 3.88% 올랐다. 그사이 미국 정부는 기준금리를 1.5%포인트 내리고 총 2조달러(약 2500억원) 규모의 경기 부양책을 내놓으며 달러를 풀었으니 이론적으로 달러가치가 떨어져야 한다. 그런데 되레 오른 것이다. 시장의 불확실성이 너무 심각해 현금 말고는 믿을 수 없다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비트코인의 가격이 증시와 함께 출렁인 최근 양상은 ‘안전자산’ 성격과는 배치된다. 그러나 비트코인이 ‘디지털 금’의 위상을 완전히 상실했다고 하기는 힘들다. 비트코인 모형 사진에 증시 그래프가 비쳤다. 출처=로이터 연합뉴스
비트코인의 가격이 증시와 함께 출렁인 최근 양상은 ‘안전자산’ 성격과는 배치된다. 그러나 비트코인이 ‘디지털 금’의 위상을 완전히 상실했다고 하기는 힘들다. 비트코인 모형 사진에 증시 그래프가 비쳤다. 출처=로이터 연합뉴스
 그렇다고 비트코인이 ‘디지털 금’의 지위를 완전히 상실했다고 단정하기는 일러 보인다. 블록체인 정보 기업 인투더블록 자료를 보면, 비트코인을 1년 이상 보유하고 있는 계정 수는 1년 전이나 지금이나 1억800만여개로 큰 차이가 없었다. 장기 보유자들은 가격 하락에 아랑곳하지 않고 비트코인을 쥐고 있는 셈이다. 투자자문사 티투스의 저스틴 길레스피 대표는 “이런 투자자들은 최근 가격 하락을 비트코인의 사용성과 가격이 모두 커지는 미래로 가는 길에 놓인 과속방지턱 정도로 여긴다”고 말했다. 암호화폐 투자사 케이아르1(KR1)의 공동창업자 조지 맥도너는 “여전히 많은 이들이 암호화폐를 세계 거시경제의 헤징(위험분산) 수단으로 보고 있기 때문에 가격이 내려갈 때마다 계속 비트코인을 매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투자자들 입장에선 금이나 비트코인처럼 가치가 현금 흐름에 의존하지 않는 ‘대체 자산’을 통한 분산 투자가 여전히 필요하다는 지적도 있다. 노엘 애치슨 코인데스크 리서치팀장은 “소득을 걱정하는 세상이 될수록 투자의 의미가 커지는 만큼, 지금처럼 시장이 혼란스러운 시기에는 대체 자산의 범위가 넓을수록 투자자들에게 더 이득”이라고 말했다. 암호화폐 거래소 고팍스 운영사 스트리미의 이준행 대표는 “정치 갈등과 경제 혼란이 심화돼 달러의 실질 가치가 하락하게 된다면, 미국인들도 금이나 비트코인 같은 대체 자산을 찾게 될 확률이 높다”고 지적했다.

 

아직 오지 않은 미래의 자산

 결국 비트코인의 가치에 대한 논의는 아직 합의점을 찾지 못한 모양새다. <비트코인 제국주의> 지은이 한중섭씨는 비트코인을 오리너구리에 비유한다. 오리너구리는 포유류이지만 파충류처럼 알을 낳는 생물이다. 한씨는 “비트코인은 보수적인 경제 전문가에게는 사기이고, 기관투자자 입장에서는 초고위험 자산, 금융시스템이 취약한 나라 국민에게는 대안적인 안전자산”이라며 “어떤 집단에 속해 있느냐에 따라 비트코인을 각기 다르게 느낄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https://www.coindeskkorea.com/news/articleView.html?idxno=70562

 

 

 

 

 

 

 

 

 

 

 

322
댓글 0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추천 수 조회 수 글쓴이 날짜
공지 땡글 숨은 광고 찾기 이벤트 결과 발표 5 update 5 68
ESN경매
2020.04.06
공지 2020 블루투스 스피커 나눔 이벤트!! (~4/9 좋아요 20미만시 연장 ) 20 update 24 407
ESN경매
2020.04.03
공지 게시판 캐시 적립 정책 변경 안내 (2019/12/20 시행) 23 6 450
관리자
2019.12.20
공지 로그인이 안되시는 분은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 11 6 3046
땡글개발자
2019.08.21
3723 뉴스 판테라캐피탈 CEO "비트코인, 12개월 안에 2만달러 넘어설 것"       판테라캐피탈 CEO &quot;비트코인, 12개월 안에 2만달러 넘어설 것&quot; 시가총액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 BTC)이 지난 며칠간 7,000달러 저항선에 직면해... 1 232
볼때마다심쿵이야
2020.03.27
3722 뉴스 비트코인이 $7000 장벽을 넘지 못하고 있는 3가지 이유         비트코인이 $7000 장벽을 넘지 못하고 있는 3가지 이유 기사원문보기   [뉴욕 = 장도선 특파원] 7000달러가 단기적으로 비트코인의 주요 저항선으로 등장... 1 262
볼때마다심쿵이야
2020.03.27
3721 뉴스 7천달러 저항선에 막힌 비트코인…애널리스트 "BTC 2,400달러 추락 전망"       7천달러 저항선에 막힌 비트코인…애널리스트 &quot;BTC 2,400달러 추락 전망&quot;   간밤 뉴욕증시가 전날 상원을 통과한 대규모 경기부양책이 상승 동력으로 작용하... 1 157
볼때마다심쿵이야
2020.03.27
3720 뉴스 핀테크 시장의 맹주, 아프리유니온(AMBC) AUC 토큰, 오아시스 거래소에 첫 상장       Africa master Blockchain Company(이하, AMBC)의 AUC 토큰이 오는 3월 30일, 국내 유망 원화거래소인 오아시스 거래소 원화마켓에 상장한다고 밝혔다. AMB... file 0 96
곧미남1
2020.03.26
3719 뉴스  반감기 앞둔 비트코인, 악재 뚫고 하이킥?        반감기 앞둔 비트코인, 악재 뚫고 하이킥?     기사원문보기   [목요일은 밤이 JOA] ②반감기 앞둔 비트코인, 가격 전망은?  비트코인 반감기가 50여일 앞... 1 193
볼때마다심쿵이야
2020.03.26
3718 뉴스 비트코인 급락장에 투자자 손바뀜 있었다?…상승모멘텀 커지나 비트코인 급락장에 투자자 손바뀜 있었다?…상승모멘텀 커지나   시가총액 1위 암호화폐인 비트코인(Bitcoin, BTC)이 최근 매수자들을 압도하는 대규모 매도 압력... 1 135
볼때마다심쿵이야
2020.03.26
3717 뉴스 2008년, 2020년…난 쥐가 싫습니다 가상의 투자자 X가 털어놓는 투자 실패기         2008년, 2020년…난 쥐가 싫습니다     가상의 투자자 X가 털어놓는 투자 실패기   누구나 가지고있던 자산이 하루아침에 반토막이 나면 정신이 멍해집니... 1 1 228
볼때마다심쿵이야
2020.03.24
3716 뉴스 채굴형 거래소 끝내 개미지옥으로 추락하다     채굴형 거래소 끝내 개미지옥으로 추락하다   채굴 모델 만든 에프코인(Fcoin) 파산 코인빗, 코인제스트, 비트소닉, 캐셔레스트 등도 흔들     암호화폐 산업... 1 279
볼때마다심쿵이야
2020.03.24
3715 뉴스 9% 급등한 비트코인….미 연준 ‘무제한 달러 풀기’에 상승 불붙나 9% 급등한 비트코인….미 연준 ‘무제한 달러 풀기’에 상승 불붙나   암호화폐(가상자산) 대장주 비트코인이 9% 가까이 급등하며 6400달러를 돌파했다. 미국 연방준... 2 188
토니100
2020.03.24
뉴스 비트코인, 폭락장의 피난처 ‘안전자산’ 될 수 있나 비트코인, 폭락장의 피난처 ‘안전자산’ 될 수 있나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최근 주가 그래프가 폭락한 것을 바라보며 망연자실한 이들이 많다. 투자자들의 채팅... 2 132
토니100
2020.03.24
3713 뉴스 코로나發 무제한 양적완화에 비트코인 반색…BTC 인플레이션 헤지 수단될까 코로나發 무제한 양적완화에 비트코인 반색…BTC 인플레이션 헤지 수단될까   간밤 뉴욕증시가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사실상 '무제한 양적완... 1 97
토니100
2020.03.24
3712 뉴스 文 ‘잔인한 행위’ 규정… 조주빈에 ‘가상화폐’ 보낸 회원 명단, 경찰 손에   文 ‘잔인한 행위’ 규정… 조주빈에 ‘가상화폐’ 보낸 회원 명단, 경찰 손에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는 25세 조주빈, 인천의 한 전문대 졸업 / 재학시절 학보... 1 1 188
에이원파워
2020.03.24
3711 뉴스 비트코인 데스 크로스 임박 신호 … 시장에 주는 의미는 비트코인 데스 크로스 임박 신호 … 시장에 주는 의미는   비트코인의 50일 이동평균(MA)이 200일 MA 아래로 떨어지는 ‘데스 크로스(death cross)’ 발생이 조만간 ... 1 217
토니100
2020.03.23
3710 뉴스 코스피·코스닥 5% 급락 장 마감…암호화폐 시장도 커플링 되나? 코스피·코스닥 5% 급락 장 마감…암호화폐 시장도 커플링 되나?   23일 코스피와 코스닥이 모두 5% 이상 급락하며 장을 마감했다. 암호화폐 대장 종목 비트코인 역... 1 135
토니100
2020.03.23
3709 뉴스 더샌드박스, 200만달러 투자 유치 더샌드박스, 200만달러 투자 유치   블록체인 기반 유저 생성 콘텐츠(UGC, user generated contents) 게임 더샌드박스가 약 200만달러(약 25억원) 규모 투자를 유... 1 103
토니100
2020.03.23
3708 뉴스 펀드스트랫 애널리스트 "비트코인 회복 몇 달 걸려" 펀드스트랫 애널리스트 &quot;비트코인 회복 몇 달 걸려&quot;   비트코인 가격이 회복하기까지 상당 기간이 걸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0일(현지시간) 블룸버그 보도에... 1 78
토니100
2020.03.23
3707 뉴스 암호화폐 시장 폭락에도 구글·바이두 '비트코인' 검색량 급증 암호화폐 시장 폭락에도 구글·바이두 '비트코인' 검색량 급증   대표 검색엔진 구글과 바이두에서 비트코인을 검색하는 횟수가 급격히 증가했다. 22일(현지시간) ... 1 126
토니100
2020.03.23
3706 뉴스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소액투자' 서비스 나와   서울대생들이 만든 부동산 공동투자플랫폼 엘리시아가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투자 서비스를 시작한다. 23일 엘리시아에 따르면 부동산 개발·운영 전문기업 비스... 1 85
토니100
2020.03.23
3705 뉴스 미국 연준,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달러 신권 유통 예정     미국 연준,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달러 신권 유통 예정   미국 연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서19) 확산 방지의 목적으로 미국 내 구 지폐를 거... 2 85
토니100
2020.03.23
3704 뉴스 브레이크 장치 없는 암호화폐 시장, 제동장치 필요하나 브레이크 장치 없는 암호화폐 시장, 제동장치 필요하나   코로나19로 인해 세계 경제가 흔들리고 있다. 주식 시장에서는 주가 급락으로 인한 서킷브레이커가 연일... 1 81
토니100
2020.03.2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8 Next
/ 188
default debug random = 1 / type = READ / detected = READ